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인터넷교보문고22주년

KYOBO 교보문고

40th 40th  생일파티
금/토/일 주말특가
40주년 생일파티 한정판 굿즈
[톡소다] 로판 추가무료 + e캐시 증정!
부키 샘으로보기
  • 손글씨스타
  • 교보 손글씨 2019 폰트
  • 손글씨풍경
  • 교보아트스페이스
  • 교보손글쓰기대회
화단풍상 칠십년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388쪽 | A5
ISBN-10 : 8986353873
ISBN-13 : 9788986353877
화단풍상 칠십년 중고
저자 장우성 | 출판사 미술문화
정가
18,000원
판매가
5,000원 [72%↓, 13,000원 할인]
배송비
3,000원 (판매자 직접배송)
3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03년 10월 10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중급 외형 상급 내형 중급

[상태 상세 항목] 선택 해당 사항있음 미선택 해당 사항없음

1.외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미선택 제본불량 미선택 부록있음

2.내형 상세 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밑줄있지만 상태 좋습니다]

이 상품 최저가
5,000원 다른가격더보기
  • 5,000원 토리북스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상급 내형 중급
  • 12,000원 다섯남매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새 상품
16,200원 [10%↓, 1,8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602 책 상태 안좋아요 최상이라더니 전체적으로 노랗고 때묻고 도장도 찍혀있네요. 가격이 싸서 그냥 읽고버릴랍니다. 5점 만점에 1점 wnsqn*** 2020.09.19
601 잘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ssk7*** 2020.09.16
600 좋아요. 배송도 빨리 처리해주셨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leeyjm*** 2020.09.16
599 깨끗해서 좋아요. 빠르고요 5점 만점에 5점 ssk7*** 2020.09.12
598 배송 빠르고 구매한 책들 모두 상태 아주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mino0*** 2020.09.02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18세 때 이당 김은호 문하로 한국화에 입문한 이후, 평생을 한국화에 헌신한 근대 한국화의 산증인 월전 장우성. 전통적인 문인화의 격조를 현대적으로 변용시켜 새로운 한국화의 경지를 개척해 온 한국화의 대원로인 그를 정리하는 책으로 화가로 살아온 70년 행로를 보여준다.

저자소개



월전 장우성 月田 張遇聖
1912년 출생, 여주(驪州)에서 성장하고 육교한어학원(六橋漢語學院), 낙청헌(絡靑軒), 상서회(尙書會)에서 수학했다.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교수, 홍익대학교 미술대학부장을 역임하고
대한민국 예술원 회원, 월전 미술문화재단(月田美術文化財團) 이사장을 지내고
원광대학교 명예철학박사, '大韓民國 金冠文化勳章'을 수여했다.
저서로 『月田畵集』, 『盤龍軒印譜』, 『畵脈人脈』, 『畵室隨想』가 있다.

목차

自序 4

제 1 장 초년시대

제 2 장 한국미술의 근대기

제 3 장 화단의 형성

제 4 장 해방의 감격

제 5 장 민족의 비극 앞에서

제 6 장 전후의 화단

제 7 장 새로운 출발

제 8 장 만남

제 9 장 세계를 향하여

제 10 장 결실

후기
사막의 오아시스처럼 385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한국 근대미술의 살아 있는 역사 '월전 장우성' 회고록 18세 때 이당 김은호 문하로 한국화에 입문한 이후, 평생을 한국화에 헌신한 근대 한국화의 산증인 월전 장우성. 전통적인 문인화의 격조를 현대적으로 변용시켜 새로운 한국화의 경지를 개척해 온 한...

[출판사서평 더 보기]

한국 근대미술의 살아 있는 역사 '월전 장우성' 회고록
18세 때 이당 김은호 문하로 한국화에 입문한 이후, 평생을 한국화에 헌신한 근대 한국화의 산증인 월전 장우성. 전통적인 문인화의 격조를 현대적으로 변용시켜 새로운 한국화의 경지를 개척해 온 한국화의 대원로(大元老)인 그가 화가로서의 70년 행로를 정리한다.

'거장'에게 주어진 역사적 의무, 그의 기념비적 발자취가 펼쳐진다.
'월전 장우성' 화백은 1930년대 초부터 「조선미술전람회(선전)」와 「서화협회전(협전)」의 연이은 입, 특선을 시작으로 한국 화단에 입지를 굳히며 공필채색의 치밀한 리얼리즘에 바탕을 둔 조형세계를 보여주면서 동양화 본연의 정신과 자세에 입각한 독창적인 화풍을 다져나갔다. 일정시대 암흑기의 한국 화단 정체성의 혼란 속에서도 전통에 대한 강직한 신념과 한국화의 예술적 가치를 근대적 방식으로 재창조하며 동양화의 새로운 방향을 모색하던 그의 노력은 1942년 선전 최고상에 빛나는 '창덕궁 상'의 수상으로 한국화 거장의 자리에 이름을 새긴다. 해방과 더불어 「조선미술건설본부」, 「대한미협」, 「대한민국미술전람회(국전)」가 창립되면서 일본화풍의 극복이라는 과제를 놓고 필선을 위주로한 수묵담채의 고아한 형식에 새로운 시대의 기운을 담는 간결, 압축된 조형세계를 추구함으로써 자주적이고 진취적인 한국화의 방향 설정에 주체적 역할을 하기도 한다. 또한, 서울대 미술학부 교수를 시작으로 전통의 정신과 형식에 뿌리를 둔 동양화의 창조적인 방향을 제시하며 제자육성에 힘을 쏟아 박노수, 서세옥, 송영방, 이영찬, 이열모 등 기라성 같은 화단의 중진들을 길러냈다.
일정시대, 해방기를 거쳐 6.25를 지나 현대에 이르기까지 격동의 시기를 거쳐온 '월전 장우성'은 미수(米壽)와 구순(九旬)에 이르도록 붓을 놓지않는 놀라운 창조정신을 보여주면서 전통과 현대를 이어주는 중요한 교량 역할을 하였다. 1964년 미국 문부성 초청으로 워싱턴에 동양미술학교를 설립하여 문화교류를 위해 노력하였으며 1980년 프랑스 정부 초청, 1982년 서독 쾰른 시립미술관 초청, 1988년 일본 세이부미술관 초청 등의 해외전 9회 및 국내전 등을 통하여 동양화를 세계에 알리는 데 공헌하였다. 90평생 한국화의 역사와 발전과 함께 걸어온 산증인으로서 '거장'에게 주어진 미술사적 의무, 증거와 기록이 담긴 그의 기념비적 발자취가 회고록을 통해 펼쳐진다.

'근대미술'의 기록사적 의미
'월전 장우성' 화백은 이당 김은호의 화숙인 '낙청헌'에서의 한국화 입문으로 일제 식민지 상황에서 진행된 격동기의 미술흐름에 발을 들인다. 1936년 이당 김은호 화백의 제자들(김기창, 이유태, 조용승, 백윤문 등)을 중심으로 정기적인 동문회를 개최하는 최초의 미술연구단체 '후소회'를 창립하고 선전과 협전의 활동적인 참여로 일제 강점기라는 특수성 속에 유입된 근대화의 물결 속에서 한국 미술의 전통 계승과 혁신을 위해 노력한다. 월전 화백이 중심축으로 참여하고 활약했던 협전과 선전의 수상작, 수상자들에 대한 상세한 자료와 한국화단의 형성과 변화의 중심에 있는 당대 거장들과의 현실적인 관계 속에서 새로운 방향성을 탐구하는 과정을 직접 몸으로 부딪힌 체온과 밀접한 시각으로 세세하게 담아낸다.
이러한 격동의 기류 속에서 해방과 새로운 정부수립을 맞이하며 조선미술건설본부를 발족하여 해방기념미술전(고희동, 오지호, 장우성(저자), 이건영, 김용준, 배렴, 이쾌대, 이인성, 이마동 등 참여)을 개최하고, 근대국가 형성기 좌우익 충돌의 질서확립을 위해 정치적 중립을 지켜 예술 본연의 자세를 추구하기 위한 조선미술가협회(조선미협, 고희동)가 발족된다. 이들은 이념의 대립으로 분열, 재조직되어 새로 조형예술동맹(김기창, 이쾌대 등), 미술문화협회(이쾌대), 단구미술원(장우성(저자), 이유태, 정홍거, 조용승), 대한미협(고희동, 이종우, 배렴, 장우성(저자), 장발, 이마동, 이유태, 이상범) 등의 여러 미술단체가 생겨난다. 전국가적 미술전람행사인 국전이 창립되고(고희동, 이종우, 장우성(저자), 손재형, 노수현, 장발, 이병규) 6.25전쟁 이후 화단의 중심세력인 대한미협과 한국미협의 갈등과 계략으로 뒤엉킨 권력다툼, 전쟁 전후 화단의 새로운 인식과 담론 등 역사의 격동과 혼란 속에 한국화의 정체성을 모색하고 새롭게 재탄생되는 과정이 화단의 중심에서 활약한 실존인물의 회고록을 통해 상세하게 보고되어 있어 단순히 지식이나 자료 나열식의 역사서가 아닌 그 시대의 절실한 기운이 묻어있는 참여적인 기록사적 자료라는 의미가 엄중한 가치로 자리매김할 것이다.

굵직한 주름살이 패인 역사의 잔가지들까지! -숨겨진 비화들-
이당 선생의 제자인 월전 화백이 뛰어난 재주와 역량으로 짧은 기간에 이당에 버금가는 명성을 얻자 사제지간의 견제와 갈등이 빚어지며 주변세력의 미움을 사기도 하는데, 이 과정에서 생겨난 얽히고 설킨 웃지 못할 에피소드와 화단의 역사 속에 녹아있는 미술사의 숨겨진 비화들이 주목을 끈다. 김은호의 화숙 '낙청헌'에서의 운보 김기창, 일관 이석호, 현초 이유태, 운당 조용승 등과의 인연, '상서회'에서 만난 손재형과의 평생을 두고 나눈 우정, 오세창, 허백련 선생과의 일화, 제당 배렴, 수화 김환기, 철농 이기우 등 당대 최고의 대가들과의 교류 속에 숨겨진 이야기들이 간간한 재미와 웃음을 더하며 '지나간 일은 모두 즐거워만 지는 것'이라는 푸쉬킨의 시를 인용한 저자의 대목처럼 따뜻한 여운을 남긴다. 끊이지 않는 화단의 협회 분쟁, 미술계의 갈등과 대립 속에 늘 주체적인 입장으로 주목받으며 투기와 질시의 가운데에 서 있던 그의 파란 많은 인생의 잔가지들이 거장의 무게가 실린 장중한 회고 위에 신선한 재미를 더하며 역사에 가려졌던 비밀스런 매듭을 풀어낸다.


♧ 저자 소개

월전 장우성 月田 張遇聖
1912년 출생, 여주(驪州)에서 성장하고 육교한어학원(六橋漢語學院), 낙청헌(絡靑軒), 상서회(尙書會)에서 수학했다.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교수, 홍익대학교 미술대학부장을 역임하고
대한민국 예술원 회원, 월전 미술문화재단(月田美術文化財團) 이사장을 지내고
원광대학교 명예철학박사, '大韓民國 金冠文化勳章'을 수여했다.
저서로 『月田畵集』, 『盤龍軒印譜』, 『畵脈人脈』, 『畵室隨想』가 있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토리북스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4%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