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소셜리딩 프로모션
매일 선착순 2,000원(바통터치)
  • 교보아트스페이스
David Altmejd: 자라나는 오브제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 | 165*241*21mm
ISBN-10 : 1164354612
ISBN-13 : 9791164354610
David Altmejd: 자라나는 오브제 중고
저자 가비노 김 | 출판사 좋은땅
정가
18,000원 신간
판매가
15,120원 [16%↓, 2,88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19년 7월 17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15,12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16,200원 [10%↓, 1,8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49 새것과 마찬가지입니다. 5점 만점에 5점 yoohyu*** 2020.03.22
48 중고라고해서 구매 했는데 책이 새거나 다름 없네요...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jojic0*** 2020.03.20
47 상태 깨끗하고 배송 빠르고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tree*** 2020.03.17
46 깨끗하고 보기에도 편하고 좋아요 5점 만점에 5점 sune*** 2020.03.11
45 깨끗한 책 잘 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yojo*** 2020.03.07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동시대 조각가 데이비드 알트메이드(David Altmejd)에 관한 작가론.?동시대 미술에서 조각의 외연이 설치와 공공미술로 확장되는 흐름과는 다르게, 작업 ‘과정’에 주목함으로써 한동안 시들해진 ‘몸’에 대한 담론을 ‘자라나는 물질’의 관점에서 새롭게 제시하는 조각가의 작품세계를 살펴본다. 오브제가 생명을 얻는 과정과 그동안 우리가 망각해 왔고 편견으로 무시해 왔던 ‘잔존하는’ 이미지들을 조각으로 ‘육화하는’ 과정이 생생히 드러난다. 컬러 도판이 많아 그의 작품세계를 한눈에 훑어볼 수 있다.

저자소개

저자 : 가비노 김
가톨릭대 신학대학과 홍익대 미술대학원을 졸업했다. 19세기와 20세기 사이에서 벌어진 미술사의 숨겨진 이야기와 배제되고 감추어진 이미지에 대한 시각예술 연구를 이어가고 있다.

목차

제사(題詞)
프롤로그
육체적 사유의 얼굴들
에너지, 사유되지 않는 오브제의 조건
늑대인간, 변신을 위한 잠재성
크리스털, 공포와 매혹의 오브제
거울 미학
사라 알트메이드, 검은 구멍이라는 무한성
과정 미술
보디빌더, 유쾌한 몸
자라나는 오브제
에필로그
Index of Artworks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그 세계는 모던도 포스트모던도 아닌, 끝없이 서로 연결되고 변형을 거듭하며 자라나는 물질의 신세계, 사물이나 비인간에 관한 이질적인 것들이 마구 창궐하는 세계다. 알트메이드의 자라나는 오브제는 그 세계로 들어가는 출입구다. - 본문 중에서...

[출판사서평 더 보기]

그 세계는
모던도 포스트모던도 아닌,
끝없이 서로 연결되고
변형을 거듭하며 자라나는 물질의 신세계,
사물이나 비인간에 관한 이질적인 것들이
마구 창궐하는 세계다. 알트메이드의 자라나는 오브제는
그 세계로 들어가는 출입구다.
- 본문 중에서

캐나다 출신 조각가로 현재 뉴욕에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데이비드 알트메이드(David Altmejd). 《David Altmejd: 자라나는 오브제》는 그의 작품들을 소개하며 작품 해석의 다양성과 무한성에 대해 설명한다. 다소 그로테스크하게 느껴지는 알트메이드의 작품세계를 관람객은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 해석에 정답은 있을까? 이 책은 오브제를 바라보는 우리의 태도를 한 차원 더 높은 곳으로 이끌어 준다.

데이비드 알트메이드는 ‘늑대인간’ 연작으로 국제적인 유명세를 얻었다. 끔찍하고 괴기스러운 외형적 측면 때문에 미국 평론가들은 입을 모아 그의 작품을 ‘모던 고딕(Modern Gothic)’으로 정의하고, B급 호러물이나 프랑켄슈타인 등 ‘죽음 충동’과 연관 짓고 있지만, 사실 그의 작품은 생명에 관한 모든 것이며, 모든 오브제는 긍정적이다.

각 장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1장에서는 데이비드 알트메이드가 어린 시절부터 사물을 육체적으로 받아들인 배경을 설명한다. 2장에서는 그의 작품세계를 해석할 수 있는 주요 키워드로 ‘에너지’를 제시하며, 초기작품에서 등장하는 ‘에너지’와 ‘긴장’에 대한 실험, 그리고 오브제 자체가 의미를 생성하는 방식을 설명한다. 3장에서는 그의 작품세계의 트레이드마크라고 할 수 있는 ‘늑대인간’을 오브제의 자율성과 ‘잠재성/가상성’ 철학에 빗대어 소개한다.
4장에서는 그가 매우 특별하게 사용하는 조각 재료인 ‘크리스털’을 설명하면서, 생명에 대한 그의 철학과 연관 짓는다. 5장에서는 하나의 대상이 두 가지 체험을 형성한다는 그의 ‘거울 미학’을 소개한다. 6장에서는 그의 작품세계의 획기적 전환점이 된 작품인 〈사라 알트메이드 Sarah Altmejd〉(2003)를 해설하고 그의 작품세계에서 ‘무한성’이 갖는 의의를 설명한다.
7장에서는 그의 작업실천인 ‘과정 미술’에 주목하면서 조각가의 역할과 오브제의 자율성에 대한 관계를 논한다. 이를 보다 적절하게 설명하기 위해 〈흐름과 웅덩이 The Flux and the Puddle〉(2014)와 〈인덱스 The Index〉(2007) 등 두 가지 중요한 대형 플렉시글라스 작품을 소개한다. 이 두 작품은 그의 작품세계를 ‘생의 약동(?lan vital)’의 측면에서 알아듣는 데 있어 매우 중요한 작품이다. 8장에서는 그의 석고 연작들인 ‘보디빌더’에 관한 설명과 이 작품에서 진화해나간 다양한 작품들을 소개한다.
끝으로 9장에서는 지금껏 제시한 키워드를 바탕으로 그의 작품세계를 ‘자라나는 오브제’로 제시한다. 그것은 미술사적 맥락에서 ‘발견된 오브제’도 아니며, 철학적 전통에서의 ‘에네르게이아’도 아닌, 오히려 물질 그 자체에 생명을 주입하는 방식을 통해 기이한 ‘사물’의 존재론적 지위를 승격하는 조각이다. 이를 통해 주체-객체, 물질-정신, 인간-비인간 등 여러 가지 그릇된 이원론에 대한 우리의 기존 사고를 전복시키는 알트메이드의 전략을 확인할 수 있다.

저자는 데이비드 알트메이드와의 꾸준한 인터뷰를 통해 수많은 매체에서 등장한 그의 발언을 재확인하며 지난 20년간의 작업을 정리했다. 이 책은 그러한 내용을 토대로 데이비드 알트메이드의 작품세계를 풀어낸 결과물이다. 《David Altmejd: 자라나는 오브제》는 동시대 조각가의 철학과 세계관을 다양한 층위로 해석할 수 있는 실마리를 제공하며, 자신만의 관점에서 여러 작품세계를 해석하는 계기를 마련해 준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책책북북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33%

이 책의 e| 오디오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