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문화누리카드 매장결제 10%
오작교캐시
  • 낭만서점 독서클럽 5기 회원 모집
  • 교보아트스페이스
Born of This Land: My Life Story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357쪽 | 규격外
ISBN-10 : 1196193444
ISBN-13 : 9791196193447
Born of This Land: My Life Story [양장] 중고
저자 정주영 | 출판사 아산서원
정가
25,000원 신간
판매가
15,000원 [40%↓, 10,00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3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19년 4월 23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15,00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22,500원 [10%↓, 2,5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371 책 잘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kwonks*** 2020.02.05
370 잘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cjh03*** 2020.01.21
369 책 상태 양호 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gimo*** 2020.01.15
368 빠른 배송에 감사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5점 만점에 5점 sic*** 2020.01.02
367 책들이 모두 깨끗하고 잘 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chi*** 2019.12.12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나는 이 땅에 태어나서 한 사람의 기업인이자 성실한 노동자로서 이 나라의 비약적 발전에 한몫을 다한 것에 대해 무한한 긍지를 가지고 있다.” (정주영)
Born of This Land: My Life Story는 현대그룹 창업주 고(故) 정주영 명예회장의 자서전 ‘이 땅에 태어나서’를 영어로 번역해낸 책이다. 무일푼으로 고향을 뛰쳐나와 성실과 신용을 좌우명으로 삼고 오로지 일하는 보람 하나로 현대그룹을 일궈낸 여정을 이제 영어로도 읽을 수 있게 되었다. 불타버린 첫 자동차 수리 공장을 다시 시작하는 데부터 소양강댐과 경부고속도로 건설, 현대자동차와 현대중공업 설립, 서산간척사업, 88올림픽 유치, 소떼몰이 방북 등 남들이 불가능하다고 생각하는 일들을 가능으로 만들어낸 그의 삶을 통해서 우리는 세상 이치를 보는 혜안, 불굴의 의지, 긍정적인 사고를 만날 수 있다.
총 9개 장으로 구성된 이 책에는 일제강점기와 한국전쟁을 거치며 혼란을 겪은 신생국으로서의 대한민국에서 기업과 나라를 일으키고자 벌였던 노력과 투쟁의 기록이 담겨있다. 현대를 세계적 기업으로 일궈낸 기업인으로서의 이야기와 함께 7남매의 맏형으로서, 한 아내의 남편으로서, 아버지로서 그의 인간적인 모습도 아울러 엿볼 수 있다.
출판된지 22년 만에 선보이게 된 자서전 영문 번역서에는 외국 독자들이 당시 한국 사회의 역사적 맥락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다양한 사진 자료, 지도, 주석을 덧붙였다. 또한 그의 생애를 세계사적인 흐름과 비교해가면서 읽을 수 있도록 개인 연보와 세계사 연보를 함께 부록에 수록했다.

저자소개

저자 : 정주영
Chung Ju-yung
Chung Ju-yung (1915.11.25~2001.03.21) is the founder of Hyundai, which included the global consumer brand Hyundai Motor Company, one of the world’s foremost shipbuilders Hyundai Heavy Industries, and a large number of other affiliates. Born on November 25, 1915 in Tongcheon County, Gangwon Province, in what is now North Korea, Chung ran several small businesses prior to Korea’s liberation from Japanese colonialism in 1945. In 1946, he founded the Hyundai Motor Service Center, and the next year Hyundai Construction Company. These two businesses would blossom into the bedrock of one of Korea’s industrial titans.
Chung presided over the Hyundai group during South Korea’s rise from being one of the world’s poorest nations to now one of its richest. Aside from his many achievements in the world of business, he also helped secure the 1988 Olympics for Seoul and sought to improve relations with North Korea through public diplomacy.

목차

Preface for the English Editionㆍ viii
Editorial Noteㆍ xiv
Prologueㆍ 02
| Chapter 1 |
My Hometown, My Parentsㆍ 05
My hometown, Tongcheonㆍ 06
My childhood and leaving my hometownㆍ 13

| Chapter 2 |
The Birth of Hyundaiㆍ 19
From dock worker to rice shop ownerㆍ 20
An auto-repair shop, a fire, and Ado Service againㆍ 25
Blessing in disguise at the Holdong Mineㆍ 31
Postliberation in Donam-dongㆍ 32
Hyundai Auto Service Center, Hyundai Construction, and the Korean Warㆍ 36
The ordeal of Goryeong Bridgeㆍ 49
Goryeong Bridge, a blessing in disguiseㆍ 54
Success is all about timing and decision-makingㆍ 59
Shin-yung, my brotherㆍ 65

| Chapter 3 |
My Construction Businessㆍ 71
Construction, the key to modernizationㆍ 72
Going overseasㆍ 75
Building the Soyang River Damㆍ 81
The Gyeongbu Expressway: Korea’s main arteryㆍ 90
I am a builderㆍ 101

| Chapter 4 |
The Hyundai Motor Company and Hyundai Shipbuildingㆍ 105
The Hyundai Motor Company gets its startㆍ 106
Our first carㆍ 112
Dreaming of a shipyardㆍ 128
In search of creditㆍ 132
Someone crazier than meㆍ 141
Leaving a mark in shipbuildingㆍ 144
To laugh or cry?ㆍ 148
The oil shock of 1973ㆍ 152

| Chapter 5 |
Drama in the Middle East and the Milestone Year, 1980ㆍ 157
My near-death experienceㆍ 158
To the Middle East we goㆍ 163
High drama in Jubailㆍ 165
Hurdle, after hurdle, after hurdleㆍ 171
Mock us if you willㆍ 177
The “thinking bulldozer”ㆍ 183
Giving back to society through the Asan Foundationㆍ 185
Korea’s business leaderㆍ 190
A difficult late 1970sㆍ 197
Hyundai Heavy Industries under siegeㆍ 200
A dark periodㆍ 206

| Chapter 6 |
The 1988 Olympics and Korea’s Fifth Republicㆍ 209
President Park Chung-hee and Korea’s bid for the 1988 Olympicsㆍ 210
Going all out in Baden-Badenㆍ 214
Two years and two months: serving on the Korean Sport & Olympic Committeeㆍ 225
Reclaiming land for a small nationㆍ 231
The bombing in Rangoonㆍ 240
Growing painsㆍ 244

| Chapter 7 |
Mt. Geumgang and Siberiaㆍ 251
The evolution of the Mt. Geumgang projectㆍ 252
Meeting Gorbachevㆍ 261
Claiming a stake in Siberiaㆍ 264

| Chapter 8 |
Loving My Country, Loving the Peopleㆍ 271
Human capital above all elseㆍ 272
Hyundai is wealthy, not Iㆍ 274
Businesses contribute to their nationㆍ 278
The bigger the betterㆍ 283
When will the private sector lead the economy?ㆍ 288
Fundamentals over fripperyㆍ 292

| Chapter 9 |
My Philosophy, the Spirit of Hyundaiㆍ 295
The Hyundai spiritㆍ 296
No more corruption, pleaseㆍ 298
Money and wealth are not the sameㆍ 301
Frugality and honesty lead to wealthㆍ 303
Positive thinking is the road to happinessㆍ 308
The conditions for happinessㆍ 313
An ordinary wifeㆍ 316
For the nationㆍ 321
Epilogueㆍ 326
Appendix A: Photos of Chung Ju-yung with Familyㆍ 329
Appendix B: Chronologyㆍ 337
Notesㆍ 353

책 속으로

My father’s autobiography was originally published in 1997. The book has been the standard reference for his life story ever since. It seeme...

[책 속으로 더 보기]

My father’s autobiography was originally published in 1997. The book has been the standard reference for his life story ever since. It seemed only natural that an English edition would follow. Initially, however, I was hesitant about having the book translated because I was not sure a translation could do justice to the author’s inimitable style of writing which so accurately conveyed the way he thought and acted. It has been many years in the making, but there is now a translation that I dare say does at least partial justice to the original and that I am happy and honored to preface.
My father was a nation-builder, figuratively and literally. He built so much of the infrastructure and landmarks in Korea that we still use and see around us today. He was a businessman who built one of the most successful companies in the world. He established schools, hospitals and the largest philanthropic organization in Korea. He brought the 1988 Seoul Olympics to Korea. He was a leader of inter-Korean reconciliation, undertaking daring initiatives that thawed the once frozen relationship.
[…]
The Korea where he grew up was still a colony of Imperial Japan. He was 30 years old when the country became independent. Even after independence, South Korea was a small war-torn country on the frontline of the Cold War gone hot. Its geopolitics was matched by economic as well as political underdevelopment. The country seemed to hold little promise. However, my father had trust in himself and in the Korean people who he said are “sincere, virtuous, and kind in the pursuit of excellence.” This book chronicles my father’s struggles as he faced the challenges of being on the frontlines of South Korea’s budding, fragile economy.
Today, South Korea is the seventh country in the world with a population of more than 50 million to reach USD 30,000 per capita income level. Its per capita income in purchasing power parity (PPP) terms is similar to Japan’s. That my father and others of his generation were somehow able to hew to the principles of liberal democracy and free market economy and lead us to where we are today is a true testament to their character and the enormity of their achievements.
[…]
My father lived a full life. As he looked back on his life in his later years, he said, “As a businessman and a hard working laborer born of this land, I feel an infinite sense of pride that I have contributed my share to this country’s breakthrough…. I believe that 90 percent of my life has been full of joy and meaning. I have truly lived well.”
I miss his wisdom, his exuberant optimism, and his ability to rise to any occasion. Most of all, I miss him as only an adoring son can.
Preface by Chung Mong Joon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파아란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9%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