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긴급재난지원금매장사용
[톡소다]천재소독비
교보문고 북데이
  • 교보 손글씨 2019 무료 폰트
  • 손글씨스타
  • 손글쓰기캠페인 메인
  • 손글씨풍경
인의로 천하를 얻다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664쪽 | A5
ISBN-10 : 899703202X
ISBN-13 : 9788997032020
인의로 천하를 얻다 [양장] 중고
저자 진수,진화승 | 역자 이미영 | 출판사 팩컴북스
정가
27,000원
판매가
22,000원 [19%↓, 5,00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45,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더보기
2011년 8월 10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24,30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24,300원 [10%↓, 2,7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군부대의 경우 사서함으로는 배송이 불가합니다. 제주산간지역의 경우 추가배송비용이 부과됩니다 추석연휴 배송은 택배사의 사정에 따라 9월29일12시 이후 ~ 10월09일 주문건은 10월10일부터 순차적으로 일괄발송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136 빠른 배송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ji*** 2020.06.26
135 빠른 배송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ji*** 2020.06.15
134 빠른 배송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ji*** 2020.06.05
133 새책이나 마찬가지인 좋은책 고마워요^^ 5점 만점에 5점 mkh4*** 2020.05.29
132 고맙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wonj*** 2020.04.28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소설에서는 볼 수 없었던 역사 속 인물들과의 만남이 시작된다! 정사로 읽는 인물 삼국지『인의로 천하를 얻다』. 이 책은 정사를 바탕으로 <삼국지>에서 우리에게 주목받지 못했지만 역사를 움직이는데 큰 영향을 끼친 주변 인물들을 재조명하였다. 난세의 간웅 조조부터 재주는 많으나 덕이 부족했던 손권, 강동의 영웅 손책, 삼국시대의 간디 서서, 눈과 같이 엄격하고 맑은 절개를 지닌 관녕까지 한 시대를 풍미했던 인물들의 다양한 스토리를 소개한다. 또한 역사 속 인물들이 인간으로서 가졌던 고뇌와 절망을 극복하거나 실패하는 모습을 진솔하게 그리고, 이를 통해 정통 삼국지의 인물들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각을 제시하였다.

저자소개

저자 : 진수
저자 진수는 자가 승조(承祚)이며 파서군(巴西郡) 안한현(安漢縣)이 본적이다. 위, 촉, 오 삼국이 대치하던 시대인 촉나라에서 233년에 태어나 진나라에서 벼슬하다가 원강(元康) 7년(297)에 65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부친의 이름은 알려져 있지 않다. 단지 촉나라 마속(馬謖)의 참군(參軍)을 지내다가 마속이 참수당하자, 제갈량에게 머리를 깎이는 곤형을 받았던 불명예스러운 사적만이 전할 뿐이다. 일찍이 같은 성도(成都)의 저명한 역사학자인 초주에게 태학(太學)에서 학문을 익혀 〈상서〉,〈춘추〉,〈사기〉,〈한서〉 등을 읽었고 글재주가 있었다. 진나라 무제 태강 원년(280) 오나라가 멸망할 무렵 〈정사 삼국지〉를 완성했다. 당시 하후잠(夏候潛)이라는 사람도〈위서魏書〉를 저술하고 있었는데 진수의 책을 보고 나서 자신의 책을 찢어 버렸다는 일화가 있다.〈정사 삼국지〉 편찬 작업을 마친 후, 진남대장군(鎭南大將軍) 두예(杜預)가 진수의 지식이 깊고 넓음을 알고는 표를 올려 산기시랑(散騎侍郞)으로 임명을 추천했다. 진수가 훌륭히 임무를 감당했으므로 황제는 다시 그를 치서어사(治書御史)로 임명해 곁에 두었다. 후에 모친이 세상을 떠나자 다시 관직을 버렸다. 몇 년 후, 태자중서자(太子中庶子)로 기용되었으나 나가지 않고 있다가 병사했다. 지은 책으로는〈고국지古國志〉 50편, 〈석휘釋諱〉, 〈광국론廣國論〉, 〈진박사晉駁事〉4권,〈진탄사晉彈事〉 9권, 〈익부시구전益部蓍舊傳〉 10편 ,〈익부시구전잡기益部蓍舊傳雜記〉 2권, 〈관사론官司論〉 7편, 〈제갈씨집諸葛氏集〉 24편, 〈한명신주사漢名臣奏事〉30권, 〈위명신주사魏名臣奏事〉 40권 등이 있다. 이상 12종의 저술은 모두 250여 권에 달하지만 그중에서〈삼국지〉가 가장 영향력이 크다.

저자 : 진화승
저자 진화승(陳華勝)은 언론을 전공했으며, 특히 역사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현재 <항주(杭州)일보> 언론 그룹에서 일하며 뉴스를 전하는 동시에 지난 역사를 알리는 작업을 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독보강동(獨步江東)-오대제전(吳大帝傳)〉, 〈당시 해설(說唐詩)〉, 〈현장의 서유기(玄?取經西游記)〉,〈 가볍지만은 않은 이야기(故事幷不輕松)-제3의 눈으로 본 역사(第三只眼看歷史)〉 등 10여 권이 있다. 그중 〈삼국기담三國奇談〉은 2003년 대만에서 출판된 후 인터넷서점(www.soidea.com.tw) 베스트셀러에 4주 연속 올랐었다.

역자 : 이미영
역자 이미영은 이화여자대학교 사학과와 동아시아학과를 복수 전공했으며, 이화여자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을 졸업하고 현재 중화 TV 영상 번역 및 프리랜서로 활동하고 있다. 드라마 <발칙한 4녀女>, <대기영웅전>, <못 말리는 가족>, <마이 러브>, <별빛 소나타>, <대풍가>, <소오강호>, <진시황의 진용>, 영화 <나에게 표창장을 줘요>, <미려가원美麗家園>, 그외 <오락폭풍>, <금화를 찾아서> 등 다수를 번역했으며, 옮긴 책으로는 〈고스트 램프〉 2권,〈음모〉(근간), 〈후한서 인물 이야기〉(근간) 등이 있다.

목차

해제·5
서문 | 진수:반고와 사마천을 이은 최고의 역사가·7

조조_ 난세의 간웅·19
유비_ 인의를 가장한 군주·53
손권_ 강동의 독불장군·67
조비_ 재주는 많으나 덕이 부족한 자·89
유선_ 지혜롭고도 어리석은 자·99
동탁_ 서량의 포악한 자·109
원소_ 지략에는 능하나 결단성이 없는 자·121
원술_ 겉만 번지르르한 자·137
유표_ 유명무실·149
손책_ 강동의 영웅·167
도겸_ 교활한 정객·179
여포_ 용맹하나 지략이 부족한 자·189
장로_ 교주에서 군벌로·197
조식_ 제왕의 집안에서 태어난 것을 후회·205
제갈량_ 두 왕을 보좌한 치세의 수재·219
관우_ 충의에 일생을 바친 자·245
장비_ 순진한 영웅·261
조운_ 지혜와 용기를 겸비한 진짜 장수·271
주유_ 늠름하고 재기 있는 강동의 외로운 영웅·281
사마의_ 잔인한 야심가·291
노숙_ 대단한 큰 인물·303
육손_ 동오의 기둥·317
순욱_ 한나라 왕실에 충실한 대신·327
곽가_ 하늘도 시기한 영재·341
강유_ 마지막 승부사·353
채옹_ 반역자의 죽음을 눈물로 위로한 조문객·365
공융_ 중국의‘돈키호테’·377
예형_ 앵무주에 묻힌 독설가·393
방통_ 못생긴 봉황·403
저수_ 주인을 잘못 만난 인재·413
서서_ 삼국시대의 간디·419
유엽_ 기회주의자의 탄생·427
양수_ 계륵의 가치·439
장소_ 올곧고 충직한 자·449
장간_ 달변가인 문인·459
장료_ 조조 진영의 최고 장수·467
마초_ 천하가 혼란한 이상 죽을 수 없는 자·481
여몽_ 사별 사흘이면 괄목상대·491
감녕_ 삼국시대의『수호전』속영웅·505
위연_ 북벌 맹장의 유감스러운 인생·519
태사자_ 의협심이 많은 장수·529
우금_ 어쩔 수 없이 투항한 장수·541
황충_ 노장은 죽지 않는다·555
마속_ 탁상공론의 대표주자·561
종회_ 화려한 공자의 다른 이면·571
완적_ 고뇌의 상징·583
혜강_「광릉산」을 마지막으로 남기다·597
손부인_ 사서에서 가려진 삼국시대의 재녀·611
조상_ 말 여물통 안의 첫 번째 풀 더미·619
견후_ 아름다운‘낙수의 여신’·629
전주_ 최초의 이상주의자·635
등지_ 뛰어난 외교관·641
간옹_ 촉한의 동방삭·649
관녕_ 눈과 같이 엄격하고 맑은 절개·655

옮긴이의 말 | 역사 속 매력적인 인물들과의 만남·662

책 속으로

중국의 5천 년 역사 속에서 수없이 많은 영웅들과 여걸들이 등장했었다. 또 수없이 많은 문인들과 풍류를 즐기는 모임들이 생겨났으며 수많은 전쟁이 일어났다. 24사 속에는 그들의 업적과 중국의 지나간 세월들이 숨 쉬고 있다. 그것은 별처럼 아득히 먼 곳...

[책 속으로 더 보기]

중국의 5천 년 역사 속에서 수없이 많은 영웅들과 여걸들이 등장했었다. 또 수없이 많은 문인들과 풍류를 즐기는 모임들이 생겨났으며 수많은 전쟁이 일어났다. 24사 속에는 그들의 업적과 중국의 지나간 세월들이 숨 쉬고 있다. 그것은 별처럼 아득히 먼 곳에 있지만 우리들의 기억과 그리움 속에서 선명하게 반짝이고 있다. 시끄럽고 번잡한 현실 생활 속에서 우연히 책을 펼치고 과거의 시간과 마주하고 있노라면 온몸을 감싸는 감격 속에서 꿈결 같은 깨달음이 다가온다.
- 서문 중에서(5쪽)

유비劉備에 대한 평가는 크게 두 가지로 나뉜다. 유비를 천고에 보기 드문 군자이자 영민한 주군, 덕과 정의의 화신으로 생각하는 옹호론자들과, 아무런 재주도 없으면서 군자의 모습을 가장해‘눈물로 천하를 얻었다’고 비난하는 비판론자들의 입장이다. (…) 유비는 이중인격을 가진 전형적 인물로 양면성을 적절하게 보여 주고 있다. 후일 노신魯迅은『삼국지연의』를 평가하며 이러한 양면성이 ‘유비의 장점인 듯 보이나 가식적이기도 하다’라고 논했다. 유비는 난세에 살면서 발전하려면 권모술수를 이용해야 한다는 사실을 잘 알았다. 유비는 처음에 신의를 내세운 이상 계속해서 받들어야 했다. 제멋대로 행동하는 조조와는 달라야 했다. 이런 헤어날 수 없는 모순은 영웅을 비극으로 이끌었다. 소식蘇軾의 아버지 소순蘇洵은 ‘현덕은 천하를 취할 도량은 있었지만 천하를 취할 재능은 없었다’고 유비를 평가했다. 진수는 유비가 ‘권모술수, 재능, 계략 면에서는 위나라 무제만 못하다’라고 평하고 있다.
- 유비 중에서(53, 64쪽)

나에게 역사가 주는 즐거움은 과거를 살았던 ‘사람들’과의 만남이다. 이 책을 번역하면서 만난 삼국시대 인물들과의 만남은 설레고 신나는 일이었다. 이미 알고 있었던 인물들에 대해 다시 보게 되었고, ‘모르는 사람들’도 많이 만났다. 그리고 다시 한 번 어떤 인생을 살 것인가라는 자기반성도 해보는 계기가 되었다.
- 옮긴이의 말 중에서(663쪽)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고, 역사를 움직인 사람들의 이야기! 《인의로 천하를 얻다》 정사를 바탕으로《삼국지》에 등장하는 인물들에 대해 깊은 고찰과 원숙한 필치로 그려낸 열전의 결정판! 시대를 넘어《삼국지》가 주목받는 이유는 매력적인 ‘인물들’ 때...

[출판사서평 더 보기]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고, 역사를 움직인 사람들의 이야기!
《인의로 천하를 얻다》


정사를 바탕으로《삼국지》에 등장하는 인물들에 대해 깊은 고찰과 원숙한 필치로 그려낸 열전의 결정판! 시대를 넘어《삼국지》가 주목받는 이유는 매력적인 ‘인물들’ 때문이다. 난세의 간웅 조조, 인의의 군주 유비, 강동의 독불장군 손권, 치세의 수재 제갈량 등은 물론 용맹하나 지략이 부족한 여포, 지혜와 용기를 겸비한 조운, 잔인한 야심가 사마의 등 개성 있는 인물들을 만날 수 있다.
역사를 이끌어 가는 것은 인물이다. 한 인물이 역사의 흐름을 바꾸거나, 역사적 상황이 한 인물을 영웅으로 만들기도 한다. 《인의로 천하를 얻다》는 한 시대를 열정적으로 살았던 인물들이 인간으로서 고뇌하고 절망을 극복하거나 실패하는 진솔한 모습을 담고 있다. 그들의 전쟁만큼 치열했던 삶은 오늘을 사는 모든 사람들에게 고전이 지닌 오랜 지혜의 정수를 전해 줄 것이다.

역사 속에는 사람이 있다
역사는 사람의 이야기이며 삶은 인간의 일생이다. 중국은 5천 년 동안 수많은 영웅과 여걸을 등장시켰다. 그 속에는 중국의 지나간 세월이 고스란히 살아 숨 쉬고 있다. 그리고 많은 세월이 흘렸어도 결코 변하지 않는 복잡한 인생사가 생생하게 지금까지 전해져 오고 있다. 실제로 삼국의 역사는 중국 역사의 작은 일부분에 불과하다. 그러나 중국을 비롯한 우리나라 사람들이 길지 않은 삼국의 역사에 지금까지도 열광하고 있는 이유는, 혼란스러웠던 삼국 시대에 다양한 인간 군상을 보여주었기 때문일 것이다. 난세에 영웅이 배출되듯 사람의 본성은 혼란스러운 시대에 더욱 부각되어 나타난다. 특히 삼국시대가 난세였기 때문에 충신과 간신, 현실주의자와 이상주의자 등 다양한 유형의 인간상이 등장할 수 있었다. 《인의로 천하를 얻다》의 주인공은 조조나 유비가 아니다. 우리가 주목하지 못하고 넘어갔던 주변 인물들을 소개하고 있다. 역사를 움직이고 전하를 얻었던 사람들의 지략과 지혜를 얻게 될 것이다.

최고의 역사가 진수가 보여주는 천하를 얻었던 사람들
《삼국지》의 대표적인 인물은 조조, 유비, 관우, 장비, 여포, 제갈량, 손권 등 몇몇 주인공들뿐이다. 그러나 이 책에서 나타난 여러 인물들은 더 이상 조연이 아닌 주인공이다. 이 책은 삼국시대의 인물들 중 주목받지 못한 주변인들을 재조명하고 있다.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나관중의 《삼국지연의》는 후한 말부터 서진시대 초기까지 1백여 년을 배경으로 한 역사 소설이다. 특히 나관중은 유비를 옹호하고 조조를 반대하는 관점에서 유비를 중심으로 이야기를 전개하고 있다. 이것은 진수의 《삼국지》와는 또 다른 시각으로, 당시 민간에 내려오는 이야기는 주로 나관중과 같은 입장을 보였다. 따라서 소설 속에는 유비와 제갈량은 현덕하고 고결한 이미지로, 조조는 정치적 야심이 가득한 간웅으로 그려진다. 현대에도 딱딱한 역사서보다 재미있는 소설이 더 인기가 있듯, 정사 《삼국지》는 난관중의 《삼국지연의》보다 영향력을 발휘하지 못했다. 그런 이유 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정사보다는 소설에 더 가까운 삼국시대 인물들에 더 익숙하다. 사실 이것은 명군과 현신을 갈망하고 충의를 칭송하는 난세 백성들의 마음과도 상통한다. 그러나 소설은 소설일 뿐이고 사실과 허구를 혼동해서는 안 된다. 우리의 머릿속에 가지고 있던 편견을 버리고 삼국시대 인물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봐야 한다. 반고와 사마천을 이은 최고의 역사가 진수는 역사적 사실을 재현하고 있다. 그가 보여주는 다양한 인물들의 객관적인 역사적 사실을 통해 독자들은 정형화된 조조나 유비를 보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잘 알지 못했던 다양한 인물들을 볼 수 있을 것이다. 또한 한 시대를 풍미했던 다양한 인물들을 통해서 현재를 살펴보고, 지금의 나는 어떤 인생을 살 것인가를 돌아볼 수 있게 될 것이다.

단 한 권에 담은 정통 삼국지의 모든 것!
이 책은 《삼국지》 중 50여 명의 유명한 인물을 선별했다. 서진 사람 진수가 지은 《삼국지》는「위서」, 「촉서」,「오서」로 나뉘어져 있으며, 총 65권으로 이루어져 있다. 원래 간략한 《삼국지》 원문에 남송의 배송지가 다양한 사적을 인용해 보충하고 주를 달아 지금 우리가 아는《삼국지》를 완성했다.《인의로 천하를 얻다》는 익숙하지만 낯설기도 한 인물들의 다양한 스토리가 풍부하다. 또한 인물들을 통해 역사적 사건을 관찰하여 일목요연하고 간결하게 정리했다. 이 책에는 원문의 맛을 살린 사실적 서술이 담겨 있어서 독자들은 어려운 고문을 보지 않고도 원문을 읽는 기쁨과 효과를 얻게 될 것이다. 그리고 이 한 권을 통해서 정통 삼국지의 인물들에 대한 정확한 평가와 다양한 시각을 갖게 될 것이다. 각 장 시작 전에 주요 인물과, 주변 인물, 키워드, 주요 사건, 고사가 있으며, 각 장 뒤에 나오는 <들여다보기>를 통해서 주제를 좀 더 쉽고 정확하게 알 수 있게 도움을 주고 있다. 실제로 칼을 들고 싸우진 않지만, 현대인들은 못지않은 경쟁 속에서 살고 있다. 전쟁 같은 이 시대를 살기 때문에 우리는 《삼국지》를 찾게 되고, 책을 통해 어떤 모습으로 살아야할지 고민에 빠지게 되는 건 아닐까? 역사는 현실을 반영하는 거울이다. 거울을 통해 주위를 둘러본다면 탄식도 나오겠지만 더 많은 깨달음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그 속에 담겨진 매력적인 인물을 보면서 나는 과연 어떤 인물이며 어떤 선택을 하고 살까에 대한 진지한 성찰의 시간을 갖게 될 것이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GOODBOOK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13%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