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소셜리딩 프로모션
북모닝실천플랜
매일 선착순 2,000원(바통터치)
  • 교보아트스페이스
눈물이 마를 날은 언제인가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248쪽 | A5
ISBN-10 : 8962260247
ISBN-13 : 9788962260243
눈물이 마를 날은 언제인가 중고
저자 나가이 다카시 | 역자 조양욱 | 출판사 해누리
정가
10,000원
판매가
6,000원 [40%↓, 4,000원 할인]
배송비
3,000원 (판매자 직접배송)
3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더보기
2011년 5월 2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1,900원 다른가격더보기
  • 1,900원 헌책 이야기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2,400원 희서아빠 전문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6,000원 xeroxco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9,000원 우주책방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새 상품
9,000원 [10%↓, 1,0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반품은 상품수령후 일주일 지난 뒤에는 불가합니다. (제주도 지역 제외) 섬 지역 배송비는 5000~10000원입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2,070 새책 수준이네요. 배송도 빠르고~~~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yjg5*** 2020.03.27
2,069 하드커버 책을 포장할 때는 책보다 약간 큰, 두꺼운 종이를 책 양쪽에 대고 포장해야 배송 중에 책 네 귀퉁이가 찌그러지지 않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hy*** 2020.03.14
2,068 깨끗하고 깔끔한 책 빨리 보내주셔서 고맙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hhh*** 2020.03.13
2,067 배송도 빠르고 책 상태도 좋습니다. 대박나세요 5점 만점에 5점 bossk*** 2020.03.13
2,066 깨끗한 책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ikt*** 2020.03.12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일본 나가사키 시의 영원한 '명예시민' 나가이 다카시의 『눈물이 마를 날은 언제인가』. 1945년 8월 9일, 나가사키에 떨어진 원폭으로 사랑하는 아내를 잃었을 뿐 아니라, 오른쪽 두부 동맥이 절단되는 중상을 입었지만 신앙심에서 우러난 박애 정신으로 헌신적으로 원폭 피해자를 돌본 한 방사선과 전문의의 기록이다. 직업병이라고 할 방사선 장애로 인한 백혈병으로 시한부 생명을 이어가던 중에도 원폭 피해자의 구호는 물론, 원자병의 연구 등에 나선 저자의 일상을 따라간다. 원폭으로 폐허가 된 나가사키에서 고통과 시련을 극복해나가는 일본인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 이 책은 <로사리오의 기도>(베틀북, 1999년)를 재출간한 것입니다.

저자소개

저자 : 나가이 다카시
저자 나가이 다카시(永井隆)는 1908년 일본 마쓰에 시(松江市)에서 태어났다. 1932년 나가사키(長崎) 의과대학을 수석으로 졸업한 뒤 대학에 남아 방사선 연구에 매달렸다. 군의관으로 징병되어 만주 전쟁터에서 위문품 속에 들어있던《공교요리(公敎要理)》를 읽고 귀환 후, 우라가미(浦上) 천주교회에서 가톨릭 세례를 받았다. 방사선 장애로 인한 백혈병으로 시한부 생명을 이어가던 1945년 8월 9일, 나가사키에 떨어진 원폭으로 사랑하는 아내를 잃고 그 자신도 중상을 입었다. 그런 처지에서도 깊은 신앙심에서 우러난 박애 정신으로 이재민들을 돌보았으며, 의학적 관심을 넘어서는 박사의 노력은 나가사키 시의 문화와 도시 복구, 더 나아가 세계 평화에 관한 깊은 성찰로 이어졌다. 하지만 병마를 떨치지 못한 박사가 몸져눕자 1949년에는 교황이 길로이 추기경을 특사로 파견해 문병하는 한편, 헬렌 켈러 여사가 방문하기도 했다. 나가사키 시에서는 같은 해 12월, 그에게 영원한 ‘명예시민’이라는 칭호를 바쳤다. 1951년 5월 1일에 세상을 떠났지만, 평화를 그리는 박사의 절절한 바람은 그가 남긴 글을 통해 세계인들의 가슴에 남아 있으며, 나가사키 현과 시에서는 ‘나가이 다카시 기념 나가사키 평화상’을 제정, 방사선 피해자들의 복지와 치료에 공헌한 사람들에게 수여하고 있다. 저서에는 《이 아이들을 남겨두고》《꽃 피는 언덕》《생명의 강》《촌의(村醫》《평화의 탑》《여기당(如己堂) 수필》《나가사키의 종(鍾)》《사랑스런 아이여》《로사리오의 기도》등이 있다.

역자 : 조양욱
역자 조양욱(曺良旭)은 한국외국어대학 일본어과와 대학원에서 공부했다. 일본 교도통신(共同通信) 기자와 조선일보 문화부 기자, 국민일보 도쿄특파원 및 문화부장, 일본문화연구소장을 지냈다. 《일본상식문답》《열 명의 일본인, 한국에 빠지다》등 여러 책을 썼으며, 마루야마 겐지(丸山健二) 장편소설《해와 달과 칼》, 니시베 스스무(西部邁) 자전기록《우정》등을 우리말로 옮겼다. 일본라디오단파방송이 주관하는 제8회 ‘아시아상’과 (財)일한문화교류기금의 제2회 ‘문화교류기금상’을 수상했다.

목차

옮기고 나서/나가사키의 종소리 되어 울려 퍼지길..
한국어판 발간에 부쳐/나의 아버지 나가이 다카시
지은이의 머리말/꾸밈없는 폐허 위에서의 생활

제1부

로사리오의 기도/남의문건/감성돔/보은/결혼/과자/생선/네잎 클로버/꿈1/꿈2
꿈2/물질과 마음/두 명의 간호사/우애/수박/쥐 별을 모르다/수세미/문화 생활
구두쇠/구마노 선생님/투시실

제2부

스물일곱 조각의 일기/발뒤꿈치/못 구멍/불씨/고사리/보리/접시/재/훈장/십자가
꽃/거목/5전/식량/욕심/유령/모닥불/귀환병(歸漢兵)/꽃의 날/가난/앞이 보이지 않는 사람
주거/인사/스위트 홈/옛날/잡동사니/무일물처(無一物處)

제3부

아버지와 아들/아버지의 낙제기/인형문답/양녀 이야기/부모의 추억/인형을 기다리는 아이들
악의 없는 학대/눈물이 마를 날은 언제인가/빨/반죽음

내가본 나가이 다카시
두 가지의 질서와 두 가지의 아름다움(한수산-소설가)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나가사키! 원폭으로 폐허가 된 도시에 꽃이 피다 전 세계를 놀라게 한, 일본의 지진 해일 쓰나미, 방사능 누출 소동……. 과연 현재와 과거, 일본인들은 고통과 시련을 어떻게 극복하는가? 이 책은 지금으로부터 반세기 전인 1945년...

[출판사서평 더 보기]

나가사키!
원폭으로 폐허가 된 도시에 꽃이 피다

전 세계를 놀라게 한, 일본의 지진 해일 쓰나미, 방사능 누출 소동…….
과연 현재와 과거, 일본인들은 고통과 시련을 어떻게 극복하는가?


이 책은 지금으로부터 반세기 전인 1945년 8월 9일 오전 11시 2분, 미 공군 B29 폭격기가 나가사키 상공에서 투하한 원자폭탄으로 애꿎게 아내마저 잃고, 본인도 오른쪽 두부(頭部) 동맥이 절단되는 중상을 입은 나가이 다카시 박사의 이야기다.
그는 의대 병원 방사선과 전문의로, 아내를 잃고, 열 살 난 아들 마코토와 네 살짜리 코흘리개 딸 가야노를 힘겹게 키우면서도 이웃에 대한 사랑을 변함없이 베푼 시한부 인생이었다. 나가이 다카시 박사는 대학병원 환자를 돌보지 않는 날이면 멀리 무의촌을 찾아다니며 병자들을 무료로 진료했다. 그것은 원폭으로 도시가 폐허되기 전부터 해오던 그의 삶이었다.
또한 느닷없이 당한 원폭 투하는 그야말로 청천벽력이나 다름없었지만 두려움에 떨고만 있을 수 없었다. 그는 구호 지휘자로 나서서 그때의 상황을 정리하고, 세계 의학계에서는 최초였던 <원자폭탄 구호 보고서>를 작성하여 나가사키 대학 학장에게 제출했다. 이러한 그의 행동의 목적은 첫째, 원폭의 진상 기록은 역사, 문학, 국제법, 의학, 물리, 토목공학, 종교, 인도주의 문제의 자료로서 객관적으로 관찰하여 정확하게 기록하는 일이었다. 둘째, ‘전쟁을 일으키지 말라’는 외침을 피폭 생존자들이 한 목소리로 계속 외치는 일이었다. “전쟁은 나가사키가 마지막이다”라고……. 게다가 나중에는 병석에 누워 운신조차 어려운 상태에서도 <원자병과 원자의학>이라는 연구 논문을 학회에 발표하기도 했다. 이는 방사선 전문의로써 피폭 체험까지 가진 사람만이 쓸 수 있는 귀중한 자료였다.
그 같은 나가이 다카시 박사의 삶과 박애정신이 널리 알려지면서 일본열도 남쪽 끝자락에 있는 조그만 항구도시인 나가사키를 찾아오는 명사들의 발길이 꼬리에 꼬리를 물었다. 불굴의 의지를 가진 위대한 여인 헬렌 켈러, 교황이 일부러 위문 특사로 파견한 대주교, 심지어는 일본 천황까지 달려와 그의 손을 잡고 격려했다. 시민들은 영원한 ‘나가사키 명예시민’의 칭호를 그에게 바쳤다.
하지만 방사선 전문의로서의 직업병이라 할 백혈병에 걸려 3년밖에 더 살지 못할 것이라는 시한부 인생의 선고를 받고도 원폭 투하 후 5년을 더 살다가, 결국 두 자녀를 남겨두고 43세의 한창 나이에 귀천(歸天)한 아름다운 삶의 이야기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xeroxco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1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3%

이 책의 e| 오디오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