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북캉스 선물주간(8월)
[고정]e캐시 더드림 이벤트
내가 만든 카드로 BOOK FLEX
  • 교보인문학석강 정혜신 작가
  • 손글씨스타
  • 교보아트스페이스 7-8월 전시
  • 손글쓰기캠페인 메인
  • 손글씨풍경
침묵을 넘어서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312쪽 | A5
ISBN-10 : 8980021305
ISBN-13 : 9788980021307
침묵을 넘어서 중고
저자 현각
정가
15,000원
판매가
6,000원 [60%↓, 9,000원 할인] 반품불가상품
배송비
3,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3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2011년 12월 27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5,000원 다른가격더보기
  • 5,000원 푸른솔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6,000원 핵산아이더큐 새싹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8,000원 모아북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새 상품
13,500원 [10%↓, 1,5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제주 산간지역에는 추가배송비용이 부과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2 잘 받았고, 좋은마음 감사드립니다. 5점 만점에 5점 sch*** 2018.09.17
1 만족합니다. 책 잘 보겠습니다. 승자의 뇌에 붙인 메모에 감사드립니다. 행복하시고 사업 성공하시기를 기원합니다. 핵산 아이더 큐 ! 화이팅 !!!!!!! 5점 만점에 5점 os120*** 2016.07.15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침묵을 통해 발견하는 새로운 ‘눈(目)’ 진리를 잉태한 선사와 스님들의 깨달음을 담은 『침묵을 넘어서』. 현각스님이 EBS에서 ‘테마가 있는 법문’ 프로그램을 진행한 경험을 토대로 하여 방송원고로 사용되었던 글을 엮은 책이다. 헛된 미망에 사로잡혀 살아가는 현대인들을 깨달음에 이르도록 도와주는 위인, 선사, 스님들의 말과 글을 흥미로운 일화로 풀어낸다. 이들은 도가 우리들 가까이에 있으며, 우리들의 마음으로만 볼 수 있는 것이라는 공통된 관점을 제시한다. 쉼 없이 자성을 밝히라는 경책, 행위의 언어를 통해 인간의 마음을 감동시키는 일을 우선시하라는 이야기, 인생의 넓은 여백을 확장하라는 독려 등을 통해 각자의 마음자리를 찾도록 이끌어준다.

저자소개

저자 : 현각
저자 현각 스님은 속리산 법주사로 출가 수행정진하였으며, 동국대학교를 졸업하였다. 동국대학교 대학원에서 석사, 박사 과정을 수료하였고, 선의 실천철학 연구로 철학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미국 하버드대학 세계종교연구센터 초청교수, 동국대학교 불교대학장, 정각원장, 초대 한국선학회 회장 및 3대 4대 회장을 역임하였다. 현재 동국대학교 선학과 교수로 연구와 후학 양성에 매진하고 있다. 저서와 역서로 《선의 길》《인도의 선·중국의 선》《불교와 기독교의 비교연구》《법주사》《종교학·종교심리학》《생각은 있으나 생각하는 자는 없다》《선종사부록》《선어록 산책》《고승구법열전》《행복에 이르는 뗏목》《날마다 좋은 날》《아난의 입 가섭의 마음》《선학의 이해》《선문선답》상·하편, 《한국을 빛낸 선사들》 등이 있으며, 〈선학자료논고 (Ⅰ·Ⅱ)〉 외 다수의 논문이 있다.

목차

서문-침묵하라 _ 05
·道는 가까이 있다 _ 11
·照顧脚下?발밑을 살펴라 _ 19
·香林坐久成勞?너무 오래 앉아 있었더니 그만 지쳤다 _ 29
·巖喚主人?서암언 스님의 “ 주 인공아!” _ 39
·維摩不二法門?유마 거사의 불이법문 _ 49
·平常心是道?평상심이 도인 것을 _ 59
·外道問佛?외도의 깨달음 _ 69
·藥山中?약산 스님의 방편 _ 78
·雲門藥病相治?약은 병을 고치고 병은 약을 다스린다 _ 89
·肅宗十身調御?숙종 황제의 열 가지 부처님 _ 98
·巴陵吹毛劍?파릉 선사의 취모검 _ 107
·鹽官犀牛扇子?염관 선사의 무소 뿔 부채를 갖다 다오 _ 116
·非風非幡?바람이 움직이는 것도 아니고 깃발이 나부끼는 것도 아니다 _ 125
·洞山麻三斤?삼베옷의 무게는 서 근 일세 _ 135
·麻谷兩處振錫?마곡 스님이 석장을 덜그럭 거렸다 _ 146
·金剛經 罪業消滅?금강경의 모든 죄가 소멸된다 _ 157
·大隋劫火洞然?대수 스님의 겁화통연 _ 167
·巖頭黃巢過後?암두 스님이 황소의 난이 평정되었으니 그럼 칼을 주워 왔겠 군_ 179
·南泉一圓相?남전 스님이 땅에 동그라미를 그리다 _ 189
·盤山三界無法?반산 스님의 삼계가 모두 공하다 _ 200
·長沙逐落花回?장사 스님이 하늘하늘 떨어지는 꽃잎을 좇아 돌아왔다 _ 209
·長慶二種語?장경 스님의 두 가지 말씀 _ 218
·百丈野鴨子?백장 스님의 들오리 _ 227
·雪峰是什??설봉 스님의 ‘이게 뭐냐 ’ _ 237
·睦州掠虛頭漢?목주 스님의 ‘이 바보 녀석아 !’ _ 247
·翠巖夏末示衆?취암 스님의 하안거 해제일 법문 _ 256
·雲門秘在形山?운문 스님의 불성은 육체에 있다 _ 265
·雲門體露金風?운문 스님의 나무는 가을바람을 맞고 있다 _ 274
·趙州渡驢渡馬?조주 스님의 나귀도 건너고 말도 건너가지 _ 283
·桐峰庵主作虎聲?동봉암주 스님이 어흥하고 호랑이 소리를 질렀다 _ 292
·趙州萬法歸一?조주 스님의 만법이 하나로 돌아간다 _ 302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책 제목에서 말하듯이 침묵도 수행의 한 방편으로 공부하고 있다. 옛말에도 있듯이 “침묵은 금이다.”라고 하는 말처럼 조사스님들께서도 침묵을 아주 중요한 수행으로 삼았다. 우리가 가끔 볼 수 있는 묵언 수행자들이 있다. 묵언이야말로 침묵수행의 좋은 ...

[출판사서평 더 보기]

책 제목에서 말하듯이 침묵도 수행의 한 방편으로 공부하고 있다.
옛말에도 있듯이 “침묵은 금이다.”라고 하는 말처럼 조사스님들께서도 침묵을 아주 중요한 수행으로 삼았다.
우리가 가끔 볼 수 있는 묵언 수행자들이 있다. 묵언이야말로 침묵수행의 좋은 표본이 되어 스님들이 한번쯤은 도전하는 수행 중에 하나의 도구로 사용하고 있다.
세존은 제자들에게 침묵을 거듭 강조하고 있다. 말이란 어찌보면 부질없는 일이라 생각했기에 말에 큰 비중을 두지 않았던 것이다.
조사들도 긴 침묵이 있었다. 침묵에서 깨어날 때 일성을 하게 된다.
세존은 대상을 보고 깨달았으나 많은 조사들은 소리를 듣고 깨달은 이가 많다.
대나무 잎의 사각거리는 소리, 닭 울음소리, 경 읽는 소리 등을 듣고 단박에 깨치는 경우가 허다했다. 이렇듯 조사들의 수행 방법도 여러 가지이지만 깨치는 것도 여러 가지이다.

이 책은 불교방송에서 “테마가 있는 법문”으로 일년 여를 방송하신 옛 조사들의 선문답을 근거로 하는 벽암록과 무문관에서 가려 뽑은 것으로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느끼지 못하는 부분들을 선학자이신 스님이 가려운 곳을 굵어주듯 간결하고 명쾌한 해설을 곁들여 한권의 책으로 만들었다.
저자인 스님은 평생을 선학 연구에 매진한 결실을 퇴임을 앞두고 중생들에게 회향하려고 한다. 많은 이들이 이 한권의 책을 읽고 한 사람이라도 깨치는 이가 있다면 스님은 후회없는 삶을 살았다고 할 수 있다고 한다.

벽암록과 무문관은 한국불교의 아주 중요한 선서로 자리잡고 있다.
한국불교는 중국에서 들어왔기 때문에 중국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
경전 대부분이 한문으로 되어 있는 것도 같은 이유이고 선을 중요시하는 것도 중국불교의 영향이다.
옛 조사 스님들의 선어는 일반 중생으로서는 알아듣지 못할 허무맹랑한 질문과 답을 주고 받고 있다. 깨친 사람들 끼리 알아듣고 답을 하는 선문답은 중생들은 이해하기가 여간 어렵지 않다.
새겨보면 이치에 맞는 것도 같고 안 맞는 것도 같아 어리둥절하기만 하다.
이에 스님은 선사들의 가르침을 현대인들이 알아듣기 쉽게 풀이를 하였지만 어려운 것은 어쩔 수 없다. 아직 깨치지를 못하였기에 이해가 부족함일 것이다.
바람에 휘날리는 깃발을 보고 두 스님이 입담을 하고 있었다.
한 스님은 깃발이 흔들린다고 하고 또 한 스님은 바람이 움직인다고 한다.
여러분들은 어느 것이 맞는다고 생각하십니까?
혜능 스님이 답을 알려주셨다.
바람이 움직이는 것도 아니고 깃발이 흔들리는 것도 아니다. 다만 우리들의 마음이 움직이는 것이다. 라고 아주 명쾌한 답을 내리셨다.
이것이 선문답으로 깨친이들만이 알아들을 수 있는 선문답이다.
불교는 마음자리를 찾아내는 종교로 나의 마음자리를 찾아야 진정한 나를 볼 수 있다고 가르친다. 참 나를 보려면 화두를 들고 참선수행을 해야 깨칠 수 있다는 가르침이다.
이 책이야말로 조사들의 선어로 가르치는 현각 스님의 진정 어린 조언의 가르침을 기술해 놓은 것이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핵산아이더큐
판매등급
새싹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3%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