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1만원 캐시백
책들고여행
2020다이어리
  • 교보아트스페이스
  • 북모닝책강
대반열반경: 한글 현토본(양장본 HardCover)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872쪽 | 규격外
ISBN-10 : 1160160457
ISBN-13 : 9791160160451
대반열반경: 한글 현토본(양장본 HardCover) [양장] 중고
저자 담무참 | 출판사 비움과소통
정가
48,000원 신간
판매가
43,200원 [10%↓, 4,800원 할인]
배송비
3,000원 (판매자 직접배송)
10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18년 12월 13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38,390원 다른가격더보기
  • 38,390원 책책북북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43,200원 종이밥책벌레 우수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43,200원 우주책방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43,200원 북인북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새 상품
43,200원 [10%↓, 4,8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7 잘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4점 ikm00*** 2019.12.06
6 좋은 책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4점 sig*** 2019.08.29
5 빠른배송 매우 만족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dldu*** 2019.07.10
4 책 상태도 좋고 배송도 생각보다 일찍 도착했어요. 5점 만점에 5점 requiem*** 2019.06.27
3 주문 담날 도착했어요..포장 깨끗했고..상품도 새책이네요...수고하세요.. 5점 만점에 5점 yhj0*** 2018.10.14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진상眞常 진락眞樂 진아眞我 진정眞淨의 열반사덕涅槃四德을 밝힌,
세존께서 49년간 설법하신 오교십승五敎十乘 중의 최상?최후 법문!
‘한글 현토본 열반경’ 40권 최초 발행…‘우리말 열반경 요의’ 부록 부다가야의 보리수 아래에서 깨달음을 얻은 이후 일생을 오로지 중생교화에 힘쓰시던 석가모니 부처님께서는 어느 날 쿠시나가라의 사라쌍수 아래에서 오른쪽 옆구리를 바닥에 대고 가로 누우셨습니다. 이 순간은 여래께서 완전한 열반(涅槃)을 이루시기 직전이며, 이 땅에서 중생을 위해 마련하신 마지막 설법의 자리였습니다.
이 자리에서 여래께서는 대승적 깨달음의 최고 정수를 선설해 보이셨으며, 그간에 설법하신 말씀들의 뜻을 다시금 정리하셔서, 부처님께서 열반하신 이후의 중생들을 위하여 금강좌(金剛座)와 같이 흔들림 없는 진리의 보루를 남기셨습니다.
이것이 바로 <대반열반경>이니, 저 유명한 중국의 천태지자대사께서도 교상판석에서 열반경(涅槃經)을 최후의 경전이자 최고(最高)의 경전으로 분류하셨습니다. 안타깝게도 열반경은 이처럼 최고의 대승교의가 담겼음에도 불구하고 화엄경, 법화경과 같은 여타의 대승경전에 비해 아직 대중에게 덜 알려진 상태라 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아쉬움을 타파하고, 부처님의 마지막 가르침에 담긴 대승불교의 정수를 좀 더 대중에게 알리고자 하는 염원으로, 현토본 열반경(懸吐本涅槃經) 40권을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발간하게 되었습니다. 정확한 한글현토 작업을 통해 완성된 현토본 열반경은 우리말의 환경에 맞춰 경전 내용에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으면서 동시에 근 1,600년 동안 유통되어 온 한문본 열반경의 원뜻을 잃지 않고 공부할 수 있으니, 한글본과 한문본 양자의 장점을 모두 잃지 않는 귀중한 경전형식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를 위해 도행 비구니 스님을 비롯한 통화불교전강원 소속 여러 스님들이 현토작업에 참여하셨으며, 불(佛)ㆍ유(儒)ㆍ도(道) 삼교에 통달하신 최고의 강백 원조각성 큰스님께서 감수(監修)를 맡아주셨습니다. 편저자인 용하 스님은 이러한 불사를 원만히 섭수하면서 수년 간의 교정교열 작업을 통해 보다 완벽한 현토작업에 심혈을 기울였습니다. 아울러 ‘우리말 대반열반경 요의’를 부록으로 추가, 한글세대가 방대하고도 난해한 한문 열반경의 종지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배려했습니다.
원컨대, <한글 현토본 열반경> 출간의 공덕으로 이 땅에 대승불교의 법향(法香)이 그윽하게 널리 퍼져서 한국불교 중흥의 전기가 되길 발원합니다.

저자소개

저자 : 제안용하
1973년 대둔산 태고사 입산. 은해사에서 득도.
해인사 승가대학 및 통도사 승가대학 졸업.
교육원 불교전문강당 졸업.
원조 각성 큰스님으로부터 전강 받음.
은해사 종립승가대학원 교무처장, 조계종 포교국장 역임.
1989년부터 현재까지 서울에서 포교원 운영하며 군 포교 활동.
현재 포천 정변지사 주지.
저서에 <우리말로 읽는 부처님 말씀 능엄경> <불자수행요집> <나선비구경> <현우경> 등이 있다.

감수 : 원조각성
1938년 전남 장성의 한학자 집안에서 태어나 8살 때부터 할아버지에게 4서3경을 배웠다. 1955년 18세에 선사이자 율사인 해인사 백련암 도원 스님을 은사로 출가했으며, 19세에 비슬산 도성암에서 ‘옴마니반메훔’ 6자진언 수행으로 오온이 공한 체험을 했다. 이후 당시 3대 대강백이라는 관응, 탄허, 운허 스님 문하에서 경학을 연찬한 스님은 50여년간 수많은 스님과 재가불자들을 대상으로 경전을 강의해 왔다. <능가경> <수능엄삼매경> <대도직지> <불조직지심체요절> <유식논강의> 등 30여 저서를 출간한 스님은 ‘통화총서’ 완간을 목표로 저술도 병행하고 있다.
현재 부산 화엄사 회주, 화엄학회 회주 등을 맡아 후학양성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목차

大般涅槃經 序 4
發刊辭 6
대반열반경 한글 현토본 발간에 앞서 8
담무참과 북전열반경 10

大般涅槃經 卷第一
壽命品 第一 20
大般涅槃經 卷第二
壽命品 第一之二 38
大般涅槃經 卷第三
壽命品 第一之三 60
金剛身品 第二 71
名字功德品 第三 77
大般涅槃經 卷第四
如來性品 第四之一 80
大般涅槃經 卷第五
如來性品 第四之二 96
大般涅槃經 卷第六
如來性品 第四之三 116
大般涅槃經 卷第七
如來性品 第四之四 134
大般涅槃經 卷第八
如來性品 第四之五 152
大般涅槃經 卷第九
如來性品 第四之六 174
大般涅槃經 卷第十
如來性品 第四之七 194
一切大?所問品 第五 198
大般涅槃經 卷第十一
現病品 第六 212
聖行品 第七之一 223
大般涅槃經 卷第十二
聖行品 第七之二 230
大般涅槃經 卷第十三
聖行品 第七之三 250
大般涅槃經 卷第十四
聖行品 第七之四 268
大般涅槃經卷 第十五
梵行品 第八之一 286
大般涅槃經 卷第十六
梵行品 第八之二 304
大般涅槃經 卷第十七
梵行品 第八之三 320
大般涅槃經 卷第十八
梵行品 第八之四 336
大般涅槃經 卷第十九
梵行品 第八之五 354
大般涅槃經 卷第二十
梵行品 第八之六 372
?兒行品 第九 387
大般涅槃經 卷第二十一
光明遍照高貴德王菩薩品 第十之一 390
大般涅槃經 卷第二十二
光明遍照高貴德王菩薩 品第十之二 410
大般涅槃經 卷第二十三
光明遍照高貴德王菩薩品 第十之三 426
大般涅槃經 卷第二十四
光明遍照高貴德王菩薩品 第十之四 444
大般涅槃經 卷第二十五
光明遍照高貴德王菩薩品 第十之五 462
大般涅槃經 卷第二十六
光明遍照高貴德王菩薩品 第十之六 484
大般涅槃經卷 第二十七
師子吼菩薩品 第十一之一 498
大般涅槃經 卷第二十八
師子吼菩薩品 第十一之二 520
大般涅槃經 卷第二十九
師子吼菩薩品 第十一之三 542
大般涅槃經 卷第三十
師子吼菩薩品 第十一之四 562
大般涅槃經 卷第三十一
師子吼菩薩品 第十一之五 582
大般涅槃經 卷第三十二
師子吼菩薩品 第十一之六 602
大般涅槃經 卷第三十三
迦葉菩薩品 第十二之一 622
大般涅槃經 卷第三十四
迦葉菩薩品 第十二之二 636
大般涅槃經 卷第三十五
迦葉菩薩品 第十二之三 652
大般涅槃經 卷第三十六
迦葉菩薩品 第十二之四 670
大般涅槃經 卷第三十七
迦葉菩薩品 第十二之五 692
大般涅槃經 卷第三十八
迦葉菩薩品 第十二之六 710
大般涅槃經 卷第三十九
?陳如品 第十三之一 724
大般涅槃經 卷第四十
?陳如品 第十三之二 748

부록 : 우리말 대반열반경 요의 769

책 속으로

※ 대열반경大涅槃經은 시방삼세十方三世 부처님께서 생사고生死苦를 완전히 해탈하시고 대열반大涅槃을 증득하신 일승원교一乘圓敎로서 혹?업?고惑?業?苦 삼장三障이 두터운 중생들을 제도 하시기 위하여 우리 세존께서 성불하신 후 49년간 설법하신 오교십승五敎十乘 ...

[책 속으로 더 보기]

※ 대열반경大涅槃經은 시방삼세十方三世 부처님께서 생사고生死苦를 완전히 해탈하시고 대열반大涅槃을 증득하신 일승원교一乘圓敎로서 혹?업?고惑?業?苦 삼장三障이 두터운 중생들을 제도 하시기 위하여 우리 세존께서 성불하신 후 49년간 설법하신 오교십승五敎十乘 중의 최상법문이며 최후설법이다.
이 경에서 말씀하신 가장 큰 특징을 말한다면 중생의 개유불성皆有佛性과 여래의 상주불멸常住不滅 하심과, 일천제一闡提도 성불할 수 있다는 것과, 부율호법扶律護法 등과 다른 경보다 가장 많은 팔백비유설八百譬喩說 등이다. 그리고 범부와 외도들이 보는 허가虛假, 허망虛妄의 상常 락樂 아我 정淨인 사전도四顚倒와 성문, 연각이 수행한 반자교半字敎의 무상無常 고苦 무아無我 부정不淨 등인 사전도四顚倒를 모두 타파하시고 여래의 사진실덕四眞實德인 진상眞常 진락眞樂 진아眞我 진정眞淨의 열반사덕涅槃四德을 잘 밝히신 만자교滿字敎이다.
그 의미는 설산雪山의 비니肥? 향초香草만을 먹는 대력백우大力白牛에게서 얻어지는 우유牛乳 중의 최상인 제호醍?의 맛과 같은 것이다. (6p)

※ 대반열반경은 남북조시대 초기에 활약한 역경승(담무참, 385-433) 삼장법사에 의해서 한역되었다. 이로써 열반경은 화엄경, 법화경과 더불어 대승불교의 정수를 담은 대표적인 경전으로서 널리 유통될 수 있었다. 담무참이 당시 벌인 역경사업과 불사는 역대 최고의 역승으로 추앙받는 구라마집에 버금가는 것이었다.
그러나 담무참의 업적은 열반경의 편역 하나 만으로도 족하다고 할 만하다. 그만큼 열반경의 역출은 이후 대승불교의 전개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을 뿐 아니라 담무참의 일생 자체가 열반경과 갚은 관련이 있기 때문이다. 담무참의 행적에 대해서는 양고승전(양나라 때 혜교스님이 편찬했다)에서 비교적 자세히 술(術)하고 있다. (10p)

※ 담무참이 대승의 진리를 깨닫게 된 것은 열반경과의 인연에 의해서이다.
당시까지 그의 강설은 매우 정밀하고 논리적이어서 학문과 변론에 있어 능히 그를 상대할 자가 없었다. 그러나 대승학자인 백두선사를 만난 후 상황은 달라졌다. 담무참은 백두선사와 논쟁을 벌였으나, 100여 일이 지나도 끝을 보지 못하였다. 담무참이 아무리 정교하게 문제를 제기하고 논리로 공격하여도, 백두선사에게서 허점을 찾을 수가 없었다. 결국 담무참은 논쟁의 패배를 인정하지 않을 수 없었다. 담무참은 선사에게 가르침을 얻고자 물었다.
“스님의 설법이 심오함을 보니 제가 감히 접하지 못한 경전을 근거로 한 것으로 보입니다. 도대체 어떤 경전을 공부하신 것입니까?”
이에 백두선사는 나무 껍질에 새긴 열반경을 보여줬다.
담무참이 그 내용을 살펴보니 그 뜻이 광대무변하여 자신이 공부한 소승경전과 비교할 바가 아니었다. 마치 우물 안 개구리처럼 좁은 틀 안에서 자만했던 자신을 부끄러워하고 크게 깨우치게 되었다. 이후 담무참은 대승에 전념하여, 나이 스무 살이 되었을 때 대소승의 경전 2백만 자를 암송하게 되었다. 담무참에게 있어 열반경은 그를 대승의 바다로 뛰어들게 한 계기일 뿐 아니라 대승의 사상을 가장 대표하는 경전이었다. 때문에 그는 평생토록 열반경을 소중히 간직하였으며, 역경사업에 있어서도 가장 공을 들였다.
담무참은 대승을 공부한 이후 지금의 중앙아시아를 따라 홍법의 역정에 들어선다. 대반열반경(大般涅槃經) 10권 보살계경(菩薩戒經), 보살계본(菩薩戒本) 등의 경전을 지참하고 계빈국(지금의 중국 카슈미르 지방)을 거쳐 구자국(지금의 중국 산산현 남동쪽 지방)에 머물다가, 다시 동진하여 돈황에 다달았다. 돈황은 당시 중국과 서역의 교류의 통로로서 경제와 문화가 발달하고 불교가 성행하여 불국(佛國)이라 불리는 곳이었다. 담무참은 돈황에서 몇 년간 머물며 중국어를 배우고 난후 역경사업을 시작하였다. 현재까지 전해오는 보살계본이 바로 돈황에서 역출된 경이다. 이후 담무참은 다시 동진하여 고창국(高昌國=현재 감숙성 무위시, 당시 북량국의 수도)에 도달해 당시 북량국의 왕(王) 저거몽손(401년-433년 재위)을 만나고 평생을 그와 함께 홍법과 역경사업에 치중하게 된다. (11p)

※ 그중 가장 의의가 큰 경전은 말할 것도 없이 <대반열반경>이다. 담무참 이전에 동진의 법현과 불타발타라가 공역한 (니원경=니원(泥洹)은 열반을 의미하는 다른 번역어이다) 6권이 열반경에 해당하나 그 내용이 소승불교에 국한한 것이었다. 그러므로 진정한 대승의 열반경을 역출한 것은 담무참이 최초인 것이다. 그가 처음 인도에서 지니고 온 열반경 10권은 그 중 일부분으로 초분에 해당한다. 담무참은 이 10권을 모두 역출한 후 다시 인도로 돌아가 나머지 부분을 구하고자 하였다. 마침 모친상을 당한 인도에서 1년여를 머문 후 돌아와 우전국(타림분지 남단의 고대국가, 지금의 신장 화전현)에서 나머지 분량을 수집하여 북량국으로 돌아왔다. 이로서 <대반열반경> 36권(현재 40권)을 역출할 수 있었다(417). 그런데 나중에 인도 사문 담무발이 이 열반경을 보고 완본이 아니라 하자, 담무참은 다시 나머지 부분을 찾아 길을 나서게 되었다. 안타깝게도 담무참은 이때, 저거몽손에게 살해를 당해(433, 향년49)끝내 숙원의 사업이던 열반경의 완역을 이루지 못하였다. (13p)

※ 담무참이 역출한 대승경전 중에서 특히 열반경은 일승원교의 불신(佛身) 및 불성론(佛性論)을 통하여 대승의 근본사상을 가장 명확하게 제시한 경전으로 이후 중국을 비롯한 동아시아에서 중요한 대승경전 중 하나로 자리잡게 된다. 결국 담무참은 열반경을 통하여 대승의 진리를 깨달았고 평생토록 열반경을 손에서 놓지 않았으며, 마지막에도 열반경을 구하다가 생사를 달리한 인물이다. 담무참이 왜 평생토록 열반경을 중요시 하였을까? 아마도 그는 열반경에서 다른 그 어떤 경전에서도 얻지 못할 커다란 깨달음을 얻었기 때문일 것이다.
그가 열반경에서 얻은 무상(無上)의 진리가 무엇이었는지를 고찰하는 것은 오늘날 열반경을 공부하는 우리들에게 남겨진 하나의 화두일 것이다. (15p)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종이밥책벌레
판매등급
우수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3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45%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