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인터넷교보문고22주년

KYOBO 교보문고

40th 40th  생일파티
40주년 생일파티 한정판 굿즈
문장수집+함께
[고정]e캐시 더드림 이벤트
  • 손글씨스타
  • 손글씨풍경
  • 교보인문학석강
  • 교보손글쓰기대회
그대가 잠시 내 생에 다녀갔을 뿐인데
132쪽 | 규격外
ISBN-10 : 8962918528
ISBN-13 : 9788962918526
그대가 잠시 내 생에 다녀갔을 뿐인데 중고
저자 양광모 | 출판사 푸른길
정가
10,000원 신간
판매가
5,000원 [50%↓, 5,00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3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20년 2월 10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상급 내형 최상

[상태 상세 항목] 선택 해당 사항있음 미선택 해당 사항없음

1.외형 상세 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미선택 제본불량 미선택 부록있음 [책밑면 도장]

2.내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이 상품 최저가
5,000원 다른가격더보기
  • 5,000원 아나크로니즘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상급 내형 최상
새 상품
9,000원 [10%↓, 1,0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시스템만을 제공하는 교보문고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상단 제품상태와 하단 상품 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교보문고 결제 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 시 교보문고는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10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241 꼼꼼하게 포장해주셔서 감사해용! 손편지와 함께 간식도 넣어주시고 책 너무 상태 깨끗해서 기분 좋았습니다 감사합니당 5점 만점에 5점 iiiiii*** 2020.09.23
240 배송이 빨랐습니다! 5점 만점에 3점 he*** 2020.09.14
239 배송도 빠르고 책 상태도 좋아용 5점 만점에 5점 gooo*** 2020.09.09
238 배송 속도, 포장 만족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csc7*** 2020.09.08
237 잘 받았습니다. 좋아요. 5점 만점에 5점 gmj1*** 2020.08.24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사람아, 너는 봄의 고향이다
이제는 사람으로도, 다시는 사랑으로도 상처받지 말라 양광모 시인이 당신에게 가장 다정한 위로를 건넨다. 그대가 잠시 내 생에 다녀갔을 뿐인데 삶이 찬란했다던 고백 속 ‘그대’의 자리로 세상의 모든 ‘당신’을 초대한다. 시인은 그간 사랑 시집, 술 시집, 커피 시집 등 하나의 주제로도 시집을 거뜬히 묶어 왔다. 그만큼 삶의 작은 것들에 세심한 시선을 지닌 것인데, 그런 그가 생의 다채로운 이야깃거리를 담아 한 권의 시집으로 찾아왔다. 특유의 통찰로 사소한 것에서 생의 감격을 다시금 발견하게 하고, 무너진 삶의 자락엔 넉넉한 마음을 아낌없이 나누어 준다. 이전 시집과는 달리 시인으로서 쓰는 일에 대한 고뇌와 고충을 고백한 부분도 눈여겨볼 부분이다.
수록된 시는 하나의 곡을 연주하듯 매끄럽게 이어진다. 시들 간의 연결을 세심히 신경 쓴 덕에 가만히 시인의 눈을 따라가다 보면 생을 노래하는 아름다운 멜로디들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문학적 수사보다는 일상의 언어로 삶의 정서를 노래한다는 양광모 시인, 그러기에 그의 위로는 가장 다정한 것이 아닐까. 때론 명랑하게, 때론 사무치게 노래하는 그의 언어를 아낌없이 누리길 바란다.

가끔은 별들이 땅을 내려 보며
이렇게 말하는 삶 살고 싶네
오늘은 사람들이 참 반짝이는구나

_「오늘은 사람들이 참 반짝이는구나」 중에서

저자소개

저자 : 양광모
시인. 경희대 국문과를 졸업 후 노동 운동, 정치 참여, 사업, 강의와 집필 활동의 삶을 살았다. 2012년 첫 시집을 출간하며 전업 시인의 길로 접어들었고, 2016년 강원도로 삶의 공간을 옮겨 시 창작에 전념하고 있다. 문학적 수사보다는 일상의 언어로 삶의 정서를 노래하려 애쓴다.
대표시 선집 『사람이 그리워야 사람이다』, 사랑시 선집 『네가 보고 싶어 눈송이처럼 나는 울었다』, 커피 시집 『삶이 내게 뜨거운 커피 한 잔 내놓으라 한다』, 술 시집 『반은 슬픔이 마셨다』 등 모두 열네 권의 시집을 출간하였다.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 ‘배미향의 저녁스케치’, ‘김미숙의 가정음악’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 시가 소개되었고 詩 「가슴 뭉클하게 살아야 한다」가 양하영의 노래로, 「아우야 꽃세상 가자」가 허만성의 노래로, 「인생 예찬」이 김진덕의 노래로 만들어졌다.

목차

시인의 말

Ⅰ. 어느 날 길 위에 멈춰 서서
어느 날 길 위에 멈춰 서서 | 동행 | 용서 하나 갚겠습니다 | 미움이 비처럼 쏟아질 때 | 사랑으로도 상처받지 말라 | 사과 | 봄은 어디서 오는가 | 작은 슬픔일 뿐 | 그대 아시는지 | 어느 날 죽음이 찾아와 속삭일 때 | 그냥 살라 하네 | 마음살이 | 눈길 | 사람아, 우리가 | 가을 하늘 | 가을 남자 | 마음의 빗질 | 구름 | 가을은 성냄도 없이 가시려는가 | 은은 | 엄살 | 마음살 | 어찌 살았는가 | 꽃기린 | 고개 | 고마워요, 이 세상에 태어나 줘서 | 더러는 싱거운 사람이 되어 | 때묻은 날의 명상 | 국수 | 밥향 | | 짜장면 | 고추 | 이팝나무 | 소나무 | 납작만두 | 새해 | 떡국을 먹으며 | 5월의 말씀 | 구월 | 구월의 동화 | 11월의 기도 | 12월의 기도 | 오늘은 사람들이 참 반짝이는구나

II. 꽃잎은 작아도 향기는 뒤지지 않네
별 1 | 별 2 | 별 3 | 별 4 | 별 5 | 별똥별 | 별을 따는 법 | 어떤 꽃 | 꽃화분 등에 지고 | 꽃이여, 별이여 | 생일 | 사람의 자격 | 강 | 밀고 가는 힘 | 달도 참 고비다 | 소금 1 | 소금 2 | 소금꽃

III. 보름달도 한 달을 기다려야 보름달이다
산 | 쌀 | 덤 | 가난 | 바닥 | 갈증 | 호박 | 고구마 | 보름달도 한 달을 기다려야 보름달이다 | 분침(??) | 오백 원 | 안반데기 | 원대리에 가시거든 | 겨울 원대리 | 보길도 | 홍도 | 지나가는 것들 | 손은 늘 깨끗이 | 난장(亂場) | 시인 | 돈 파시오 | 내가 어느 맑은 물이기에

IV. 그대가 잠시 내 생에 다녀갔을 뿐인데
사랑 | 그대가 내 생에 있어 | 연리지 부부 | 진달래꽃 | 아카시아 | 옥수수 | 국화 | 마가목 사랑 | 단풍나무 아래서 | 점심(點心) | 물 위를 걷는 사랑 | 사랑이 내게 묻는다면 | 양양에서 | 네가 보고 싶어 눈송이처럼 나는 울었다 | 파도처럼 사랑하겠네 | 사랑빚 | 계란후라이 | 노을 | 집어등 | 언약 | 그대가 잠시 내 생에 다녀갔을 뿐인데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아나크로니즘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1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1%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