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북캉스 선물주간(8월)
[고정]e캐시 더드림 이벤트
내가 만든 카드로 BOOK FLEX
  • 교보인문학석강 정혜신 작가
  • 손글씨스타
  • 교보아트스페이스 7-8월 전시
  • 손글쓰기캠페인 메인
  • 손글씨풍경
경제학자의 묵자 읽기(양장본 HardCover)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604쪽 | 규격外
ISBN-10 : 896324671X
ISBN-13 : 9788963246710
경제학자의 묵자 읽기(양장본 HardCover) [양장] 중고
저자 김승석 (역주) | 출판사 북코리아
정가
35,000원 신간
판매가
33,240원 [5%↓, 1,76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19년 10월 20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31,50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31,500원 [10%↓, 3,5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66 좋은 책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vikin*** 2020.08.03
65 잘받았습니다.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austjoh*** 2020.07.15
64 배송은 정말 빨랐어요! 근데 책이 생각한 내용이 아니네요.ㅠㅠ 5점 만점에 3점 fantas*** 2020.07.10
63 깨끗한 책 잘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yojo*** 2020.06.30
62 새책이군요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myseo1*** 2020.06.28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춘추전국시대만큼이나 혼란스러운 오늘의 대한민국,
지금 우리에게 묵자가 필요한 이유! 진시황(秦始皇)이 중국을 통일하고 진(秦)나라를 세우기 이전의 혼돈의 시대, 즉 춘추전국(春秋戰國)시대는 약육강식의 정복전쟁이 이루어지고 탐욕과 모략, 갈등, 살육이 난무하던 시기였다. 이러한 혼란 속에서 새로운 질서 형성의 길을 찾아 중국 사상계가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는데, 묵자(墨子) 역시 이 시기에 등장한 사상가 중 한 명이다.
하지만 묵자의 사상은 당대의 사상가들과는 맥을 달리한다. 춘추전국시대에 노예와 같이 일하며 금수와 같은 취급을 받았던 백성들을 먹여주고 입혀주고 쉴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지혜로운 하늘의 뜻이며, 그 뜻을 성실하게 수행하는 것이 지배자의 역할이며, 그 역할이 잘 수행되어야 나라가 안정되고 잘 다스려질 수 있다고 묵자는 생각했다. 현대적으로 표현하면 하층민에게 인간으로서 최소한의 생활을 보장해주어야 하며, 따라서 모든 재판과 정치(刑政)는 백성의 의식주를 해결하는 데 이바지해야 한다는 것이 묵자의 문제의식이었다. 공격전쟁과 음악을 비판(非攻, 非樂)하는 이유도 전쟁과 귀족들의 음악이 백성들을 가난과 기아로 내몰기 때문이며, 절용(節用)과 절장(節葬)을 주장하는 이유도 사치와 후장구상(厚葬久喪)이 백성을 억압하기 때문이다. 묵자가 다른 제자백가(諸子百家)와 달리 유일하게 하층민의 이해를 대변한다고 평가받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백성들의 우환을 해결하기 위해서 묵자는 큰 나라가 작은 나라를 공격하지 않는 국제질서와, 큰 집안이 작은 집안을 찬탈하지 않고, 강자가 약자를 위협하지 않으며, 귀한 자가 천한 자를 업신여기지 않으며, 영악한 자가 어리석은 자를 속이지 않는 사회질서를 제시했다. 묵자에게 있어 이러한 질서는 하늘의 뜻에 부합하는 하느님의 나라였다. 어찌 보면 묵자가 살았던 시대와 마찬가지로 2400년이 지난 지금도 해결하지 못한 사회과학의 핵심문제이다. 묵자는 그가 추구한 사회를 실현할 수 있다고 생각하고 그 대안과 방법을 ‘겸애(兼愛)’라는 이름으로 제시하였으며 이를 평생 끊임없이 실천했다.
이 책은 그러한 묵가사상이 집성된 “묵자(墨子)”를 경제학자의 눈으로 바라보고 알기 쉽게 풀이해 놓은 해설서이다. 고전을 읽는 이유는 인류의 정신적 스승인 그들의 저작을 통해 현실을 반성하고 좀 더 나은 세상으로 만들어 더 많은 사람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데 있다. 기축시대(Axial Age)의 묵자사상을 21세기 한국사회에 무매개적으로 적용하여 구체적인 대안을 제시할 수는 없겠지만, 나아가야 할 방향은 제시할 수 있을 것이다. 오늘날 한국사회가 춘추전국시대만큼이나 혼란스러운 시기를 지나고 있는 만큼, 기축시대의 스승인 묵자(墨子)를 감상하는 일은 나 자신과 우리 사회를 돌아보는 데 매우 의미 있는 일이 될 것이다.

저자소개

저자 : 김승석 (역주)
고려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대학원에서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1986년부터 지금까지 울산대학교에서 경제학을 강의하고 있으며, 사회과학대학 학장, 정책대학원 원장, 중앙도서관 관장을 역임한 바 있다. 『울산지역 석유화학 산업의 발전과정』 외 다수의 공동저작과 논문이 있다. 사회민주화를 위한 시민사회 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였으며, ‘울산경실련’ 대표, ‘울산시민연대’ 공동대표를 역임하였고, 부·울·경 지역을 대표하여 ‘민주화를 위한 전국교수협의회’ 공동의장을 지내기도 하였다. 현재 ‘정책공간 울산’의 대표로서 울산의 보다 나은 미래를 구축하려는 집단적 고민을 하고 있다.

목차

경제학자의 묵자 읽기

1. 묵자는 누구인가?
이름과 성 / 生沒年代 / 출신지와 출신성분

2. 묵자가 바라는 세상은?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 / 사회적 분업 / 지배층의 덕목 / 국가체제

3. 兼愛는 조건 없는 사랑인가?
兼相愛 交相利 / 天志 또는 天之意(天意)

4. 누구를 위하여 종이 울리나?
非攻 / 節用 / 節葬 / 非樂 / 非命

5. 왜 묵자인가?
근대성 / 실천성 / 계급적 성격

묵자 읽기

입문(入門)
第一 親士
第二 脩身
第三 所染
第四 法儀
第五 七患
第六 辭過
第七 三辯

십론(十論)
第八 ?賢 上
第九 ?賢 中
第十 ?賢 下
第十一 ?同 上
第十二 ?同 中
第十三 ?同 下
第十四 兼愛 上
第十五 兼愛 中
第十六 兼愛 下
第十七 非攻 上
第十八 非攻 中
第十九 非攻 下
第二十 節用 上
第二十一 節用 中
第二十二 節用 下 闕
第二十三 節葬 上 闕
第二十四 節葬 中 闕
第二十五 節葬 下
第二十六 天志 上
第二十七 天志 中
第二十八 天志 下
第二十九 明鬼 上 闕
第三十 明鬼 中 闕
第三十一 明鬼 下
第三十二 非樂 上
第三十三 非樂 中 闕
第三十四 非樂 下 闕
第三十五 非命 上
第三十六 非命 中
第三十七 非命 下
第三十八 非儒 上 闕
第三十九 非儒 下

묵경(墨經)
第四十 經 上 / 第四十二 經說 上
第四十一 經 下 / 第四十三 經說 下
第四十四 大取
第四十五 小取

대화(對話)
第四十六 耕柱
第四十七 貴義
第四十八 公孟
第四十九 魯問
第五十 公輸

후기

책 속으로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 노동과정에 공정하게 참여할 수 있는 사회, 노동의 결과는 공평하게 분배받는 사회를 묵자는 추구했다. 그러나 그가 살았던 시대의 지배층은 富를 독점하고 호화로운 생활을 영위한 반면, 재화를 생산하는 하층민은 계속되는 정복전쟁 속에...

[책 속으로 더 보기]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 노동과정에 공정하게 참여할 수 있는 사회, 노동의 결과는 공평하게 분배받는 사회를 묵자는 추구했다. 그러나 그가 살았던 시대의 지배층은 富를 독점하고 호화로운 생활을 영위한 반면, 재화를 생산하는 하층민은 계속되는 정복전쟁 속에서 추위와 굶주림의 공포에 내몰리는 광경을 목격하면서 묵자는 다음과 같이 말한다. “백성에게는 세 가지 근심이 있다. 굶주린 자가 먹지 못하고, 추운 자가 입지 못하고, 일하는 자가 쉬지 못한다. 이 세 가지가 백성들의 큰 근심이다.”(?非樂? 上 문단 4)
民有三患, 飢者不得食, 寒者不得衣, 勞者不得息, 三者民之巨患也。
- 18p

묵자사상의 상징처럼 알려진 겸애는 추상적이고 숭고한 도덕적인 사랑이 아니라, 혼란을 잘 다스리고 천하의 해로움을 제거하려는 명확한 목적을 가진 사랑이다. 그런 의미에서 겸애는 합목적적이며, 따라서 개인의 윤리적 도덕률이라기보다는 통치 원리에 해당한다. “천하의 사람들이 모두 서로 사랑하면 강자는 약자를 억누르지 않고, 다수가 소수를 겁박하지 않으며, 부자가 가난한 사람을 모욕하지 않으며, 귀한 사람이 천한 사람을 업신여기지 않고, 영악한 사람이 어리석은 사람을 속이지 않는다. 천하의 재앙과 찬탈, 원망과 한탄이 생기지 않게 하려면 서로 사랑해야 한다.”(?兼愛? 中 문단 3)
天下之人皆相愛, 强不執弱, 衆不劫寡, 富不侮貧, 貴不敖賤, 詐不欺愚。
凡天下禍?怨恨可使毋起者, 以相愛生也。
- 32p

전쟁이 일상화되면서 백성들의 생활이 처참하게 추락하는 모습을 보면서 묵자가 전쟁에 반대하는 입장을 견지하는 것은 당연한 귀결이었으며, 反戰을 위한 실천에 적극적으로 노력했다. 楚나라가 구름사다리차(雲梯)를 만들어 宋나라를 공격할 때 묵자가 楚나라 왕을 설득하여 전쟁을 중단시켰고, 魯陽文君이 鄭나라를 공격할 때도 전쟁의 부당성을 역설하였으며, 齊나라가 魯나라를 침공할 때 齊나라 大王과 그의 장수 項子牛를 찾아가 전쟁을 만류했다. … 여기에 그치지 않고 전쟁에 대한 사회경제적 분석을 시도하면서 전쟁은 이롭지도 않다고 주장했다. 우선 전쟁이 시작되면 생산이 중단되어 백성들의 삶이 어려워진다고 강조한다. “이제 큰 나라가 작은 나라를 침공하면, 공격받는 나라에서는 농부가 밭을 갈 수 없고 부녀자는 베를 짤 수 없으니 수비만을 일삼게 된다. (또한) 공격하는 나라에서도 역시 농부가 밭을 갈지 못하며 부녀자가 베를 짜지 못하니 공격만을 일삼게 된다.”(?耕柱? 문단 11)
今大國之攻小國也,
攻者 農夫不得耕, 婦人不得織, 以守爲事
攻人者, 亦農夫不得耕, 婦人不得織, 以攻爲事。
- 38~40p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책책북북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3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33%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