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교보문고 39주년
책 다시 숲
매일 선착순 2,000원
  • 제5회 교보손글쓰기대회 수상작 전시
  • 북모닝 책강
일본 근현대 여성문학 선집. 17: 사키야마 다미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212쪽 | 규격外
ISBN-10 : 8961849204
ISBN-13 : 9788961849203
일본 근현대 여성문학 선집. 17: 사키야마 다미 중고
저자 사키야마 다미 | 역자 손지연 | 출판사 어문학사
정가
16,000원 신간
판매가
13,430원 [16%↓, 2,57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19년 3월 31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13,43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14,400원 [10%↓, 1,6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27 중고상품이어서 사용한 흔적이 있는지 알았는데 그냥 완전 새책이네요? 서점은 전부 재고가 없었는데 배송도 이틀만에 도착해서 완전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eved*** 2019.11.19
26 거의 새책급이네요. 5점 만점에 5점 dmswo0*** 2019.11.14
25 좋습니다 책상태도 좋아요 5점 만점에 5점 77ka*** 2019.11.12
24 감솨합니다^^ 고맙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cmw1*** 2019.11.09
23 `1234567890 5점 만점에 5점 p3*** 2019.11.08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일본 근현대 여성문학 선집> 간행에 대해

본 간행 사업은, 일본의 여성문학이 근대 이후 양적인 측면과 질적인 측면에서 상당한 성과를 축적하였을 뿐만 아니라, 같은 동아시아 문화권을 살아온 한국 여성의 삶이나 문학, 문화와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직 체계적으로 전체를 조망할 수 있는 전집 형태가 없다는 문제의식에서 기획된 것이다. 이에 근대인으로서의 자아각성이나 젠더, 섹슈얼리티, 계급, 원폭, 전쟁, 식민지 체험 등 일본 여성문학이 다루어 온 다양한 주제를 체계적으로 망라하여, 한국의 여성학, 여성문학연구자 더 나아가 일반 독자들이 유사한 경험을 한 한국 여성의 삶과 문학을 사유하는 데에 참조가 되는 구성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였다. 모쪼록 이 책이 일본 여성문학을 이해하는 데에 머물지 않고, 한국을 비롯한 동아시아 여성문학을 아우르는 젠더적 사유를 발견하고 새로운 해석의
지평을 열어가는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
- 고려대학교 글로벌일본연구원 일본근현대여성문학연구회 -

저자소개

저자 : 사키야마 다미
사키야마 다미(1954~ )는 섬 출신이라는 정체성과 깊은 관련이 있는 작품을 남겼다. 작품으로는 「거리의 날에街の日に」, 「수상왕복水上往復」, 『유라티쿠 유리티쿠ゆらてぃくゆりてぃく』, 『달은, 아니다月やあらん』, 『남도소경南島小景』, 『말이 태어나는 장소コトバの生まれる場所』 등이 있다.

역자 : 손지연
경희대학교 일어일문학과를 졸업 후, 일본에 유학하여 가나자와대학과 나고야대학에서 각각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경희대학교 일본어학과 부교수. 최근에는, 동아시아, 오키나와, 여성, 마이너리티 등의 키워드에 천착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역자 : 임다함
고려대학교 일어일문학과 졸업 후 일본 도쿄대에서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고려대 글로벌일본연구원 연구교수. 영화뿐만 아니라 광고, 라디오 드라마, 대중가요 등 일제강점기 한일 대중문화의 교류 및 교섭과정을 살피는 것을 향후 연구과제로 삼고 있다.

목차

배달물
해변에서 지라바를 춤추면
가주마루 나무 아래에서
Q마을 전선a
Q마을 전선b
Q마을 함락
벼랑 위에서의 재회
여행하는 파나리, 파나스의 꿈
작가 및 작품 소개, 작가 연보
역자 소개

책 속으로

15쪽 해면에 반사되는 태양이 눈부시다. 멀리까지 얕은 여울이 펼쳐져 있다. 말라버린 암초 위에 몇몇 봉 모양의 그림자가 움직이고 있는 것이 보인다. 그림자가 불꽃처럼 흔들리고, 해변에 내려앉은 우주로부터의 귀환자가 불안정한 발판 위에서 휘청거리...

[책 속으로 더 보기]

15쪽

해면에 반사되는 태양이 눈부시다. 멀리까지 얕은 여울이 펼쳐져 있다. 말라버린 암초 위에 몇몇 봉 모양의 그림자가 움직이고 있는 것이 보인다. 그림자가 불꽃처럼 흔들리고, 해변에 내려앉은 우주로부터의 귀환자가 불안정한 발판 위에서 휘청거리는 것처럼 몽실몽실한 윤곽이 애매하게 흔들리고 있다. 계속 바라보고 있자니 그것은 사람 그림자였다. 흔들리는 사람의 그림자를 세어보았다. 하나, 둘……여섯이다.
기묘한 광경이다.
여섯 개의 사람 그림자는 얕은 여울에 솟은 봉 모양의 작은 바위 주위에 서 있거나 앉아 있거나, 손발을 올렸다 내렸다 하는 움직임을 반복하고 있다. 머리와 허리를 흔들고, 꼬고, 흔들고……넘실대는 듯한 움직임. 때때로 물보라가 퐁퐁 튄다.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이 작품은 문예지 『스바루すばる』에 발표했던 단편을 모아 「운주가, 나사키うんじゅが, ナサキ」라는 제목으로 다른 17명의 작가의 작품들과 함께 『문학2013(文?2013)』(日本文藝家協?編, 2013)에 수록되었던 것을, 2016년에 같은 제목으로 하...

[출판사서평 더 보기]

이 작품은 문예지 『스바루すばる』에 발표했던 단편을 모아 「운주가, 나사키うんじゅが, ナサキ」라는 제목으로 다른 17명의 작가의 작품들과 함께 『문학2013(文?2013)』(日本文藝家協?編, 2013)에 수록되었던 것을, 2016년에 같은 제목으로 하나쇼인花書院에서 단행본으로 간행한 것이다. 말하자면 초출이 『스바루』인 셈이다. 단행본 말미에 붙은 초출 일람표에 따르면, 「운주가, 나사키」(「すばる」2012.12[「배달물」·「해변에서 지라바를 춤추면」]), 「가주마루 나무 아래에서」(「すばる」2013.10), 「Q마을 전선a」(「すばる」2014.05), 「Q마을 전선b」(「すばる」2014.09), 「Q마을 함락」(「すばる」2015.06), 「벼랑 위에서의 재회」(「すばる」2016. 01) 등으로 2012부터 2016년까지 비교적 최근의 작품을 선정하여 수록했음을 알 수 있다. 『운주가, 나사키』라는 작품 제목은 오키나와 섬말, 즉 시마고토바(シマコトバ)이다. 한국어로 번역하면 『당신의 정』 정도의 의미가 될 것이다. 한국어판에서도 이 오키나와 시마고토바로 된 제목을 그대로 가져오고 싶었으나 한국의 독자들에게는 아무래도 낯설 듯하여, 번역하면서 인상 깊었던, 그리고 독자들이 좀더 기억하기 쉽도록 이 소설 두 번째 장 제목인 『해변에서 지라바를 춤추면』으로 바꿔 달았다.

사키야마 다미의 작품세계는 일본 본토 독자는 물론이고 오키나와 내 독자들에게도 쉽게 다가가기 어렵다. 한국 독자들도 마찬가지겠지만, 그것은 단순히 시마고토바를 해석하고 못하고의 문제만은 아니다. 평론가나 연구자들은 사키야마 다미가 즐겨 사용하는 낯선 시마고토바를 일컬어 ‘다미 고토바’라고 부르며 그 해독(번역) 불가능성을 이야기해왔다. 이 작품을 번역하는 내내 역자들이 고민했던 지점도 바로 이 번역 불가능한 것을 번역해야 하는 데에 있었다. 어렵다고들 말하면서 사키야마 다미 작품의 매력을 바로 그 부분에서 찾고 있음은 아이러니한 일이다. 사키야마 다미의 시마고토바 ‘전략’에 한국 독자들도 한 발 가깝게 다가서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나카자토 이사오仲里?의 「여행하는 파나리, 파나스의 꿈-사키야마 다미의 이나구旅するパナリ, パナスの夢-崎山多美のイナグ」 (『悲しき??言語?-沖?·交差する植民地主義』, 未?社, 2012)를 함께 수록해 둔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책책북북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23%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