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1만원 캐시백
책들고여행
2020다이어리
  • 교보아트스페이스
타이완 향토문학논쟁 40주년 자료집(인터아시아 사상총서 1)(양장본 HardCover)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396쪽 | 규격外
ISBN-10 : 1155502272
ISBN-13 : 9791155502273
타이완 향토문학논쟁 40주년 자료집(인터아시아 사상총서 1)(양장본 HardCover) [양장] 중고
저자 임우경 (편저) | 역자 임의선 | 출판사 성균관대학교출판부
정가
25,000원
판매가
22,250원 [11%↓, 2,75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3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더보기
2017년 7월 31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22,25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25,000원 [0%↓, 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주문다음날로부터1~3일이내발송) 단순변심으로 인한 구매취소 및 환불에 대한 배송비는 구매자 부담 입니다. 제주 산간지역은 추가배송비가 부과됩니다. ★10권이상주문시 택배비용이 추가됩니다.★ 소량기준의 택배비2.500원입니다. 택배사에서 무거우면 2.500원에 안가져가십니다. 그래서 부득이하게 택배비를 추가로받는경우가 생깁니다. 군부대/사서함 발송불가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27 새책새책새책새책새책새책 5점 만점에 5점 mill*** 2019.12.05
26 깨끗하고 좋아요 만족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1805*** 2019.12.04
25 상태 양호하네요.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yole*** 2019.11.24
24 잘읽을게요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3점 kacro5*** 2019.11.15
23 책 상태 아주 깨끗하고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jksbmn7*** 2019.11.14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타이완 향토문학논쟁 40주년을 맞이해 펴낸 자료집 타이완 향토문학논쟁은 1977년 4월부터 1978년초까지 일어났던, ‘문학’의 이름하에 전개된 이데올로기 논쟁이었고, 또한 타이완 경내(境內)에서 ‘향토’라는 이름을 걸고 전개된 두 번째의 이데올로기 투쟁이기도 했다. 1930년대에 발생했던 ‘향토문학논쟁’에서 ‘향토’가 가리켰던 것은 식민지 타이완이었고, 투쟁 대상은 일본 식민정권이었다. 1977년에 일어난 ‘향토문학논쟁’은 ‘반제국주의’, ‘반자본주의’및 ‘민족주의’를 핵심으로 삼아 반공·친미의 국민당정권에 도전하였다. 이 책에 수록된 글들은 1977년의 ‘향토문학논쟁’ 중 주로 향토파 측의 문장들과, 한 편의 1930년대 ‘향토문학’을 논하는 글, 그리고 논쟁 이후 20주년, 30주년에 이루어진 성찰 중 선별한 것이다. 이 책의 맨 처음 편집구상은 논쟁 중 쌍방의 문장과 그 이후 40년 동안의 논쟁을 다시 이켜보는 글들을 싣는 것뿐만 아니라, 동시에 향토파 내에서의 민족의식의 분기(分岐)를 드러내고자 한 것이었다. 그러나 편집자들이 반향토파의 논자들로부터 번역에 대한 동의를 얻어내지 못했기에, 이 책에는 향토파의 글만 실렸다.

저자소개

저자 : 임우경 (편저)
저자 임우경(任佑卿)은 성균관대학교 동아시아학술원 HK교수

저자 : 린리윈 (편저)
저자 린리윈(林麗雲)은 타이완 교통대학 아시아태평양/문화연구실 연구원

저자 : 쉬슈훼이 (편저)
저자 쉬슈훼이(徐秀慧)는 장화[彰化] 사범대학 타이완문학연구소 부교수

저자 : 왕즈밍 (편저)
저자 왕즈밍(王智明)은 타이완 중앙연구원 부연구원

역자 : 임의선
역자 임의선(林宜宣)은 성균관대학교 국문과 박사수료

역자 : 이용범
역자 이용범(李鎔範)은 성균관대학교 동아시아학술원 박사수료

목차

린리윈, 향토문학논쟁 서언(序言)

1부 | 맥락(脈絡)
궈숭펀, 타이완의 문학을 말한다(1974)
후츄위안, 중국인 입장으로의 복귀- 웨이톈충 선생의 「향토문학토론집」을 위해 쓰다(1977)

2부 | 논전(論戰)
천잉전, 문학은 사회로부터 나오고, 사회를 반영한다(1977)
왕퉈, ‘리얼리즘’ 문학이지 ‘향토문학’이 아니다- ‘향토문학’의 역사적 분석(1977)
예스타오, 타이완 향토문학사 서론(1977)
쉬난춘, ‘향토문학’의 맹점(1977)
하조월간, 민족주의와 식민지 경제를 말한다 - 후츄위안(胡秋原) 선생 방문기(1977)
웨이톈충, 우리의 민족·우리의 문화(1981)
난팅, 도처에 종소리 울린다 - 향토문학‘업(業)’은 이미 사망선고 받았다(1977)

3부 | 성찰[反思]
스수, 향토의 상상·족군(族群)의 상상 - 일제시대 타이완 향토 관념의 문제(1998)
린짜이줴, 본토 이전의 향토 - 일종의 사상적 가능성의 중도 좌절을 말한다(1998)
뤼정훼이, 향토문학과 타이완 현대문학(2008), 보론: 향토문학중의 ‘향토’(1998)
옌산눙, 향토 논술의 중국 콤플렉스 - 향토문학 논쟁과 『하조(夏潮)』(2007)
펑뤠이진, 20년 이래의 향토문학(2006)

부록
중국어 서명
찾아보기
원저자 소개
편집자·역자 약력
역자후기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성균관대학교 동아시아학술원과 인터아시아스쿨(Inter-Asia School, 亞際書院)은 공동으로 한국어판 ‘인터아시아사상총서’를 발간한다. 2012년 창립된 인터아시아스쿨은 서울, 항저우, 도쿄, 신주, 싱가포르, 베이징, 홍콩, 오키나와 등 아시아...

[출판사서평 더 보기]

성균관대학교 동아시아학술원과 인터아시아스쿨(Inter-Asia School, 亞際書院)은 공동으로 한국어판 ‘인터아시아사상총서’를 발간한다. 2012년 창립된 인터아시아스쿨은 서울, 항저우, 도쿄, 신주, 싱가포르, 베이징, 홍콩, 오키나와 등 아시아 9개 도시에 사무실을 두고 국경을 초월해 다양한 차원의 학술연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아시아 최대의 지식운동 네트워크다. 본 총서는 그 중에서도 주로 청년학자들의 새로운 지식연대의 실험장인 ‘아시아청년포럼’의 자료집과 관련 저작을 한국어로 출판하는 데 목적이 있다. ‘아시아청년포럼’은 오랜 준비기간을 거쳐 2013년 서울에서 제1회 포럼이, 2015년 도쿄에서 제2회 포럼이 개최되었으며, 앞으로도 2년에 한 번씩 신주, 싱가포르, 베이징 등지를 순회하며 각 지역 현대사상의 핵심 현장을 상호 학습할 계획이며 그에 수반되는 자료집과 연구결과물을 묶어 출판할 계획이다.

■ 원저자
후츄위안(胡秋原, 1910-2004) 작가, 역사학자. 『중화잡지』 창간인
예스타오(葉石濤, 1925-2008) 타이완 문학평론가, 저서 『타이완 문학사강』
왕퉈(王拓, 1944-2016) 소설가, 『문학계간』 동인
궈숭펀(1938-2005) 소설가
천잉전(1937-2016) 소설가, 『인간』 창간인
웨이톈충 소설가, (전)국립정치대학 중문과 교수
린짜이줴(林載爵) (전)동해대학 역사학과 교수, 연경(聯經)출판사 발행인
옌산눙(晏山農, 본명 차이치다蔡其達) 신문기자, 평론가
펑뤠이진(彭瑞金) 징이[靜宜]대학 타이완문학연구소 전임교수
난팅(南亭, 본명 왕싱칭王杏慶) 작가, 정치평론가
뤼정훼이(呂正惠) (전)단쟝[淡江]대학 중문과 교수, 베이징 칭화대학 객좌교수
스수(施淑) 단쟝[淡江]대학 중문과 명예교수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교보할인점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20%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