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매거진 B(Magazine B) No.57: Balmuda(한글판)   / 상현서림  ☞ 서고위치:Xi 5 *[구매하시면 품절로 표기됩니다]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136쪽 | 규격外
ISBN-10 : 1160360170
ISBN-13 : 9791160360172
매거진 B(Magazine B) No.57: Balmuda(한글판) / 상현서림 ☞ 서고위치:Xi 5 *[구매하시면 품절로 표기됩니다] 중고
저자 제이오에이치 편집부 | 출판사 제이오에이치
정가
13,000원 신간 이벤트
판매가
5,950원 [54%↓, 7,05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3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2017년 6월 9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상태 상세 항목] 선택 해당 사항있음 미선택 해당 사항없음

1.외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미선택 제본불량 미선택 부록있음 [ / 상현서림 ☞ 서고위치:Xi 5 *[구매하시면 품절로 표기됩니다]]

2.내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이 상품 최저가
7,000원 다른가격더보기
  • 7,000원 leesang... 새싹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13,000원 1guitar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29,800원 바람의열두방향 새싹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새 상품
12,350원 [5%↓, 65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 상현서림  ☞ 서고위치:Xi 5 *[구매하시면 품절로 표기됩니다] 




 




[상현서림]은  현재 1인 체제로 사업장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곳 상거래에서 발생하는 서적의 문제는 


저의 불찰로 생겨납니다.


책을 받아 보시고, 기록한 사항과 다른 부분이 발생시 


먼저,


저에게 연락 주시기를 당부드립니다!

 



매장을 방문하실 분은

 

반드시 


하루전 


전화 통화 후 


내방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상현서림입니다.


물품 受領後 일주일 이내 破本 發見時 교환이나 환불해 드립니다.


자세한 문의를 원하시면 010-2373-7750 [상현서림](으)로 전화 주십시오.


이 밖의 상품은 네이버 블로그 [상현서림]을 검색하시면 됩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오후 3시 이전의 주문은 다음날 받으실 가능성이 많습니다 (토.공휴일 예외)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4,266 대단히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kle*** 2020.02.21
4,265 잘 읽도록 하겠습니다... 5점 만점에 4점 ja*** 2020.02.19
4,264 잘 받았습니다.내용이 좋아요 5점 만점에 5점 msswa*** 2020.02.18
4,263 잘 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zims*** 2020.02.18
4,262 깨?하고 책 냄새 좋네요 5점 만점에 4점 osi*** 2020.02.16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제이오에이치의 관점으로 찾아낸 전 세계의 균형 잡힌 브랜드를 매월 하나씩 소개하는 광고 없는 월간지 『매거진 B(Magazine B)』 제57호《Balmuda(한글판)》. 새로운 비즈니스를 구상하는 브랜드 관계자부터 브랜드에 대한 감각을 익히고 싶어 하는 이들까지, 브랜드에 관심을 가진 모두를 위해 만드는 진지하지만 읽기 쉬운 잡지이다. 이번 호에서는 2003년 일본에서 컴퓨터 주변 기기 등을 만들던 1인 회사로 시작해 현재 선풍기와 토스터, 공기청정기 등을 만들며 많은 이의 주목을 받고 있는 발뮤다를 만나본다.

저자소개

저자 : 제이오에이치 편집부
저자 제이오에이치 편집부. 2011년 4월 창립한 제이오에이치는 NHN에서 크리에이티브 마케팅·디자인(CMD) 본부장을 역임한 조수용 대표가 만든 크리에이티브 컴퍼니입니다. 조수용 대표는 한국의 구글로 불릴만큼 국내외로부터 큰 찬사와 관심을 받은 NHN 분당 사옥의 탄생을 총괄 디렉팅하고 이를 단행본 《그린팩토리》로 펴내 출판계에서도 큰 화제를 모은 바 있습니다. 각 분야의 전문가들을 모인 제이오에이치는 조수용 대표의 경험을 살려 건축 디자인부터 브랜드 컨설팅, 인테리어, 식음 서비스, 제품 디자인, 미디어를 아우르는 복합적인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매거진 《B》는 제이오에이치가 세상에 선보인 첫번째 결과물입니다.

목차

[매거진 B(Magazine B) No.57: Balmuda(한글판) 목차]

02 Intro

09 Editor’s Letter

12 Retail Scene
츠타야 가전을 통해 본 발뮤다의 리테일 신

18 Opinion
SW Design 대표 와다 사토시

22 Lineup I
다섯 가지 라인업의 에어 제품군

24 Inner Space
에어 제품군의 디자인 및 핵심 기술

34 Lineup II
세 가지 라인업의 주방 제품군

36 Test
주방 제품군의 주요 기능을 활용한 요리 과정

42 Opinion
SWNA 대표 이석우

46 In Use
상업 공간 오너들이 말하는 발뮤다 제품의 쓰임새

52 Voices
4명의 가전 디자이너에게 들어본 발뮤다의 의미

60 Opinion
블로그 ‘나의 시선’ 운영자 최문규

64 At Home
발뮤다 유저가 말하는 공간과 라이프스타일 철학

78 Small Giants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를 만드는 일본의 강소 기업

92 Brand Story
발뮤다의 탄생과 성장

102 Record
페이스북에 연재된 발뮤다 크리에이티브 팀 개발 일지

106 Partnership
발뮤다와 협력한 다양한 분야의 파트너

110 Creative Department
크리에이티브 팀이 말하는 디자인 과정과 업무 문화

114 Interview
발뮤다 대표 테라오 겐

120 Figures
발뮤다의 성장과 현재를 보여주는 숫자

122 Prizewinners
발뮤다의 수상을 중심으로 짚어본 디자인 어워드 수상작의 흐름

125 Outro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매거진 《B》는 제이오에이치의 관점으로 찾아낸 전 세계의 균형 잡힌 브랜드를 매월 하나씩 소개하는 광고 없는 월간지입니다. 새로운 비즈니스를 구상하는 브랜드 관계자부터 브랜드에 대한 감각을 익히고 싶어 하는 이들까지, 브랜드에 관심을 가진 모두를 위해...

[출판사서평 더 보기]

매거진 《B》는 제이오에이치의 관점으로 찾아낸 전 세계의 균형 잡힌 브랜드를 매월 하나씩 소개하는 광고 없는 월간지입니다. 새로운 비즈니스를 구상하는 브랜드 관계자부터 브랜드에 대한 감각을 익히고 싶어 하는 이들까지, 브랜드에 관심을 가진 모두를 위해 만드는 진지하지만 읽기 쉬운 잡지입니다.

■ 이슈 소개

쉰일곱 번째 매거진 《B》입니다.

20~30여 년 전일 겁니다. 돌이켜 보면 하루 세 번 끼니를 때우는 식탁을 제외하고 가족을 한 자리에 모이게 한 건 ‘기계’였던 것 같습니다. 신형 TV가 거실을 차지했을 때, 사람 키보다 훌쩍 큰 에어컨이 소파 옆 목 좋은 자리에 우뚝 섰을 때, 이렇게도 저렇게도 조리할 수 있는 오븐이 주방에 안착했을 때만큼은 과묵한 사람들의 입도 저절로 열렸으니까요. 조작법이 조금은 복잡해도, 한 번에 파악할 수 없는 기능이 끊임없이 쏟아져도 불평하지 않았습니다. 크고, 복잡하고, 어려울수록 기계답다고 여겼으니까요. 번거로운 수반 작업을 요해도 군말 없이 기계를 위해 움직였고, 기꺼이 허리를 숙이거나 무릎을 굽히는 일도 생겼습니다. 기계와 친해진다는 건 내가 먼저 기계에 다가가고, 기계의 메커니즘에 내 행동 양식을 맞추는 일이었습니다. 기계는 쉽게 마음을 내주지 않았죠. 그렇게 여러 가전제품은 거실과 주방, 각자의 방에서 점령군이 되어갔던 것 같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상황이 다릅니다. 휴대전화가 ‘스마트’폰이 된 이후, 가전제품이 유명 디자이너의 의자 같은 맵시를 뽐내는가 하면, 집 밖에서 가전제품의 작동을 원격으로 제어하기도 합니다. 심지어 인공지능과 결합해 집안일을 줄여주겠다는 솔깃한 말도 들려옵니다. 기계가 사람에게 다가오기 시작한 것이죠. 그 중심에 매거진 《B》가 이번 호에서 소개하는 브랜드가 있습니다. 2003년 일본에서 컴퓨터 주변 기기 등을 만들던 1인 회사로 시작해 현재 선풍기와 토스터, 공기청정기 등을 만들며 많은 이의 주목을 받고 있는 발뮤다입니다. 이들은 대다수의 덩치 큰 가전 기업처럼 다품종 생산을 하지 않습니다. 현재 시중에 내놓은 제품을 다 합쳐봐야 채 10여 종이 되지 않죠. 하지만 적은 수의 제품이 깊은 각인을 남긴다는 점에서는 그 어떤 브랜드보다 독보적입니다. 그 각인은 사이즈나 기능의 스펙트럼이 아닌, 감각에서 시작됩니다. 자연 한가운데에서 기분 좋게 뺨을 스쳐 지나가는 바람, 해외여행 중 우연히 들른 베이커리에서 맛본 갓 구운 빵의 촉촉함을 기계로 재현해내는 것이죠. 한 예로 항아리 모양을 닮은 이들의 가습기는 본체 위에 직접 물을 붓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별도의 물탱크를 끼우고 빼는 불편을 줄인 것은 물론, 화분에 물을 주는 것처럼 물을 담는 행위의 쾌감을 극대화했죠. 그 쾌감은 소재와 디자인, 마감 같은 디테일에서도 드러납니다. 많은 유저가 이 때문에 발뮤다를 ‘가구 같은 가전’으로 부르기도 하죠.

발뮤다의 존재감은 ‘가전제품’에서 비롯된 것이 아닙니다. 성능과 기술은 그저 매개일 뿐, ‘기술에서 얻는 가치가 무엇인가’에 집중되어 있습니다. 테라오 겐 대표 역시 “기술 개발 자체에 목적을 둔 연구는 하지 않는다”며 “이런 제품을 만들고 싶다는 목표가 확고할 때 비로소 이를 실현하기 위한 연구와 실험을 반복한다”고 말합니다. 또 이들은 복잡한 원리를 켜켜이 쌓아 완성한 스펙을 나열하는 방식으로 제품을 수식하지 않습니다. 이는 제품이 곧 언어가 되었기 때문일 겁니다. 제품 본연의 기능이 언어가 되면 요란한 마케팅이나 프로모션도 필요 없으니까요. 이런 지점에서 발뮤다가 제품을 대하는 태도는 우리가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는 것과 닮았다는 생각을 합니다. 이런저런 조건을 갖춘 이상형을 말하다가도, 지금 내 연인을 사랑하는 이유를 정량적으로 설명할 수 없는 것처럼요.

발뮤다 제품을 살피면서, 발뮤다를 사용하는 이들의 목소리를 들으면서, 일상에서 애착을 가지고 사용하는 물건을 떠올려봤습니다. 그리고 그 물건에 대한 애착이 물건에 매겨진 가격이나 브랜드의 명성 같은 것이 아닌, 물건과 내가 쌓아온 경험에서 생겨난 것임을 다시금 상기하게 됩니다. 그 결속이야말로 쉽게 흔들리지 않을 거라 생각합니다.

편집장 박은성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상현서림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1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0%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