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샤랄라 견과 선물 증정
[고정]e캐시 더드림 이벤트
교보문고 북데이
  • 교보 손글씨 2019 무료 폰트
  • 교보아트스페이스 5-6월 전시
  • 손글씨스타
  • 손글쓰기캠페인 메인
  • 손글씨풍경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720쪽 | B5
ISBN-10 : 8940804546
ISBN-13 : 9788940804544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 중고
저자 도널드 프레지오시 | 역자 정연심 (책임번역) | 출판사 미진사
정가
38,000원
판매가
38,000원 []
배송비
2,6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7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13년 7월 5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38,00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38,000원 [0%↓, 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95 책 깨끗하고 좋습니다 만족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como*** 2020.05.19
94 빠른 배송 감사합니다. 책상태도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woo*** 2020.05.18
93 진짜 하루만에 오고 책도 완전히 새책이네요 5점 만점에 5점 pktae*** 2020.04.16
92 배송도 빠르고 책 상태도 좋았어요! 5점 만점에 5점 afroi*** 2020.04.06
91 배송 빠르고 상태 좋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kimws3*** 2020.03.27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은 원전을 이해하고 학제간의 다양한 방법론을 이해하는 것이 종합적인 통찰력을 기르는 데 도움이 된다는 점을 제시한다. 미술사, 미학, 예술학, 미술 비평 등 예술 이론을 전공하는 학생, 교수 및 강사, 미술사학자, 미학자, 미술 비평가 등 미술사의 전개와 목적에 관심을 가진 모든 사람들에게 이 책은 매우 다양하고 매력적인 시각, 통찰력을 제공할 것이다. 이 책을 하나의 길잡이로 삼아, 각 논고에서 제시된 것들을 읽어본 후 그 저자들이 쓴 주요 저서들을 읽어나가길 바란다.

저자소개

저자 : 도널드 프레지오시
저자 도널드 프레지오시(Donald Preziosi)는 캘리포니아대학교 로스앤젤레스 캠퍼스의 미술사 명예교수로, 옥스퍼드대학교 미술 담당 슬레이드 석좌교수와 미국기호학회 회장을 역임했다. 뉴욕에서 태어나 하버드대학교에서 미술사와 고전 문학, 언어학을 전공했고, 예일대학교, 뉴욕주립대학교, 매사추세츠공과대학, 캘리포니아대학교, 옥스퍼드대학교에서 가르쳤다. 사상사, 비판 이론, 미술관학, 언어학 등 다양한 분야를 결합한 학제적 연구에 관심을 갖고 있는 그는 고대 그리스 미술로부터 현대 미술, 건축, 문화 제도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주제의 저술을 발표했으며 북미, 유럽과 호주 등지에서 미술사의 역사와 미술관학에 관한 강의와 세미나를 진행해 왔다. 저서로 『미술사 재고하기: 순진한 과학에 대한 논고(Rethinking Art History: Meditations on a Coy Science)』(1989)와 2001년 옥스퍼드대학교 슬레이드 강연 ‘Brain of the Earth’s Body: Art, Museums, and the Phantasms of Modernity’ 저서가 있다. 그밖에도 루이스 히치콕과 함께 옥스퍼드대학 출판사의 『에게 미술과 건축(Aegean Art and Architecture)』(1999)을 썼고, 클레어 파라고와 『세계를 이해하기: 미술관의 개념(Grasping the World: The Idea of the Museum)』(1999)과 『미술은 당신이 생각하는 것이 아니다(Art is Not What You Think it Is)』(2012)를 출간했다. 특히 1998년에 초판이 나온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Art of Art History)』은 가장 대표적인 예술 이론 입문서로 평가받고 있다.

역자 : 정연심 (책임번역)
역자 정연심(책임번역/미술비평 및 전시기획)은 뉴욕대학교에서 미술사, 비평 이론, 예술 행정을 공부했으며, 뉴욕대학교 인스티튜트 오브 파인 아츠(Institute of Fine Arts, New York University)에서 미술사 철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Fashion Institute of Technology(State University of New York)의 미술사학과에서 조교수를 역임했다. 국내외 시각 예술을 다룬 논문으로는 “The Grotesque and the Monstrous,” Image [&] Narrative (2008, Leuven Univ.), “The Modern Girl (Modeon Geol) as a Contested Symbol in Colonial Korea” (in Visualizing Beauty: Gender and Ideology in Modern East Asia, Hong Kong University Press, 2012), 「고든 마타-클락의 설치작업과 국제 상황주의(Situationist International) 정신」, 「올라퍼 엘리아슨(Olafur Eliasson)의 설치작품에 나타난 유사 자연의 세계」 등이 있다. 미술 이론과 현대 미술 비평, 전시 기획에 관심을 두고 활동하며, 현재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예술학과(학부와 석사/미술비평-박사 담당) 교수다.

역자 : 김정현 (책임번역)
역자 김정현(책임번역/미술비평)은 서강대학교 생명과학과를 졸업한 후, 홍익대학교 예술학과 학부 및 석사를 거쳐 동 대학원 미술비평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미술과 일상 사이의 즐거운 상상력을 유발하는 <생산적인 눈 사용 설명서> 시리즈를 연재한 바 있으며, 동시대 작가들에 대한 신선한 비평적 읽기와 전시를 기획하고 있다. 논문으로는 「뒤샹의 작품과 그의 일상에 나타난 우연의 문제」가 있으며, 시간(때론 지금), 상상력, 우연, 그리고 삶을 살기 등의 문제를 예술에서 발견하고 생각하고 생산하는 중이다.

목차

서론

1. 역사로서의 미술
2. 미학
3. 형식, 내용, 양식
4. 인류학과 미술사
5. 의미의 메커니즘
6. 해체와 해석의 한계
7. 작가성과 정체성
8. 세계화와 그로 인한 불만

주석
텍스트 목록
도판 목록
용어 해설
색인

책 속으로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원제-미술사의 기술: 비평 앤솔로지The Art of Art History: A Critical Anthology)은 미술사를 둘러싼 비평의 역사를 구축하는 자료들을 종합하여 엮은 저서이다. 이 책은 전통적 방...

[책 속으로 더 보기]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원제-미술사의 기술: 비평 앤솔로지The Art of Art History: A Critical Anthology)은 미술사를 둘러싼 비평의 역사를 구축하는 자료들을 종합하여 엮은 저서이다. 이 책은 전통적 방식에 따라 미술사의 역사를 체계화한 것이 아니며, 기승전결을 가진 역사 소설도 아니다. 이 책은 생각해볼 만한 자극적인 것들을 종합화한 아상블라주나 서재 이상으로, 앤솔로지에 포함된 내용들은 서로 다양하게 연관된다. 말하자면 전통적 의미에서의 앤솔로지로, 매력이 넘치는 다양한 꽃 정원 같은 것을 설명하는 것과 비슷하다. 이런 텍스트 모음집은 어떤 의미에서는 그 자체로 중요한 순수 예술 작품으
로 감상되어 왔다.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은 르네상스 이후부터 현재까지 서로 연관되어 있는 수많은 주제를 다룬 책에서 발췌한 내용이나 논문으로 구성되어 있다. 각 논문은 글이 쓰인 당대는 물론이고 이후까지 계속해서 자극을 주었던 텍스트들이며, 때로는 지금도 진행되고 있는 격렬한 논쟁 가운데 학자들이 중요하게 다루기도 한다. 어떤 논쟁들은 서로 연이어 등장하는 논문들과 함께 중요한 쟁점을 제시하거나, 같은 이슈나 예술 작품에 대해 서로 엇갈리는 관점(해석)들을 제시한다. 이 책에 실린 모든 글들은 현대 시기 ‘예술’ 현상의 성격과 숙명을 다루고 있다. 또한 예술의 ‘역사들(histories)’을 분명히 표현하는 차별화된 시각, 미술사와 비평의 사회적 역할에 대해 여러 비전을 제시하는 시각, 그리고 좀 더 넓은 의미에서 모더니티(modernity)의 전략을 다루는 다양성을 논의한다. 어떤 텍스트들은 그 자체로 중요성을 지니며 지속적인 영향력을 행사해 온 글들도 있다. 하지만 이 책에 포함된 글들은 그 자체의 기념비성을 강조하지 않으며, 단선적이고 진화론적인 주류를 강조하기 위해 수록되지 않았다. 그것들은 현대 미술 갤러리의 빈 벽에 걸린 그림처럼 ‘그 자체의 자율성을 띤’ 표리부동한 글로 편성되지 않았다.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에는 빈 벽이 별로 없다. 요컨대 벽은 텍스트 글, 이정표, 약간의 그래피티 작업으로 꽉 차 있고 다른 공간으로 서로 연결될 수 있는 구멍이 끼어 있기도 한데, 이것들은 다른 표본이나 다양한 자료를 비롯해 또 다른 가능성이 있는 세계로 방문객을 인도하는 초대와 자극이 된다.
-‘여는 글’에서

근대 미술사 학제의 담론 구조는 재료에 집중된 관심과 완성된 오브제의 형식 구조라는 한 축과 연구 대상의 사회적, 역사적, 정치적, 철학적, 혹은 종교적 중요성과 그를 둘러싼 의미, 가치, 혹은 보이지 않는 의미라는 다른 축 사이에서 불편한 균형을 이루면서 언제나 이 두 영역을 분석해 왔다. 때때로, 수많은 미술사가들, 이론가들, 비평가들의 담론적 학제의 역사와 작업 속에서 이루어진 이 두 동향에 대한 불편한 결합은 연구할 만한 가치가 있는 대상을 다루는 데 있어 고착화된 관점으로 뒤섞여 왔다. 동시에, 다른 시기에, 그리고 수많은 다른 장소에서, 사물을 보고 이해하는 데 있어 명목상으로는 명확해 보이는 이러한 방식은 그 자체의 학파를 중심으로 이데올로기, 방법론을 가지며 하위-학제를 구성하였고, 반(半)자율적이고 실제로는 독립되고 구분되거나, 혹은 반대의 하위-학제로 기능해 왔다.[…]
오늘날 미술사가의 임무는 이 학제가 직면한 가장 근본적인 딜레마와의 관계를 다시 정립하는 것이다. 예술성이나 책략의 언캐니한 힘은 조작을 가능하게 하는 동시에 문제화할 수 있어서, 사회적 현실과 제도를 논쟁의 주제로 제시한다. 그것은 권력을 부여하는 동시에 권력을 빼앗아갈 수 있으며, 기쁨을 줄 수 있는 동시에 좌절시킬 수 있고, 즐겁게 해줄 수 있는 동시에 통제를 가할 수 있다. 이 임무는 최소한 예술적 조작의 (그리고 모든 학제적) 허구성을 염두에 둘 것을 요청한다. 이것은 미술사의 핵심 실천이며, 미술사와 다른 지식 생산의 영역을 연관시키면서 지금도 계속 진행 중인 비평의 실천이다.
-‘닫는 글’에서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이 책은 이 책은 르네상스 이후 현재까지 미술사 및 미술 비평 분야에서 가장 주목받았던 40편의 텍스트를 선별하여 엮은 앤솔로지로, 대표적인 예술 이론 입문서로 평가받고 있다. 책 소개 21세기를 위한 미술사 입문서 -로버트 로젠블럼,...

[출판사서평 더 보기]

이 책은

이 책은 르네상스 이후 현재까지 미술사 및 미술 비평 분야에서 가장 주목받았던 40편의 텍스트를 선별하여 엮은 앤솔로지로, 대표적인 예술 이론 입문서로 평가받고 있다.

책 소개

21세기를 위한 미술사 입문서 -로버트 로젠블럼, 뉴욕대학교 교수
현 시대에 유효한 미술사를 소개하는 단연 최고의 입문서 -노먼 브라이슨, 캘리포니아대학교 교수
이 책을 매혹적인 논문 선집 이상으로 만드는 것은 스스로에 대한 비평적인 자세를 견지하는 저자들 덕분이다. -로버트 S. 넬슨, 예일대학교 교수
강렬하고, 감격적이며, 현란한 책! -조안 라무뢰, 몬트리올대학교 교수

미술사란 무엇인가? 미술사는 왜, 어떻게, 어디에서 비롯되었으며, 시간이 흐름에 따라 그 방법론은 어떻게 변화되어 왔을까? 미술의 역사는 고전 고대 시기부터 현재까지 계속해서 집필되고, 또 다시 새롭게 집필되고 있다. 18세기 말 독일에서 미술사가 근대적 학문으로서 성립된 이래로 미술과 미술의 역사를 둘러싼 논쟁은 점차 심화되고 있다. 그 중에서도 미술사학자, 철학자, 심리학자, 인류학자들은 미술사가 무엇이었으며, 무엇이고, 무엇이 될 것인지에 관한 우리의 생각을 변화시켜 왔다.
이 논문 선집은 지난 두 세기 동안 이 분야에서 가장 혁신적이고 영향력이 컸던 텍스트들의 비평적인 읽기를 통해 미술사 전반에 대한 이해를 얻을 수 있도록 안내한다. 각 장마다 역사로서의 미술; 미학; 형식, 내용, 양식; 인류학과 미술사; 의미의 메커니즘; 해체와 해석의 한계; 작가성과 정체성; 세계화와 그로 인한 불만을 핵심적인 주제로 다루고 있다. 바사리, 빙켈만, 칸트, 헤겔, 뵐플린, 리글, 파노프스키, 벤야민, 곰브릭, 푸코, 하이데거, 샤피로, 데리다, 로잘린드 크라우스, 캐롤 던컨 등 다양한 시대, 다양한 성향의 저자들이 쓴 글들이 수록되어 있으며, 각 장 도입부에 편집자의 서론을 덧붙여 그 장에서 다루게 될 주제와 관련된 배경적인 정보와 참고 문헌, 비평적인 해설을 소개한다.


출판사서평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원제 The Art of Art History: A Critical Anthology)은 느리게 여러 번 읽어야 하는 예술 이론과 비평적 논의를 위한 입문서이자 필독서이다. 이 책은 미술 이론과 비평적 맥락 내에서 미술사, 미학, 예술학, 문화학, 미술관학(museology), 전시학(museography)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필요한 주제어들을 이해하는 데 필수적인 원전들을 집대성한 방대한 분량의 앤솔로지이다. 1998년 초판 발행 이후 대부분의 미술 이론이나 미술사 방법론 수업에서 전문 교재로 사용될 만큼 학술적인 인기를 끌어 왔고, 그 인기에 힘입어 2009년에는 개정판이 출간되었다.
이 책에 수록된 텍스트들은 가벼운 에세이처럼 쉽게 읽히거나 한 번에 이해되는 간단한 내용들 아니다. 텍스트 하나를 평생 동안 연구하는 전문가들이 있을 만큼 각각의 논고들은 깊이 있으면서도 때로는 난해한 관점을 다루고 있다. 선별된 글들은 미술의 역사, 미학, 양식, 형식, 도상학, 기호학, 페미니즘, 젠더 연구, 포스트모더니즘, 해체주의, 정체성, 민족성과 같은 익숙한 주제에 따라 장별로 구성되었고, 포함된 텍스트들은 16세기부터 20세기 후반까지 대략 연대기 순으로 발췌되었다. 각 장 도입부에 위치한 편집자의 서론에는 그 장에서 다루게 될 주제와 관련된 배경적인 정보가 소개되고, 연구를 심화시키고 싶은 독자들을 위해 참고 문헌 목록이 제시되어 있다.
앤솔로지는 총 8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각 장마다 특정 주제어 아래 ‘고전’이라 부를 수 있는 글들이 두 편 정도 실리고, 1990년대/2000년대 이후 새로운 방법론을 통해 재해석된 논고들이 두세 편 실리는 형식을 취하고 있다. 제1장은 ‘역사로서의 미술’을 다루며, 미술사 서술과 분석의 기초가 되는 바사리, 빙켈만의 글을 중심으로 박산달의 텍스트와 1990년대 이후 미술사 방법론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휘트니 데이비스의 글이 수록되어 있다. 제2장은 ‘미학’이라는 주제어 아래 예술 이론과 비평에서 중요하게 다루는 칸트와 헤겔의 고전적 텍스트가 수록되었고, 영화 이론가로 유명한 로도윅의 논고 외에 해외에서 중요하게 다뤄지는 피에츠의 글이 실렸다. 제3장은 미술사의 가장 기초적 요소인 ‘형식, 내용, 양식’을 주제어로 뵐플린, 곰브릭의 고전적 텍스트와 데이비드 섬머스의 글 두 편이 수록되었다. 제4장의 주제어인 ‘인류학과 미술사’에는 리글의 예술의욕에 대한 글과 워버그의 글을 비롯해, 에드가 빈트, 클레어 파라고가 쓴 발췌본이 들어가 있다. ‘의미의 메커니즘’을 다룬 제5장은 널리 알려진 파노프스키의 글을 비롯해 기호학적 방법론을 취하는 위베르 다미쉬, 미크 발과 노먼 브라이슨, 스티븐 반의 글이 수록되었다. ‘해체와 해석의 한계’를 주제어로 하는 제6장은 스티븐 멜빌을 시작으로 ‘하이데거-샤피로-데리다’의 논쟁이 포함되었다. 후자의 논쟁은 그동안 국내에서 부분적으로 다뤄졌지만 이 책에서 처음으로 세 논고가 함께 묶여 수록되었다. 마지막으로 제7장과 8장은 포스트모더니즘의 담론과 그 이후 ‘동시대성’의 논의에서 학술적으로 중요하게 주목해야 할 논고들을 포함하고 있다. 정체성, 식민주의, 미술관학, 시각 문화 이론의 쟁점 등 오늘날의 예술 현장에서 다양한 보폭을 지닌 글들이 선정되었다.
동시대 비평이나 시각들은 항상 변화 가능성이 있고 해석에 따라 달라지기에, 이 책에 실린 것들과 같은 원전(original/primary source)은 예술 비평과 작품 읽기에 새로운 관점을 시사해주는 무궁무진한 원천이 될 수 있다. 이런 맥락에서 『꼭 읽어야 할 예술이론과 비평 40선』은 원전을 이해하고 학제간의 다양한 방법론을 이해하는 것이 종합적인 통찰력을 기르는 데 도움이 된다는 점을 제시한다. 미술사, 미학, 예술학, 미술 비평 등 예술 이론을 전공하는 학생, 교수 및 강사, 미술사학자, 미학자, 미술 비평가 등 미술사의 전개와 목적에 관심을 가진 모든 사람들에게 이 책은 매우 다양하고 매력적인 시각, 통찰력을 제공할 것이다. 이 책을 하나의 길잡이로 삼아, 각 논고에서 제시된 것들을 읽어본 후 그 저자들이 쓴 주요 저서들을 읽어나가길 바란다.

이 책의 독자

미술사, 미학, 예술학, 미술 비평 등 예술 이론을 전공하는 학생, 교수 및 강사, 미술사학자, 미학자, 미술 비평가 등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1guitar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5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33%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