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인터넷교보문고22주년

KYOBO 교보문고

40th 40th  생일파티
금/토/일 주말특가
40주년 생일파티 한정판 굿즈
[이북]매일 500원 북돋움캐시
부키 샘으로보기
  • 손글씨스타
  • 교보 손글씨 2019 폰트
  • 손글씨풍경
  • 교보아트스페이스
  • 교보손글쓰기대회
마음으로 읽는 법구경(나를 깨우는 인문학 4)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320쪽 | | 152*216*22mm
ISBN-10 : 1185257632
ISBN-13 : 9791185257631
마음으로 읽는 법구경(나를 깨우는 인문학 4) 중고
저자 법구 | 출판사 레몬북스
정가
15,000원
판매가
10,500원 [30%↓, 4,50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4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2018년 2월 22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상태 상세 항목] 선택 해당 사항있음 미선택 해당 사항없음

1.외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미선택 제본불량 미선택 부록있음

2.내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이 상품 최저가
8,50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13,500원 [10%↓, 1,5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 됩니다. 제주 산간지역에는 추가배송비용이 부과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98 포장 잘되서 문제없이 왔어요 5점 만점에 5점 khj1234*** 2020.09.16
97 포장과 배송 만족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csc7*** 2020.09.11
96 좋은 책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mariel1*** 2020.09.10
95 ^^************ 5점 만점에 4점 zoo*** 2020.08.21
94 잘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cshp*** 2020.08.15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진리와 행복를 일깨우는 삶의 지혜서

‘법구경’은 폭력과 애욕, 사리사욕을 떠나 윤리적으로 살다 보면 깨달음을 얻고 마침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다는 점에서 오늘을 사는 현대인에게도 가장 널리 읽히는 삶의 지혜서이자 지침서이다. 이 책의 편역자인 지개야 스님은 나무꾼의 아들로 태어나 거지, 구두닦이, 막노동, 노점상 막장인생을 거치며 자연과학, 철학, 행정, 경영, 심리학을 맛보았고 일하는 보람상, 국무총리 표창까지 속세의 달콤함도 맛보았다. 이런 자신의 경험과 철학을 바탕으로 ‘법구경’을 재해석해 독자 여러분에게 전하기 위해 고심했다. 여러분은 이 책을 통해 ‘법구경’의 진면목을 통찰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그 속에서 삶의 지혜와 진리를 깨달을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저자 : 법구
저자 법구는 고대 북인도 건타라국 출신의 학승으로, 불교를 보호하던 카니슈카 왕 아래서 불교 법전의 편수에 종사했다고 전해지지만 “법구경”의 엮은이라는 사실 이외에 문헌적 기록들은 남아 있지 않다. 다만 생존 연대는『아비달마품류족론』을 지은 바수밀의 외삼촌이라는 점에서 대략 기원 전후로 추측된다.

저자 : 지개야스님
편저자 지개야스님은 지금도 차는커녕 사람조차 더는 갈 수 없는 안동 갈라산 막창 마실 나무꾼 아들로 태어나 거지, 구두닦이, 막노동, 노점상 막장인생을 거치며 자연과학, 철학, 행정, 경영, 심리학을 맛보았다. 일하는 보람상, 국무총리 표창까지 속세의 달콤함도 맛보았다.

‘지개야祉?也’는 ‘복지祉’ 자, ‘빌개?’ 자, ‘어조사야也’ 자로 “복을 구걸하는 거지야”라는 뜻이다.

복 구걸에는 6바라밀이 좋다는데 자연의 일부분인 ‘지개야’는 세상사 의심덩어리를 내려놓고 물처럼, 바람처럼, 때로는 망부석같이, 헌 신짝같이 닭 벼슬보다 못한 중衆 벼슬로 산다.
세월에 배를 타고 길 없는 길 험악한 길 가는 나그네가 한 사람의 ‘자살위기자’라도 구하려고 온 힘으로 하루를 등짐한다.
시詩를 못 쓰는 시인의 먼눈으로 사바세계를 바라보기도 한다. 그대와 참 인연에 ‘지개야’가 그대의 마중물이 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오늘도 낮에는 해가 뜨고 밤에는 별이 뜬다.
지개야오허설祉?也五虛說(‘지개야’ 다섯 가지 헛소리)

산거무산유강山去無山有江
산에 가니 산은 없고 강만 있더라.

강거무강유산江去無江有山
강에 가니 강은 없고 산만 있더라.

산거강견아견山去江見我見
산에 가서 강을 보듯이 나를 보아라.

강거산견아견江去山見我見
강에 가서 산을 보듯이 나를 보아라.

목설이설구청目說耳說口聽
귀와 눈으로 말하고 입으로 들어라.

목차

8 무상품 無常品 부처님 도리만이 영원히 변치 않는 진리이다 18 교학품 敎學品 항상 마음에 새겨 제 욕심을 없애라 31 다문품 多聞品 열심히 정진하면 지혜가 밝아져서 올바르게 깨닫게 된다 40 독신품 篤信品 ‘믿음’이 도(道)를 이루는 근본이다 48 계신품 誡愼品 후회하는 일이 없도록 경계하고 삼가야 한다 55 유념품 惟念品 항상 정진(精進)해야 한다 61 자인품 慈仁品 마음을 편하게 가져야 한다 69 언어품 言語品 책임질 수 없는 말을 함부로 해서는 안 된다 74 쌍요품 雙要品 이 세상 모든 것의 근원은 하나이다 83 방일품 放逸品 탐욕을 버려야 한다 92 심의품 心意品 마음의 법이란 비록 미묘하나 진실이 아니다 96 화향품 華香品 세상의 모든 일들은 인과관계로 이루어진다 103 우암품 愚闇品 더울 때는 더운 대로 추울 때는 추운 대로 살아야 한다 112 명철품 明哲品 깨달음을 통해 생사윤회의 고해를 벗어나야 한다 120 나한품 羅漢品 진리를 깨달은 사람은 항상 흔들림이 없다 125 술천품 述千品 자신을 이기는 것이 가장 현명하다 133 악행품 惡行品 악행을 하지 않으면 아무런 근심이 없다 143 도장품 刀杖品 남을 해쳐서는 안 된다 149 노모품 老耗品 늙어서 뉘우쳐도 소용이 없다 155 애신품 愛身品 내 몸을 제일로 삼아야 한다 160 세속품 世俗品 뜻있고 알찬 삶으로 바꾸어 나가야 한다 166 술불품 述佛品 뱃사공은 물을 건너고 정진(精進)은 교량이 된다 174 안녕품 安寧品 선을 행하면 마음이 편안하고 행복하다 179 호희품 好喜品 탐욕을 내지 않으면 근심걱정이 없다 183 분노품 忿怒品 성내지 않는 사람에게는 하늘이 복을 내린다 192 진구품 塵垢品 청탁(淸濁)을 분별하고, 결백(潔白)을 배워야 한다 198 봉지품 奉持品 탐욕과 사치를 버려야 한다 204 도행품 道行品 불법의 극치 210 광연품 廣衍品 몸을 다스리는 것보다 더 어려움은 없다 216 지옥품 地獄品 지옥에도 받는 죄에 따라 여러 가지이다 222 상유품 象喩品 스스로 마음을 지키면 코끼리가 구덩이를 벗어남과 같다 229 애욕품 愛欲品 음란한 애욕은 재앙을 받게 된다 241 이양품 利養品 의(義)를 행하여 바르게 살아야 한다 249 사문품 沙門品 스스로 괴롭혀 몸을 불태우지 말아야 한다 261 범지품 梵志品 스스로 깨달아 구덩이를 벗어나야 한다 274 이원품 泥洹品 참는 것이 가장 자신을 잘 지키는 것이다 288 생사품 生死品 몸은 죽더라도 영혼은 죽지 않는다 296 도리품 道利品 아랫사람을 선도하고 윗사람을 받들 줄 알아야 한다 305 길상품 吉祥品 선하게 살면 반드시 큰 복을 받게 된다

책 속으로

愛欲品 애욕품 음란한 애욕은 재앙을 받게 된다 세상 사람들은 흔히 음란한 애욕과, 천박한 남녀 간의 교분과 해서는 안 될 애욕 등으로 인해 과오를 범하고 죄를 짓고, 따라서 한없이 큰 번민 속에 빠져서 재앙을 받게 된다. 부 종 ...

[책 속으로 더 보기]

愛欲品
애욕품
음란한 애욕은 재앙을 받게 된다

세상 사람들은 흔히 음란한 애욕과, 천박한 남녀 간의 교분과
해서는 안 될 애욕 등으로 인해 과오를 범하고 죄를 짓고,
따라서 한없이 큰 번민 속에 빠져서
재앙을 받게 된다.

부 종 애 윤 택 사 상 위 자 만 애 욕 심 무 저 노 사 시 용 증
夫從愛潤澤이면 思想爲滋蔓하고 愛欲深無底니 老死是用增이니라.

풀이 ▶▶▶ 무릇 애욕의 윤택함을 좇으면 생각은 뻗어나는 넝쿨이 되고 애욕은 깊어져서 밑이 없나니, 늙고 죽음이 이것으로써 불어난다.

주해 ▶▶▶ 滋蔓(자만): 차츰 뻗어나 퍼짐. ? 是用增(시용증): 이것을 써서 늘어남, 이것으로 하여 수가 많아짐.

소 생 지 부 절 단 용 식 탐 욕 양 원 익 구 총 우 인 상 급 급
所生枝不絶이니 但用食貪欲하여 養怨益丘塚인데 愚人常汲汲이니라.

풀이 ▶▶▶ 생겨나는 가지는 끊임이 없으나 다만 탐욕을 먹고 살아 원한을 길러 무덤만 더할 뿐인데, 어리석은 사람은 항상 여가에만 급급하다.

주해 ▶▶▶ 丘塚(구총): 무덤.? 汲汲(급급): 무슨 일에 마음을 쏟아 쉴 사이가 없는 것.

수 옥 유 구 쇄 해 인 불 위 뢰 우 견 처 자 식 염 착 애 심 뢰
雖獄有鉤鎖하나 慧人不謂牢라 愚見妻子息하여 染著愛甚牢니라

풀이 ▶▶▶ 비록 감옥에 쇠고랑과 자물통이 있다 해도 지혜로운 사람은 튼튼하다 하지 않는다. 어리석은 사람은 아내와 자식에게 집착하여 사랑함이 매우 굳음을 본다.

주해 ▶▶▶ 鉤鎖(구쇄): 쇠고랑과 자물통. ? 染著(염착): 집착.

-본문 중에서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오늘을 살아가는 이들의 가슴속에 깊이 뿌리내릴 수 있는 인생의 지침서 ‘법구경(法句經)’은 대략 기원전후 태어난 인도의 ‘법구’가 편찬한 불교의 경전으로 석가모니 사후 삼백 년 후에 여러 경로를 거쳐 기록된 부처의 말씀을 엮어 편찬한 것으로, 부...

[출판사서평 더 보기]

오늘을 살아가는 이들의 가슴속에 깊이 뿌리내릴 수 있는 인생의 지침서

‘법구경(法句經)’은 대략 기원전후 태어난 인도의 ‘법구’가 편찬한 불교의 경전으로 석가모니 사후 삼백 년 후에 여러 경로를 거쳐 기록된 부처의 말씀을 엮어 편찬한 것으로, 부처(붓다)의 가장 기본적인 가르침을 짧은 경구로 적어놓은 교훈집이다. 판본에 따라 내용이 다소 차이가 있지만 한역(漢譯) 법구경은 서문과 39개의 품(品)으로 이루어져 있다.
내용은 불교 수행자가 지녀야 할 덕목에 대한 경구로 이루어져 있지만 시대를 초월해 현대인들의 마음에 가장 절실하고 간절하게 다가오는 경전 중의 하나가 바로 법구경일 것이다.
부처님을 받드는 가장 기본은 자신의 마음을 닦아 모든 욕망과 집착으로부터 벗어나는 일에서 비롯된다는 것과 그러기 위해서는 스스로 밝은 지혜를 얻어야만 한다는 법구경의 말씀들이지만 그 내용은 폭력과 애욕, 사리사욕을 떠나 윤리적으로 살다 보면 깨달음을 얻고 마침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다는 점에서 오늘을 사는 현대인에게도 가장 널리 읽히는 삶의 지혜서이자 지침서라고 할 것이다. 심지어 불교에 대해 깊은 이해가 전혀 없는 사람들까지도 법구경만은 별다른 저항감 없이 접한다는 사실은, 바로 법구경만이 가진 깊은 지혜의 보편성과 윤리성 때문일 것이다. 또한 수많은 법구경 중에서 가장 많이 읽히는 이유 역시 그 속에 담긴 진리를 통해 우리의 길벗이 되어주기 때문이다.
그러나 아무리 주옥같은 글이라 하더라도 단지 이를 음미하며 실천하지 않는다면 아무 소용이 없을 것이다. 인생의 희로애락이나 생로병사를 초월하는 성인이 아닐지라도 가장 평범한 진리 즉 화내지 않고, 탐욕을 버리고, 자비로서 베풀며, 가족과 이웃을 사랑하는 지름길은 바로 마음을 다스리는 일이 곧 법구경에서 말하는 지혜이자 진리이다. 따라서 독자 여러분은 이를 인생의 지침서로 삼아 스스로를 되뇌며 새로운 삶의 주인공이 되도록 해야 할 것이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낭만책방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14%

이 책의 e| 오디오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