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이북]sam7.8 결합상품 판매!
[VORA]노희영 vs 염블리 유튜브 구독 이벤트
  • 교보인문학석강 민은기 교수
  • 2020 손글쓰기캠페인
  • 제61회 한국출판문학상
  • 교보인문학석강 민은기 교수 - 유튜브
  • 교보아트스페이스
잡담과 빙고
548쪽 | A5
ISBN-10 : 8956268495
ISBN-13 : 9788956268491
잡담과 빙고 [양장] 중고
저자 고민정,김혁,안혜경,양선아,정승모,조영준 | 출판사 소명출판
정가
39,000원
판매가
32,500원 [17%↓, 6,500원 할인]
배송비
2,600원 (판매자 직접배송)
7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제주도 추가배송비 : 3,000원
도서산간지역 추가배송비 : 4,000원
배송일정
지금 주문하면 4일 이내 출고 예정
매주 일요일 오전에 출고합니다.
2013년 6월 30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27,30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39,000원 [0%↓, 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시스템만을 제공하는 교보문고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상단 제품상태와 하단 상품 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교보문고 결제 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 시 교보문고는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

판매자 배송 정책

  • 매주 일요일 오전에 출고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155 잘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3점 pharm9*** 2021.01.13
154 만족합니다. 배송 빠릅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factor*** 2021.01.05
153 상태 최상을 구매했는데 최상은 아니네요. 높게봐도 상 정도입니다. 5점 만점에 1점 seo7*** 2020.12.22
152 잘 받았습니다. 많이 파시고 부자 되세요^^ 5점 만점에 5점 kay*** 2020.12.16
151 1000000000000000 5점 만점에 5점 dan1*** 2020.10.14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잡담과 빙고 : 경기 충청 장토문적으로 보는 조선 후기 여객주인권』은 고문서를 통해 조선의 기록문화를 재조명한 책이다. 17~19세기 경기, 충청 지역에서는 여객주인의 권리가 창출, 유통, 집중되면서 마찰이 빚어져 소송이 제기되기도 했다. 권리형성 이전의 잠재적 갈등이 내포되는데 매매문기에서 이를 '잡담'이라 칭했다. 이러한 기록문화를 통해 생생한 목소리들을 현재와 대화하게 하고, 이를 바탕으로 연구자가 한국사회의 정체성을 비판적, 종합적으로 재인식하여 능동적으로 연구할 수 있게 한다.

저자소개

저자 : 고민정
저자 고민정(高旻廷 Ko, Min-jung)은 강원대학교 사학과 강사.

저자 : 김혁
저자 김혁(金赫 Kim, Hyok)은 전북대학교 쌀·삶·문명연구소 학술연구교수.

저자 : 안혜경
저자 안혜경(安惠敬 Ahn, Hye-gyeong)은 지역문화연구소 연구위원.

저자 : 양선아
저자 양선아(梁善雅 Yang, Son-a)는 농촌진흥청 전문위원.

저자 : 정승모
저자 정승모(鄭勝謨 Chung, Seung-mo)는 지역문화연구소 대표이사.

저자 : 조영준(趙映俊 Cho, Young-jun)
한국학중앙연구원 조교수.

목차

책을 내면서
주요 지명과 위치

제1장 경기도장토문적 제88책
제2장 경기도장토문적 제89책
제3장 충청도장토문적 제5책
제4장 충청도장토문적 제6책
제5장 충청도장토문적 제12책
제6장 충청도장토문적 제19책
제7장 충청도장토문적 제22책
제8장 충청도장토문적 제34책

논문| 조선 후기 여객주인 및 여객주인권 재론?경기·충청 장토문적의 재구성을 통하여

|부록 1| 『성호향약』의 「좌목」
|부록 2| 「전령」
|부록 3| 『궁내부각궁소관각항세급주인성책』
|부록 4| 『군무질』

참고문헌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조선시대에 각종 권리의 매매가 활발하게 이루어진 것은 여러 고문서를 통해 알 수 있다. 조선 후기에는 공물주인, 도장주인, 여객주인 등 각종 주인권이 새로운 재산으로 등장했으며 그 매매의 증빙 역시 문기에 의해 이루어졌다. 17~19세기의 경기·충청 ...

[출판사서평 더 보기]

조선시대에 각종 권리의 매매가 활발하게 이루어진 것은 여러 고문서를 통해 알 수 있다. 조선 후기에는 공물주인, 도장주인, 여객주인 등 각종 주인권이 새로운 재산으로 등장했으며 그 매매의 증빙 역시 문기에 의해 이루어졌다. 17~19세기의 경기·충청 지역에서는 여객주인의 권리가 창출·유통·집중되었으며, 때로는 그 권리를 둘러싼 마찰이 빚어지기도 했다. 특히 권리의 소유관계가 불명확한 경우에 소송(訴訟)이 제기되기도 하는 등의 방식으로 갈등이 표면화되었다. 권리의 형성 또는 이전에는 언제나 ‘잠재적 갈등’이 내포되게 마련인데, 조선시대의 매매문기에서는 이를 주로 ‘잡담(雜談)’이라 칭했다. 요즘의 잡담은 흔히 쓸데없이 지껄이는 말이나 중요하지 않은 말로 정의되곤 하지만, 조선 후기 문서에서 일종의 투식(套式)과 같이 표현된 ‘잡담’은 ‘딴소리’ 또는 ‘허튼소리’에 해당하며, 구체적으로는 계약 사항을 부정하는 행위를 가리킨다.

이러한 ‘잡담’이 생기지 않으면 다행이겠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았다. 일단 ‘잡담’이 발생하면, 즉 누군가가 매매나 상속의 결과로서 귀속된 소유권에 대하여 승복하지 않고 분쟁을 야기하게 되면, 당사자는 자신의 권리를 입증하기 위해 증빙 수단을 동원하게 된다. 증빙의 대표적인 수단은 지금과 마찬가지로 증인과 문서의 두 가지이다. 오랜 시간이 흐른 후에는 증인을 동원하여 증언하게 하기 어려우므로, 문서의 중요성이 더욱 커질 수밖에 없다. 각종 문기에서 그러한 증빙의 행위를 일컬었던 당대의 표현이 바로 ‘빙고(憑考)’였다. 이처럼 매매문기를 비롯한 각종 문서는 갈등을 조정하는 과정에서 ‘빙고’의 수단으로 활용되었으며, 달리 말하자면 갈등의 해결을 모색하는 ‘소통’의 매개체로서 훌륭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었다고 볼 수 있다.

‘고문서’를 통해 풍요로운 조선의 기록문화를 재조명한 『잡담과 빙고』

그동안 고문서는 『조선왕조실록』과 같은 연대기자료의 중요성에 비해, 기초적인 조사만 이뤄진 채 방치되고 있었다. 특히 대부분의 고문서가 초서(草書)로 작성되어 있어 자료로 이용하거나 정리하는 데에도 한계가 있었다. 그러나 고문서의 양은 관찬사료와는 비교도 할 수 없을 만큼 방대하고 정부기록물에서는 다룰 수 없는 세밀한 내용까지 포함되어 있어 고문서는 한국학을 연구하는 중요한 사료로 부각되었다. 『잡담과 빙고:경기·충청 장토문적으로 보는 조선 후기 여객주인권』(소명출판, 2013)은 이러한 세계적으로 내세울 만한 조선의 기록문화를 법고창신의 풍요로운 자원으로 주목했다. 풍부한 기록문화를 단지 보존의 대상인 옛 기록으로서가 아니라 당대인들이 치열하게 시대의 현실과 맞서고자 했던 소통의 기록으로 재발견하고, 지금의 우리를 형성하고 있는 가까운 과거의 퇴적물로 이해함으로써 연구의 대상으로 삼았다.

문서의 작성과 활용으로 나타난 조선의 기록문화가 경제행위와 법률행위를 제도화하는 기반이 되었다는 점에서, ‘잡담과 빙고’는 ‘갈등과 소통’에 다름없으며, 또한 문서를 통해 들여다보는 조선 사회를 압축적으로 표현할 수 있는 용어다. 물론 ‘잡담’이나 ‘빙고’는 여객주인 뿐만 아니라 토지, 노비, 도장권, 공인권 등 다른 자산의 매매문기에도 숱하게 등장하는 표현이지만, 그러한 상투어(常套語)를 전면에 내세운 경우는 『잡담과 빙고:경기·충청 장토문적으로 보는 조선 후기 여객주인권』이 처음이다. 특히 그 양이 너무 방대해 개별 연구자나 독자가 정리하여 분석하기 어려운 여객주인에 관한 방대한 고문서를 문서학의 차원에서 재검토하고자 하는 데 필요한 기초자료를 정리하여 제공한다.

조선 후기 서해안 일대에서 거래된 권리의 하나인 여객주인권은 당대 사회의 현실과 선조들의 삶과 의식을 생생하게 반영하고 있다. 『잡담과 빙고:경기·충청 장토문적으로 보는 조선 후기 여객주인권』은 이러한 생생한 실제의 면모를 편견 없이 발견하고 되살리기 위해 경기·충청 장토문적 등을 최대한 수집, 정리, 유형화하고 그 가치를 객관적으로 재발견한다. 그리고 차후의 연구자를 위해 그 해석의 토대를 구축했다. 즉, 이 책의 과거와의 소통을 위한 진지한 고찰은 조선 후기 및 근대의 사회 현실에 대한 깊은 이해를 제공해 줄 수 있으며, 나아가 전통과 연관된 현대 한국 사회의 여러 문제들에 대한 근원적 이해와 치유책의 모색에도 상당한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그리고 장기적으로는 사회 현실에 밀착되어 함께 호흡하는 한국학(인문학)을 정립하는 데 있어 기본적인 토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진실로 법고할 줄 알면서도 변통할 줄 알고 창신하면서도
능히 전아(典雅)하다면 요즘의 글이 바로 옛 글이다.”


따라서 『잡담과 빙고:경기·충청 장토문적으로 보는 조선 후기 여객주인권』은 우리의 기록문화를 통해 발견한 생생한 목소리들을 현재와 대화하게 하는 한편, 이 목소리들을 바탕으로 연구자가 한국사회의 정체성을 비판적, 종합적으로 재인식하고 세계를 향해 능동적으로 발화(發話)하게 되는 연구의 새로운 전범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doki851004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4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3%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