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북캉스 선물주간(8월)
삼성 갤럭시 이용자면 무료!
[VORA]보라프렌즈 6기 모집
  • 교보인문학석강 정혜신 작가
  • 손글씨스타
  • 손글쓰기캠페인 메인
  • 손글씨풍경
Devil Wears Prada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페이지 : 정보준비중 | 0.00 * 0.00 * 0.00 (cm)
ISBN-10 : 0307275558
ISBN-13 : 9780307275554
Devil Wears Prada [Pocket Book] 중고
저자 Weisberger, Lauren | 출판사 Bantam
정가
12,900원
판매가
2,000원 [84%↓, 10,90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5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더보기
2006년 5월 1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상태 상세 항목] 선택 해당 사항있음 미선택 해당 사항없음

1.외형 상세 미선택 낙서 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미선택 변색 미선택 제본불량 미선택 부록있음 [변색/속지에 얼룩 있음]

2.내형 상세 미선택 낙서 미선택 얼룩 미선택 접힘 미선택 낙장(뜯어짐) 미선택 찢김 선택 변색

이 상품 최저가
2,000원 다른가격더보기
  • 2,000원 훈민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2,500원 Angie's 새싹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2,500원 토리북스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2,900원 유정헌책방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3,000원 포시즌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3,500원 cruelin... 새싹셀러 상태 상급 외형 중급 내형 상급
  • 3,500원 김읍 새싹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3,600원 맥주한잔 우수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3,800원 나른한그리움 우수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4,000원 푸른솔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중급
새 상품
6,450원 [50%↓, 6,45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변색/속지에 얼룩 있음

판매자 배송 정책

  • 1. 본상품은 중고도서입니다. 최상품이 아닌이상 사용흔적 있습니다.
    2. 발송은 오후 3시이전 주문은 당일발송 됩니다. 토,일요일 공휴일은 발송업무 없습니다.
    3. 주문시 책상태 꼭 확인해 주세요.
    하급표기, 사용흔적 많다고 표기한 책을 구입후 지저분하다고 반품한다고 하면 대략난감입니다
    4. 반품접수는 꼭 판매자와 합의후 신청하여 주시기바랍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685 조금 늦게 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nonomo*** 2020.08.05
684 책 괜찮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lipst*** 2020.07.23
683 배송빠르고 상태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suna1*** 2020.07.10
682 좋아요좋야요매우좋야요 5점 만점에 5점 rlatj*** 2020.06.30
681 좋아요 너무 깔끔하게 포장되어서 왔어요 5점 만점에 5점 gunj*** 2020.06.26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A delightfully dishy novel about the all-time most impossible boss in the history of impossible bosses.

Andrea Sachs, a small-town girl fresh out of college, lands the job “a million girls would die for.” Hired as the assistant to Miranda Priestly, the high-profile, fabulously successful editor of Runway magazine, Andrea finds herself in an office that shouts Prada! Armani! Versace! at every turn, a world populated by impossibly thin, heart-wrenchingly stylish women and beautiful men clad in fine-ribbed turtlenecks and tight leather pants that show off their lifelong dedication to the gym. With breathtaking ease, Miranda can turn each and every one of these hip sophisticates into a scared, whimpering child.

THE DEVIL WEARS PRADA gives a rich and hilarious new meaning to complaints about “The Boss from Hell.” Narrated in Andrea’s smart, refreshingly disarming voice, it traces a deep, dark, devilish view of life at the top only hinted at in gossip columns and over Cosmopolitans at the trendiest cocktail parties. From sending the latest, not-yet-in-stores Harry Potter to Miranda’s children in Paris by private jet, to locating an unnamed antique store where Miranda had at some point admired a vintage dresser, to serving lattes to Miranda at precisely the piping hot temperature she prefers, Andrea is sorely tested each and every day?and often late into the night with orders barked over the phone. She puts up with it all by keeping her eyes on the prize: a recommendation from Miranda that will get Andrea a top job at any magazine of her choosing. As things escalate from the merely unacceptable to the downright outrageous, however, Andrea begins to realize that the job a million girls would die for may just kill her. And even if she survives, she has to decide whether or not the job is worth the price of her soul.

저자소개

Lauren Weisberger

Lauren was born March 28, 1977, in Scranton, Pennsylvania, a locale recently made even more chic, if possible, by The Office. She was joined four years later by sister Dana, a.k.a. The Family Favorite, and moved to Allentown, Pennsylvania, at age eleven. At Parkland High School, Lauren participated in all sorts of projects, activities, and organizations for the sole purpose of padding her college application, although she did genuinely enjoy playing varsity tennis (especially when the girl who should have played first singles incurred a season-ending injury and Lauren had no choice but to step in for the team).

Once matriculated at Cornell University, all civic-minded extracurriculars fell by the wayside. There, she focused her energy on securing a steady stream of fake IDs and dating boys from the right fraternities. After graduating in 1999 with a BA in English, Lauren moved home for the summer to save money and then traveled all over Europe, Israel, Egypt, Jordan, Thailand, India, Nepal, and Hong Kong. She carried a single small backpack and stayed in questionable places, further enriching her authentic cultural experiences by eating only Nutella and drinking Coca-Cola Light.

Lauren's first job after returning to the U.S. and moving to Manhattan was the Assistant to the Editor-in-Chief of Vogue, Anna Wintour. Lauren became proficient in the language of stilettos and Starbucks before moving to Departures magazine, where she wrote 100-word reviews by day and took writing classes at night. The Devil Wears Prada, begun at the Writer's Voice, was published in April 2003, and spent six months on The New York Times Bestseller List. It was sold in thirty-one foreign countries and made into a major motion picture by Fox 2000 starring Meryl Streep and Anne Hathaway. Lauren has a half-second cameo in the film that even she is hard-pressed to locate after several viewings. Her second novel, Everyone Worth Knowing, was published in October 2005 and is also a New York Times Bestseller.

Lauren is now on book tour to promote her third novel, Chasing Harry Winston. Check out the Appearances page for a list of cities she'll be visiting. Feel free to email her.

-from Author's Homepage laurenweisberger.com

목차

* 현재 상품정보를 준비중 에 있습니다.

책 속으로

▶ 2030 여성을 위한 Chick Lit 더보기 1 The light hadn't even officially turned green at the intersection of 17th and Broadway before an army of...

[책 속으로 더 보기]

▶ 2030 여성을 위한 Chick Lit 더보기

1


The light hadn't even officially turned green at the intersection of 17th and Broadway before an army of overconfident yellow cabs roared past the tiny deathtrap I was attempting to navigate around the city streets. Clutch, gas, shift (neutral to first? Or first to second?), release clutch, I repeated over and over in my head, the mantra offering little comfort and even less direction amid the screeching midday traffic. The little car bucked wildly twice before it lurched forward through the intersection. My heart flip-flopped in my chest. Without warning, the lurching evened out and I began to pick up speed. Lots of speed. I glanced down to confirm visually that I was only in second gear, but the rear end of a cab loomed so large in the windshield that I could do nothing but jam my foot on the brake pedal so hard that my heel snapped off. Shit! Another pair of seven-hundred-dollar shoes sacrificed to my complete and utter lack of grace under pressure: this clocked in as my third such breakage this month. It was almost a relief when the car stalled (I'd obviously forgotten to press the clutch when attempting to brake for my life). I had a few seconds--peaceful seconds if one could overlook the angry honking and varied forms of the word "fuck" being hurled at me from all directions--to pull off my Manolos and toss them into the passenger seat. There was nowhere to wipe my sweaty hands except for the suede Gucci pants that hugged my thighs and hips so tightly they'd both begun to tingle within minutes of my securing the final button. My fingers left wet streaks across the supple suede that swathed the tops of my now numb thighs. Attempting to drive this $84,000 stick-shift convertible through the obstacle-fraught streets of midtown at lunchtime pretty much demanded that I smoke a cigarette.

"Fuckin' move, lady!" hollered a swarthy driver whose chest hair threatened to overtake the wife-beater he wore. "What do you think this is? Fuckin' drivin' school? Get outta the way!"

I raised a shaking hand to give him the finger and then turned my attention to the business at hand: getting nicotine coursing through my veins as quickly as possible. My hands were moist again with sweat, evidenced by the matches that kept slipping to the floor. The light turned green just as I managed to touch the fire to the end of the cigarette, and I was forced to leave it hanging between my lips as I negotiated the intricacies of clutch, gas, shift (neutral to first? Or first to second?), release clutch, the smoke wafting in and out of my mouth with each and every breath. It was another three blocks before the car moved smoothly enough for me to remove the cigarette, but it was already too late: the precariously long line of spent ash had found its way directly to the sweat stain on the pants. Awesome. But before I could consider that, counting the Manolos, I'd wrecked $3,100 worth of merchandise in under three minutes, my cell phone bleated loudly. And as if the very essence of life itself didn't suck enough at that particular moment, the caller ID confirmed my worst fear: it was Her. Miranda Priestly. My boss.

"Ahn-dre-ah! Ahn-dre-ah! Can you hear me, Ahn-dre-ah?" she trilled the moment I snapped my Motorola open--no small feat considering both of my (bare) feet and hands were already contending with various obligations. I propped the phone between my ear and shoulder and tossed the cigarette out the window, where it narrowly missed hitting a bike messenger. He screamed out a few highly unoriginal "fuck yous" before weaving forward.

"Yes, Miranda. Hi, I can hear you perfectly."

"Ahn-dre-ah, where's my car? Did you drop it off at the garage yet?"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 [kabakov] 영화도 잼있게 봤습니다. 전개도 빠르고 재미있어요. 한 번씩들은 잡으셔도 크게 손해는 없을 듯 합니...

    [kabakov] 영화도 잼있게 봤습니다. 전개도 빠르고 재미있어요. 한 번씩들은 잡으셔도 크게 손해는 없을 듯 합니다.

     

     저도 한 번 읽기 시작 했는데 재미 없으면 다 안읽기도 뭐하고, 마져 읽기도 뭐해져서 신중 해지던데...

     

     무릇 Paperback은 재미 있어야...(시드니셀던의 18권 소설은 최고입니다. 강추!!)

  • Dream job | la**y | 2007.02.04 | 5점 만점에 5점 | 추천:0
    C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l.         ...

    C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ol.

     

     

     

     

    이렇게, 한 마디만 적고 더 이상 적지 않는 것이 더 현명할 수도 있겠으나.... 나에게 미친 영향을 생각할 때, 어쩔 수 없이 주절주절 덧글을 달아야겠다.

    어쩌면, 내 생활방식 자체를 바꿔놓을 수도 있는 정도의 impact.

     

     

    Dream job 을 향한, 노력.

     

    내가 꿈꿔 오던 것을 향한 발걸음.

     

    진정으로 소중하고 가치있는 것이 무엇인지에 대한 깨달음.

  • 이제 막 읽기 시작했는데.. 글씨가 몇장보면 눈이 빠질것 처럼 피곤해지는 책이네요.   왜이리도 글씨 작게해서 출...

    이제 막 읽기 시작했는데.. 글씨가 몇장보면 눈이 빠질것 처럼 피곤해지는 책이네요.

     

    왜이리도 글씨 작게해서 출판됬는지 이해할수가 없네요..

     

    젊은 나도 그런데 나이든 사람은 오죽하겠습니까?

     

    아.. 돈 아까워서라도 읽기는 읽어야 하는데~~

  • 영화를 먼저 보아서인지 평소 책을 사도 몇장만 들추어보고는 책장에 박아넣어놓는 나로서는 훨씬 흥미가 생기고 다가가기 쉬운 책이...

    영화를 먼저 보아서인지 평소 책을 사도 몇장만 들추어보고는 책장에 박아넣어놓는 나로서는 훨씬 흥미가 생기고 다가가기 쉬운 책이었다.

     

    처음부분은 영화와 비슷하게 흘러가나 싶더니만 뒷부분이나, 그 결말이나 (물론 비슷한점도 있지만) 그리고 detail한 부분들은 책이 영화를 능가했다. 주인공 외 인물구도도 영화와 다른점이 신선하다.

     

    영화로 볼때는 메릴 스트립이 연기할때 '글쎄, 그다지 devil스럽지 않은데?'라고 생각할 만큼 일반 회사 생활과 별반 다를 것이 없다고 생각했었는데 책으로 읽어보니 왜 책 제목이 The "Devil" Wears Prada인지 영화보다는 더 자세히 알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특히 책의 맨 마지막 엔딩부분은 실제 영화보다는 책부분이 더 마음에 들었다.

    (스포일러가 될까봐 자세한 내용은 생략 ^^)

     

    하지만 계속 반복되는 출근이나 여러 일상생활속에서의 일들을 묘사하는데 있어서 똑같은 단어나 문구가 반복되는 점이나, 중간중간 단어들의 나열은 약간 지루하게 만들기도 했다.

     

    하지만, 책을 끝까지 잘 읽지 못하는 사람들, 쉽게 흥미를 잃을 수 있는 사람들에게 좋은 책이고, 대학생들이 읽기에 좋은 책인것 같다.

  • Not bad | ca**arsala | 2006.12.06 | 5점 만점에 2점 | 추천:0
    It's a good, light read, but not one of the most captivating stories I...
    It's a good, light read, but not one of the most captivating stories I've come across. I haven't seen the movie yet, but I can understand it's popularity; the storyline seems more suited for a Hollywood script than literature. Another thing to keep in mind is that, though "Prada" is about a young woman and her life and learnings, almost all of it is set in the fashion industry background. Personally, I found the long lists of designer names and their descriptions somewhat boring, and found myself skimming over them. My suggestion is, if you're going to read this book, don't start with too high of an expectation.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훈민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1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0%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