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이북]갤럭시탭
[VORA]유튜브구독
숨겨진독립자금을찾아서
  • 교보인문학석강
  • 교보아트스페이스
  • 손글씨스타
  • 교보 손글씨 2019
진달래꽃(도시선집 3)
224쪽 | 규격外
ISBN-10 : 1196902968
ISBN-13 : 9791196902964
진달래꽃(도시선집 3) 중고
저자 김소월 | 출판사 지식인하우스
정가
10,000원 신간
판매가
9,000원 [10%↓, 1,00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5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제주도 추가배송비 : 3,000원
도서산간지역 추가배송비 : 5,000원
배송일정
지금 주문하면 4일 이내 출고 예정
2020년 3월 31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9,000원 다른가격더보기
  • 9,000원 우주책방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새 상품
9,000원 [10%↓, 1,0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시스템만을 제공하는 교보문고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상단 제품상태와 하단 상품 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교보문고 결제 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 시 교보문고는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698 책 잘 받았어요! 빨리 발송해주시고 책 포장도 구겨지지 않게 잘 포장해줘서 감사합니다 잘 읽을게요 5점 만점에 5점 bea99*** 2020.11.28
697 감사합니다 수고하세요 5점 만점에 5점 ggoodd*** 2020.11.14
696 잘 사용 하겠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ds5*** 2020.11.13
695 잘받았습니다 잘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kimjs20*** 2020.11.07
694 잘 받았습니다. 고맙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hau*** 2020.11.06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소월과 함께 도시의 아름다움을 완성하다”
피렌체에서 보내는 126편의 초대장! 작가 조앤 롤링은 “상상력이란 존재하지 않는 것을 그릴 수 있는 인간 고유의 능력이다.”라고 했다. 이 책은 시인이 저 멀리 어딘가의 도시에서 현대의 독자들을 초대한다는 상상력에서 출발한다. 색다른 상상력을 발휘한 도詩선집 시리즈의 세 번째 책은 한국 현대문학에서 가장 유명하고, 근대 출판물로서는 최초로 문화재로 등록된 김소월의 유일한 시집 《진달래꽃》이다. 낭만 · 슬픔 · 서정이 공존하는 김소월의 시가 많은 이들의 버킷리스트 속 꿈의 도시로 손꼽히는 ‘피렌체’로 독자들을 초대한다.

이 책은 1925년 중앙서림을 통해 출간된 초판본 《진달래꽃》을 따라 총 126편의 시를 담았다. 초판본의 순서를 그대로 따랐으며, 읽기에 어려움이 없도록 현대어로 표기하면서도 최대한 시인의 글맛을 살릴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김소월의 《진달래꽃》을 초판본 그대로 온전하게 감상하고 싶은 독자들에게 좋은 선물이 될 것이다. 피렌체를 배경 삼아, 대중적이면서도 동시에 문학적으로도 높은 평가를 받는 김소월의 시를 감상하다 보면 어느덧 독자도 그 꿈의 도시에 한발 더 성큼 내디딘 듯한 감동을 전해 받을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저자 : 김소월
1902~1934

1902년 9월 7일 평안북도 구성군에서 출생
1920년 필명을 소월(素月)로 문예 동인지 《창조》에 〈낭인의 봄〉, 〈그리워〉, 〈야(夜)의 우적〉 등을 발표.
이후 잡지 《학생계》에 〈만나려는 심사〉, 〈먼 후일〉 등 잇달아 발표
1921년 동아일보에 〈봄밤〉, 〈풀 따기〉 등 발표
1922년 잡지 《개벽》에 〈진달래꽃〉, 〈금잔디〉, 〈엄마야 누나야〉 등 발표
1923년 〈깊고 깊은 언약〉, 〈접동새〉 등 발표
1924년 〈밭고랑 위에서〉, 〈생과 사〉 등 발표
1925년 시집 《진달래꽃》 출판
1926년 평안북도 구성군 남시에서 동아일보 지국 경영.
〈봄〉, 〈저녁〉, 〈첫눈〉 등 발표
1934년 〈제이 · 엠 · 에스〉, 〈고향〉 등 발표.
12월 24일 생을 마감

목차

님에게
먼 후일
풀 따기
바다
산 위에
옛이야기
님의 노래
실제
님의 말씀
님에게
마른 강두덕에서

봄밤
봄밤

꿈꾼 그 옛날
꿈으로 오는 한 사람

두 사람
눈 오는 저녁
자주 구름
두 사람
닭소리
못 잊어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자나 깨나 앉으나 서나
해가 산마루에 저물어도

무주공산

맘 켕기는 날
하늘 끝
개미
제비
부엉새
만리성
수아

한때 한때
담배
실제
어버이
부모
후살이
잊었던 맘
봄비
비단 안개
기억
애모
몹쓸 꿈
그를 꿈꾼 밤
여자의 냄새
분 얼굴
아내 몸
서울 밤

반달
가을 아침에
가을 저녁에
반달

귀뚜라미
만나려는 심사
옛낯
깊이 믿던 심성

님과 벗
지연
오시는 눈
설움의 덩이
낙천
바람과 봄

깊고 깊은 언약
붉은 조수
남의 나라 땅
천리만리
생과 사
어인
귀뚜라미
월색

바다가 변하야 뽕나무밭 된다고
불운에 우는 그대여
바다가 변하야 뽕나무밭 된다고
황촉불
맘에 있는 말이라고 다할까 보냐
훗길
부부
나의 집
새벽
구름

여름의 달밤
외 두 편
여름의 달밤
오는 봄
물마름

바리운 몸
우리집
들돌이
바리운 몸
엄숙
바라건대는 우리에게 우리의 보습 대일 땅이 있었더면
밭고랑 위에서
저녁때
합장
묵념

고독
열락
무덤
비난수하는 맘
찬 저녁
초혼

여수
여수

진달래꽃
개여울의 노래

개여울
가는 길
왕십리
원앙침
무심

진달래꽃
삭주구성

춘향과 이도령
접동새
집 생각
산유화

꽃촉불 켜는 밤
꽃촉불 켜는 밤
부귀공명
추회
무신
꿈길
사노라면 사람은 죽는 것을
하다못해 죽어 달려가 올라
희망
전망
나는 세상 모르고 살았노라

금잔디
금잔디
강촌
첫 치마
달맞이
엄마야 누나야

닭은 꼬꾸요
닭은 꼬꾸요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한국 문학사 중 가장 빛나는 시인, 김소월! 꿈의 도시와 함께 만나다 김소월의 시집은 《진달래꽃》이 유일하다. 이 시집은 신문과 잡지에 발표한 시들을 골라 시인이 직접 1925년에 출간하였다. 그리움, 사랑, 아픔, 이별, 향수 등 다양한 감정을 ...

[출판사서평 더 보기]

한국 문학사 중 가장 빛나는 시인, 김소월!
꿈의 도시와 함께 만나다
김소월의 시집은 《진달래꽃》이 유일하다. 이 시집은 신문과 잡지에 발표한 시들을 골라 시인이 직접 1925년에 출간하였다. 그리움, 사랑, 아픔, 이별, 향수 등 다양한 감정을 아름다운 언어로 담아 낸 김소월의 시는, 대중성과 작품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은 작품들이라고 할 수 있다. 시인이 작고한 후 연극, 영화, 드라마 등의 장르에서 그의 시가 폭넓게 사용되었으며, 2019년 발매된 ‘아이유’의 앨범 《꽃갈피 둘》에서도 김소월의 시 〈개여울〉을 만날 수 있는 등 문화 전반에서 쉽게 김소월의 시를 접할 수 있을 정도로 대중성이 있다. 또한 다수의 작품이 교과서에 실리고, 근대 출판물 최초로 문화재에 등록되는 등 작품성도 인정받았다 볼 수 있다. 한국 문학사에서 가장 빛나는 시인이라 일컬어지는 김소월의 시를 아름다운 도시 피렌체의 풍경과 벗 삼아 감상하는 시간을 가져 보자.

도詩선집 세 번째 시집, 《진달래꽃》
시인이 피렌체 어딘가에서 현대의 독자들을 초대하는 도詩선집 시리즈 김소월 시집은, 피렌체의 아름다운 모습과 더불어 시인 특유의 섬세한 은유를 여과 없이 느낄 수 있는 시집이다. 김소월의 시는 표현뿐만 아니라 운율이 한껏 살아있어 낭독할 때 그 맛이 더욱 살아난다고 할 수 있다. 이 시집에 담긴 126편의 시를 한 편 한 편 곱씹다 보면 소월만의 시선을 통해 보는 인간의 다양한 감정, 특히 슬픔의 아름다움을 제대로 맛볼 수 있을 것이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우주책방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3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28%

이 책의 e| 오디오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