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2020책점운세보기
선착순 e캐시
[VORA]카카오프렌즈편
  • 낭만서점 독서클럽 5기 회원 모집
  • 교보아트스페이스
주역(한학자 이재흥의 동양학 시리즈)(양장본 HardCover)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348쪽 | A5
ISBN-10 : 8961842919
ISBN-13 : 9788961842914
주역(한학자 이재흥의 동양학 시리즈)(양장본 HardCover) [양장] 중고
저자 이재흥 | 출판사 어문학사
정가
64,000원
판매가
51,200원 [20%↓, 12,80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3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더보기
2013년 1월 1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12,000원 다른가격더보기
  • 12,000원 수원책방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17,000원 수원책방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18,000원 청계천서점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23,000원 수원책방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상급 내형 최상
  • 24,000원 수원책방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30,000원 어린왕자1 새싹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45,000원 엔젤홈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45,000원 청계천헌책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50,000원 청계천헌책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51,200원 교보할인점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새 상품
57,600원 [10%↓, 6,4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주문다음날로부터1~3일이내발송) 단순변심으로 인한 구매취소 및 환불에 대한 배송비는 구매자 부담 입니다. 제주 산간지역은 추가배송비가 부과됩니다. ★10권이상주문시 택배비용이 추가됩니다.★ 소량기준의 택배비2.500원입니다. 택배사에서 무거우면 2.500원에 안가져가십니다. 그래서 부득이하게 택배비를 추가로받는경우가 생깁니다. 군부대/사서함 발송불가합니다. 설 물량증가로 21일 화요일 택배 조기마감되며 17일 금요일이후 주문부터는 연휴지나고 발송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34 잘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pent*** 2020.01.15
33 새책이나 다름없네요. 빠른 배송에 감사드립니다. 5점 만점에 5점 there*** 2020.01.13
32 Thanks for your prompt delivery. 5점 만점에 5점 y1114*** 2020.01.03
31 깨끗한 책 잘 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yojo*** 2019.12.29
30 good book thank you 5점 만점에 5점 pengui*** 2019.12.24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한학자 이재흥의 『주역』. 《도산십이곡-시의 참의를 찾아서》와 《동국정운-훈민정음 창제 동기와 의의》에 이은 동양학 시리즈의 세 번째 편이다. 수천 년의 세월을 지나온 동양학의 보고, 오경의 하나인 《주역》에 올바른 해석과 주석을 달아 주역 연구의 새로운 지침을 제시해주는 책이다.

저자소개

저자 : 이재흥
저자 이재흥(李在興)은 한학자. 1954년 안동 출생. 본관은 영천(永川). 조선 중기 문신 농암 이현보(聾巖 李賢輔, 1467~1555)의 다섯째 아들 환암공파 14대손. 불혹의 나이에 가까워질 즈음 논어를 여러 차례 읽은 후 성리학에 몰두하기 시작하였다. 그리고 십여 년 동안 경서를 붓으로 쓰고 외우고 사색하고 또 붓으로 쓰고 외우고 사색하기를 수십 차례 반복하며 그렇게 옛 선현들의 공부법 그대로 공부하기 시작하였다. 삼경(三經)이라 일컫는 서경(書經), 시경(詩經), 주역(周易), 그리고 예기(禮記), 황제내경소문(黃帝內經素問)에 이르기까지 원전의 문장 하나라도 소홀함이 없이 깊이 사유하고 두루 살펴 글 속에 담긴 함의를 파악하기 위해 부단한 노력을 기울였다.

목차

● 서문 4
육십사괘 괘효사(六十四卦 卦爻辭)
계사상전(繫辭上傳) / 229
계사하전(繫辭下傳) / 263
설괘전(說卦傳) / 299
서괘전(序卦傳) / 317
잡괘전(雜卦傳) / 329

● 맺음말 / 337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이 책은 한학자 이재흥의 동양학 시리즈의 세 번째 편으로, 『도산십이곡-시의 참의를 찾아서』, 『동국정운-훈민정음 창제 동기와 의의』에 이어 2013년 새롭게 출간되었다. 수천 년의 세월을 지나온 동양학의 보고, 오경(五經)의 하나인 『주역』에 올바른...

[출판사서평 더 보기]

이 책은 한학자 이재흥의 동양학 시리즈의 세 번째 편으로, 『도산십이곡-시의 참의를 찾아서』, 『동국정운-훈민정음 창제 동기와 의의』에 이어 2013년 새롭게 출간되었다. 수천 년의 세월을 지나온 동양학의 보고, 오경(五經)의 하나인 『주역』에 올바른 해석과 주석을 달아 주역 연구의 새로운 지침을 제시해주었다.

주역은 학문(學問)을 위한 책인가, 점을 치기 위한 책인가
주역에 대한 근원적 물음에 대해 답하다


이 책은 한학자 이재흥의 동양학 시리즈의 세 번째 편으로, 『도산십이곡-시의 참의를 찾아서』, 『동국정운-훈민정음 창제 동기와 의의』에 이어 2013년 새롭게 출간되었다. 수천 년의 세월을 지나온 동양학의 보고, 오경(五經)의 하나인 『주역』에 올바른 해석과 주석을 달아 주역 연구의 새로운 지침을 제시해주었다.
동양에서 가장 오래된 경전, 주역. 공자는 주역을 정독한 나머지 책을 묶은 가죽끈이 세 번이나 끊어졌다는 말이 전해질 정도로 공자는 주역을 깊이 학문하였다. 퇴계 이황 선생 또한 방 안에서 쉬지 않고 주역에 몰두하다 병을 얻었다는 일화가 전해질 정도로 옛 성인들조차 주역을 공부하는 데 많은 고충이 있었다.
주역의 계사상전에는 성인이 학문에 뜻을 두어 주역에 통달하는 연유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성인(聖人)은 《주역(周易)》에서 천지음양(天地陰陽)의 심오한 이치를 궁구하고 천지만물의 기미(機微)를 관찰하는 것이다. 그 이치가 오직 심원하기 때문에 성인이 그것을 관찰하므로 능히 천하의 뜻에 통할 수 있다. 기미에 밝기 때문에 천하의 일을 이를 수 있는 것이다. 그 작용이 신비하기 때문에 서두르지 않아도 빠르고 가지 않아도 이르를 수 있는 것이다.
공자(孔子)께서 말씀하시길 ‘《주역(周易)》에 성인(聖人)의 도(道)가 네 가지 있다’함은 바로 이것을 말한 것이다.」

저자는 예기의 경해편의 글귀를 인용하여 시, 서, 역을 잘못 배운 폐단에 대해 설명하였다.

「孔子 曰 入其國하여 其敎를 可知也니 其爲人也 溫柔敦厚는 詩敎也오 소通知遠은 書敎也오 廣博易良은 樂敎也오 혈靜精微는 易敎也오 恭儉莊敬은 禮敎也오 屬辭比事는 春秋敎也라 故로 詩之失은 愚요 書之失은 誣요 樂之失은 奢요 易之失은 賊이오 禮之失은 煩이오 春秋之失은 亂이라
공자가 말했다.
“그 나라에 들어가면 그 가르침을 알 수 있다. 그 사람됨이 온유(溫柔)하고 돈후(敦厚)한 것은 시(詩)의 가르침이다. 소통(疏通)하고 먼 것을 아는 것은 서(書)의 가르침이다. 광박(廣博)하고 화이(和易), 양순한 것은 악(樂)의 가르침이다. 심성(心性)이 맑고 의리가 정미(精微)한 것은 역(易)의 가르침이다. 공손하고 장중(莊重)한 것은 예(禮)의 가르침이다. 말을 분석하고 일을 비교하는 것은 춘추(春秋)의 가르침이다.” 따라서 시경(詩經)의 실(失)은 어리석음이요, 서경(書經)의 실은 속임이요, 악경(樂經)의 실(失)은 사치함이요, 역경(易經)의 실(失)은 해치는 것이요, 예경(禮經)의 실(失)은 번잡스러움이요, 춘추(春秋)의 실(失)은 어지러움이다.」

역경(易經)의 실(失)은 해치는 것이다. 하늘은 지극히 넓어 크기를 헤아릴 수 없고, 평평하고도 지극히 넓은 이 땅은 그 넓이와 두터움을 재어볼 수가 없다. 하늘과 땅 사이에 삼양삼음(三陽三陰)의 신비로운 작용으로 그 변화하는 과정을 상고시대 진인(眞人)께서 중용(中庸)의 천도(天道)로 표현한 것이 주역인데, 그 표현 기법이 해석하기가 어렵고 이해하기가 난해하여 잘못 배우면 사람 개개인의 운명을 점친다고 하여 다른 사람을 해롭게 하는 결과를 초래하는 것이다. 시경(詩經)에는 중용(中庸)의 천도(天道)를 설명한 시편이 있으므로 주역(周易)의 이치를 아무리 밝히 안다고 하여도 시경(詩經)을 모르면 이는 주역(周易)을 모르는 것이기 때문에, 개개인의 운명을 점친다고 하는 폐단이 나타나는 것이다. 선대의 어른들이 책에 길이 있다고 하신 것은 이 세상에서 가장 지극한 천도(인[仁]), 즉 중용의 천도를 설명한 책자가 전해지기에 그것을 존중하였으며, 후인들에게도 알려주려고 하셨던 연유인 것이다. 중용의 천도를 터득한 이는 하는 말이 정직(正直)하고 행동하는 바가 방정하여 모든 사람을 교육시킬 수 있는 본보기가 될 수 있고, 그들이 남긴 기록이나 언행들에 더더욱 믿음이 가고 신뢰할 수 있는 것이다.
-본문 중에서-

하늘은 넓고 땅은 만물을 싣고 그 가운데 변천해 가는 과정,
즉 중용의 천도사상을 풀어 놓은 원리를 담은 책


공자는 항시 인(仁) 곧 중용의 도리를 제자들과 사람들에게 강조하였다. 「공자께서 항상 말씀하시는 것은 시(詩)와 서(書)와 예(禮)를 행하는 것이었으니, 이들에 대하여 항상 강론하시었다.(子所雅言은 詩書執禮니 皆雅言也러시라)」라고 논어의 술이편에는 기술되어 있는데, 이는 바로 시, 서, 역 어느 한 가지도 빼놓고는 인(仁)에 대해 논할 수 없는 것임을 저자는 강조하고 있다. 즉 시, 서, 역의 밀접한 관계성에 대해 역설한 것으로, 주역을 바라보는 오래된 논쟁의 핵심 사항을 분별해줄 수 있는 책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저자는 “하늘과 땅 사이에 존재하고 있는 만물 중 으뜸인 사람으로 태어나 다른 사람에게 속임을 당하는 것은 누구나 불쾌하게 여기는 것이다. 남에게 속아서 손해를 보는 물적인 피해에도 속이 상하겠지만, 스스로가 현명하지 못하여 당했다는 생각에 더더욱 부끄러울 것이리라.
하늘은 넓고 땅은 만물을 싣고 그 가운데 변천해 가는 과정, 즉 중용의 천도사상을 풀어 놓은 책이 주역인 바, 중용이라는 승묵에 견주어 보면 태초에서부터 먼 후세에 이르기까지 사람은 영원히 사람이며, 성성이는 영원히 성성이이며, 호랑이 역시 영원히 호랑이인 것이다.”라고 덧붙여, 중용의 도리를 탐구하는 일이 결코 개개인의 일에 국한되는 것이 아님을 시사하고 있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교보할인점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24%

이 책의 e| 오디오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