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북캉스 선물주간(8월)
[고정]e캐시 더드림 이벤트
내가 만든 카드로 BOOK FLEX
  • 교보인문학석강 정혜신 작가
  • 손글씨스타
  • 교보아트스페이스 7-8월 전시
  • 손글쓰기캠페인 메인
  • 손글씨풍경
소 육임 자해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165쪽 | 규격外
ISBN-10 : 1190501007
ISBN-13 : 9791190501002
소 육임 자해 중고
저자 고복자 효사 | 출판사 대한불교천안종
정가
50,000원 신간
판매가
41,990원 [16%↓, 8,01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19년 12월 16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41,990원 다른가격더보기
  • 41,990원 책책북북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새 상품
45,000원 [10%↓, 5,0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66 좋은 책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vikin*** 2020.08.03
65 잘받았습니다.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austjoh*** 2020.07.15
64 배송은 정말 빨랐어요! 근데 책이 생각한 내용이 아니네요.ㅠㅠ 5점 만점에 3점 fantas*** 2020.07.10
63 깨끗한 책 잘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yojo*** 2020.06.30
62 새책이군요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myseo1*** 2020.06.28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이 ‘소 육임’은 왼손바닥 부위 6곳으로만 세상만사를 구체적으로 판단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대안, 유연, 속희, 적구, 소길, 공망, 이 6개 궁위별 길흉을 기본으로 산출했고, 6개 궁위별 내정(吉凶來情)까지 명시했다.
이어 각궁 고유오행과 방문, 또는 전화한 해당 일간과 일간기궁간의 육친, 통변, 12운성, 고홍공망(독신자 여부), 생, 극을 색인해 外事로 분류하고, 해당 일지와 각궁 고유오행과의 생, 극, 귀, 록, 마, 의신, 기신, 12신살 등을 색인해 內事로 분류시켜 최종판단을 쉽고 짧고 명료한 문장으로 정리해 명시했고, 귀신침범 여부까지 구분해 명시했다.
또 우리가 길월 길일 길시를 자유자재로 짚어내 응용하는 한편 방문, 전화 자에게 즉시적 복변이 가능하도록 했다.

동양오행철학 중 육임의 정확도, 속도성, 간편도, 효과성에 대한 전래는 ‘五術之中帝王’이라고 찬사되어 있다.
이 말이 절대 과언이 아니라는 것, 이 책을 통해 직접 체험하게 될 것이다.

이 ‘소 육임’은, ‘대 육임’이 완성되기 전 전국춘추시대 유명책사 오자서 강태공, 한 대 장량 등이 즐겨 썼던 것으로 알려져 오고, 고려시대 서 화담, 조선시대 한 명회 이 토정 북창 제씨들도 익혔던 것으로 안다.
서 화담은 후학들에게 ‘가고 가다보면 알게 되고 이르게 된다’ 고 했다.
나는 이 녹아있는 말뜻을 10년이 두 번이나 흐르고 나서야 겨우 알게 되었다.

이 토정은 ‘영검하려면 몰라야 한다‘고 했다.
이 말에 대해서도 나는 계룡산에서 잠 못 이루던 새벽에 깨닫고 환희했다.

세월과 함께 몰두하면 이윽고 알아 이르게 되고, 상대의 부귀빈천 지위고하를 몰랐을 때라야만 익힌 그대로 ‘된다’ ‘안 된다’가 판단되더라는 것이다.
‘녹을수록 간단해 진다’는 말이 있듯 이 얇은 책 안에서 큰 것을 보게 되는 분이라면 기꺼이 큰 박수를 보내드리겠다.

이 ‘소 육임’은 홀로 가는 우리의 전도에 매우 든든한 동반자일 것이기 때문이다.

저자소개

저자 : 고복자 효사
철학박사
미국동양학대학교 이사장
한국육임학회 총재
육임학당 효사숙 강주
대한불교 천안종 대표
동방대학원대학교 육임학 교수(전)

목차

1. 적용시간 경계
2. 각 지역별 시간구분
3. 당도궁 찾기
4. 당도 궁 판단 참고
5. 월단
6. 일, 시단
A 대안 寅木청룡
B 유연 亥水현무
C 속희 午火주작
D 적구 申金백호
E 소길 卯木육합
F 공망 辰土구진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이 ‘소육임’을 펴낸 저자는 20여 년 전 ‘육임래정비법’으로 세상에 첫 선을 보인 후 무려 100여권이 넘는 육임 학습서, 육임활용서와 육임CD프로그램, 육임모바일 앱 등을 꾸준히 발간, 개발해오고 있고, 이번에는 간단명료한 이 책 ‘소 육임’을 더...

[출판사서평 더 보기]

이 ‘소육임’을 펴낸 저자는 20여 년 전 ‘육임래정비법’으로 세상에 첫 선을 보인 후 무려 100여권이 넘는 육임 학습서, 육임활용서와 육임CD프로그램, 육임모바일 앱 등을 꾸준히 발간, 개발해오고 있고, 이번에는 간단명료한 이 책 ‘소 육임’을 더 보탰다.
저자는 본인의 출생 월이 戌임을 들어, 이 술이 史記律書에는 ‘萬物盡滅’로, 漢書律曆志에는 ‘畢入於’로 된 것을 이 책에 ‘畢入滅’로 만들어 넣었다고 하고 있다.

저자의 이 말은, 이 책자 전체가 바로 이 같은 변용의 범주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서일 것이다.

저자는 또 조선 후기, 중국에 종속된 우리 역사를 독자적인 영역으로 서술한 순암 선생이 강조한 ‘朝書不忘造次於是求’라는 말도 하고 있다. ‘아침이든 낮이든 잊지 말고 언제나 그 길에 몰두하자‘는 말이겠다.
이 같은 맥락에서 자세히 보면 중국원전에 오자 탈자가 많다. 그래서 저자는 아예 교열까지 가한 부분이 있다.

종속성이 지나친 사계 풍토에서 手脂로서만 예리한 복변이 가능하도록 확장시킨 저자는 육임의 定型化를 더욱 굳히게 된 것에 큰 의미를 두고 있어 독자들의 육임활용도를 한층 높여놓았다고 평가된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책책북북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3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33%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