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북캉스 선물주간(8월)
[고정]e캐시 더드림 이벤트
내가 만든 카드로 BOOK FLEX
  • 교보인문학석강 정혜신 작가
  • 손글씨스타
  • 교보아트스페이스 7-8월 전시
  • 손글쓰기캠페인 메인
  • 손글씨풍경
WORLD CUP(월드컵)(1930 2010)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229쪽 | A4
ISBN-10 : 899312342X
ISBN-13 : 9788993123425
WORLD CUP(월드컵)(1930 2010) [양장] 중고
저자 랜들 노르댐 | 역자 이장한 | 출판사 오디북스
정가
32,000원
판매가
8,800원 [73%↓, 23,200원 할인]
배송비
2,600원 (판매자 직접배송)
25,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더보기
2010년 4월 15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상태 상세 항목] 선택 해당 사항있음 미선택 해당 사항없음

1.외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미선택 제본불량 미선택 부록있음 [낙서없고 깨끗]

2.내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이 상품 최저가
6,00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28,800원 [10%↓, 3,2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낙서없고 깨끗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구매전 상세정보 꼭 확인하세요~~^^ 제주 산간지역에는 추가배송비용이 부과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230 배송이 좀 느려요.. 5점 만점에 5점 jinhwa*** 2020.07.22
229 5점 만점에 5점 ev*** 2020.07.20
228 감사합니다!좋은물건 잘 읽을꼐용 5점 만점에 5점 che1*** 2020.07.01
227 책상태가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j27h8*** 2020.06.11
226 책 잘 받았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거의 새 책이네요. 배송도 빠르고 아주 만족합니다. 잘 읽겠습니다.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5점 만점에 5점 ijy1*** 2020.05.20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아르헨티나의 유명한 캐리커처 작가 헤르만 악셀의 월드컵 소장판 올 컬러북 『WorldCup 2010-2030』. 이 책은 아르헨티나의 유명한 캐리커처 작가 헤르만 악셀의 월드컵 소장판 올 컬러북이다. 1930년 우루과이부터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조 편성까지 작가의 재치 있는 캐리커처로 월드컵의 역사를 한 권에 담았다. 역사적으로 남을 명장면들에 대한 소개와 500컷이 넘는 수준 높은 캐리커처의 생생한 표현으로 또 다른 월드컵의 재미와 감동을 전한다.

저자소개

그림 : 헤르만 악셀
그린이 헤르만 악셀은 캐리커처로 유명한 일러스트 작가. 아르헨티나 출신으로 현재는 독일 뮌헨에서 살고 있다. 세계최대 규모의 스포츠잡지 <엘 그라피코>에서 일한 화려한 경력과 함께 아르헨티나에서는 물론 세계에서 수 많은 전시로 이름을 날렸으며 지금의 아리따운 부인을 만나 뮌헨으로 이주, 로맨티스트이자 세 자녀의 자상한 아버지로써 왕성한 작품활동을 하고 있다. 현 Bravo Sports Magazine에서 작품 기고 중.

목차

작가의 말(한국판을 펴내며)

1930 우루과이
1934 이탈리아
1938 프랑스
1950 브라질
1954 스위스
1958 스웨덴
1962 칠레
1966 잉글랜드
1970 멕시코
1974 독일
1978 아르헨티나
1982 스페인
1986 멕시코
1990 이탈리아
1994 미국
1998 프랑스
2002 한국/일본
2006 독일
2010 남아프리카 공화국 (조별 주요선수)

책 속으로

1930 우르과이 첫 월드컵이 열리기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렸다. FIFA는 1905년 국제 경기에 대한 논의를 시작했지만 1930년까지는 올림픽이 유일한 세계 챔피언 결정전이었다. 월드컵을 창시한 줄리메와 앙리 들로네는 모두 프랑스인이며 줄 리메 트...

[책 속으로 더 보기]

1930 우르과이
첫 월드컵이 열리기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렸다. FIFA는 1905년 국제 경기에 대한 논의를 시작했지만 1930년까지는 올림픽이 유일한 세계 챔피언 결정전이었다. 월드컵을 창시한 줄리메와 앙리 들로네는 모두 프랑스인이며 줄 리메 트로피는 줄 리메의 이름을 딴 것이었다.
남미의 작은 나라 우루과이는 첫 월드컵 개최국으로 제격이었다. 그 이유는 우루과이 팀 감독을 지낸 온디노 비에라가 남긴 유명한 말에서 찾아 볼 수 있다. “다른 나라들은 역사가 있지만, 우리에겐 축구가 있다.”이탈리아, 네덜란드, 스페인, 스웨덴이 개최국 경선에서 물러난 뒤에 따낸 결과였지만 올림픽 축구에서 1924년, 1928년 연속 금메달을 거머쥔 우루과이는 개최국으로 손색이 없었다.

1974년 독일
브라질의 독주는 끝났다. 1974년 월드컵에는 세계 제패 준비를 끝낸 새로운 강자가 등장했다. 그들은 펠레에게 세계 최고 선수 자리를 넘겨받은 요한 크뤼프가 이끄는 토탈 사커의 전도사 네덜

란드 팀이었다. 하지만 20년 전 헝가리가 그랬듯, 네덜란드는 우승을 거두지 못했다. 그들은 효율
축구를 구사하는 개최국 서독과 막상막하의 결승전을 펼쳤지만 패하고 말았다. 물론 네덜란드 팀엔 크뤼프 위에도 훌륭한 선수들이 많았다.

1990 이탈리아
잉글랜드 축구팬들은 이번 월드컵을 가자의 눈물로 기억한다. 이때 축구의 매력을 느낀 잉글랜드 중산층은 이후 노동계층의 축구팬들과 비등한 세력을 형성했다. 준결승에서 경고를 받은 폴 개스코니는 잉글랜드가 이겨도 자신은 결승전에 출장하지 못함을 깨닫고 눈물을 흘렸다. 하지만 승부차기 끝에 서독이 승리했고 서독은 결승에서 아르헨티나를 꺾어 4년 전의 패배를 설욕했다. 서독의 우승으로 프란츠 베켄바우어는 마리오 자갈로에 이어 선수와 감독으로 각각 우승을 경험한 축구인이 되었다. 이번 월드컵은 경기당 골수가 2.21골로 사상 최저였지만 흥분과 드라마는 부족함이 없었다.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은 아르헨티나의 유명한 캐리커처 작가 헤르만 악셀의 월드컵 소장판 올 컬러북이다. 1930년 우루과이부터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조 편성까지 작가의 재치 있는 캐리커처로 월드컵의 역사를 한 권에 담은 책이...

[출판사서평 더 보기]

은 아르헨티나의 유명한 캐리커처 작가 헤르만 악셀의 월드컵 소장판 올 컬러북이다. 1930년 우루과이부터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조 편성까지 작가의 재치 있는 캐리커처로 월드컵의 역사를 한 권에 담은 책이다. 월드컵을 둘러싼 각 나라들의 갈등과 선수들의 현란한 기술, 그리고 역사적으로 남을 명장면들에 대한 소개와 500컷이 넘는 수준 높은 캐리커처의 생생한 표현으로 또 다른 월드컵의 재미와 감동을 선사할 소장가치가 높은 책이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쌈지s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1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6%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