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톡소다] 100% 공짜!
아시아문학페스티벌
  • 교보손글쓰기대회 전시
  • 손글씨스타
  • 세이브더칠드런
  • 북모닝 책강
  • 교보인문학석강
  • 북모닝 이벤트
경제신문이 무지무지 재밌어지는 시사경제 포인트 따라잡기 / 일부밑줄있음
334쪽 | A5
ISBN-10 : 898895825X
ISBN-13 : 9788988958254
경제신문이 무지무지 재밌어지는 시사경제 포인트 따라잡기 / 일부밑줄있음 중고
저자 김영권 | 출판사 굿인포메이션
정가
11,000원
판매가
1,000원 [91%↓, 10,000원 할인] 반품불가상품
배송비
3,0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제주도 추가배송비 : 3,000원
도서산간지역 추가배송비 : 5,000원
배송일정
지금 주문하면 2일 이내 출고 예정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추가배송비: 제주/도서,산간지역등 도선료 추가지역은 추가비송비가 부과될수 있읍니다. 군부대는 우체국택배만 가능합니다 (전화문의) 상품특성상 단순변심으로 인한 구매취소및 환불은 불가합니다. 전화문의 - 010.4259.9298
2002년 9월 20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이 상품 최저가
1,000원 다른가격더보기
  • 1,000원 예성사랑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1,000원 빙그레책방 우수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상급
  • 1,000원 이규민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1,000원 펜북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1,500원 modem20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1,500원 book킹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1,500원 라일락17 새싹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1,900원 유니콘북 전문셀러 상태 상급 외형 중급 내형 상급
  • 1,900원 유니콘북 전문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2,000원 유희왕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새 상품
9,900원 [10%↓, 1,1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시스템만을 제공하는 교보문고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상단 제품상태와 하단 상품 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교보문고 결제 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 시 교보문고는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소장용 / 상태양호 / 일부밑줄있음 /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추가배송비: 제주/도서,산간지역등 도선료 추가지역은 추가비송비가 부과될수 있읍니다. 군부대는 우체국택배만 가능합니다 (전화문의) 상품특성상 단순변심으로 인한 구매취소및 환불은 불가합니다. 전화문의 - 010.4259.9298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285 일단 책 상태가 좋고 배송도 빠르고 만족합니다. 추가 구매 의향 있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knacb*** 2020.10.17
284 빨리와서 너무 ㅈㅎ아요 5점 만점에 5점 jjy*** 2020.10.06
283 책의 상태가 거의 완벽하네요. 기쁘게 숙독하겠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hagm*** 2020.08.29
282 빠른 배송에 감사드립니다. 5점 만점에 5점 woong*** 2020.08.18
281 좋아요 아주 좋아요 5점 만점에 5점 valuew*** 2020.08.06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이 책은 일반인에게는 어려운 경제신문에 나오는 50가지 핵심이슈와 300개 경제용어를 이해하기 쉽게 정리하였다. 최근 경제신문에 빠지지 않고 나오는 단어들에 대한 이해를 통해 누구나 부담갖지 않고 경제신문을 읽을 수 있게 해준다.

저자소개


저자 김영권
이 책을 쓴 김영권 기자는 정책부서(재정경제부, 산업자원부, 공정거래위원회 등) 담당으로 4년, 증권 4년, 은행보험 등 금융(한국은행, 금융계) 3년, 재계(전경련 주요기업 등) 3년씩 경제계를 골고루 취재한 경제전문기자이다. 한국외국어대학교 행정학과와 서울대 행정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시라큐스대 언론대학원 경제전문기자 과정을 수료했다. 세계일보 경제부 기자, 파이낸셜뉴스 금융팀장·정경부장·경제전문기자 등을 거쳐 현재 머니투데이 경제부장으로 있다.

목차

■차례
서문 - 경제기사 재밌게 읽을 수 있다 ... 5
시사용어로 찾아보기 ... 18

1부 재벌, 바꿔! 바꿔!
1. 산업지도를 뒤흔든 빅딜 ... 27
2. 30대 재벌이 싫다 - 대규모 기업진단 지정제도 폐지 논쟁 .. 36
3. 누이와 매부만 좋다 - 부당 내부거래 ... 43
4. 문어발 자르기 - 출자총액제한 공방 ... 49
5. 빚더미 경영 바로잡기 - 부채비율 200%를 ... 55
6. 동반부실, 연쇄도산의 고리 - 상호지급보증 ... 62
7. 재벌들의 종합성적표 - 결합재무제표 ... 66
8. 회사 위의 회사 - 지주회사 설립 공방 ... 74
9. 기업의 권력구조 - 기업지배구조 개선 논란 ... 82
10. 가장 강력한 소액투자자 3권 - 집중투표제·집단소송제·대표소송제 ... 91
11. 대주주의 입김을 막아라! - 사외이사제 확대 논란 ... 96
12. 위기의 기업의 선택하는 마지막 승부수 - 법정관리·화의·워크아웃 ... 101
13. 뭉치면 손해다 - 아웃소싱과 분서, MBO와 EBO ... 110

2부 금융빅뱅의 회오리
14. 금융질서의 대반전 - 금융빅뱅 ... 119
15. 공적자금은 주인없는 돈인가 ... 125
16. 은행살생부 BIS ... 132
17. 리딩뱅크를 기다리며 ... 139
18. 은행 주인은 누구? - 은행 주인만들기 논란 ... 146
19. 예금보호 어디까지 ... 153
20. 썩은 사과 따로 빼기 - 배드 뱅크·배드 펀드·배드 컴퍼니 ... 158
21. 뜨거운 감자, 생명보험사 기업공개 논란 ... 162
22. 어음이 사라지고 있다 ... 168
23. 부자에게 세금 물리기 - 금융소득 종합과제 줄다리기 ... 173
24. 21세기형 현금 - 전자화폐 ... 178
25. 돈 먹는 하마 - 투신 부실 메우기 ... 184

3부 머니게임 열풍
26. 투자와 투기 사이 - 증권거래와 코스닥 ... 197
27. 주식 양도차익 과세 딜레마 ... 202
28. 채권도 매일 시세가 변한다 - 채권시가평가제 ... 206
29. 감자에울고 웃는 주주 ... 210
30. 주식도 없이 주식을 판다 - 공매도 ... 214
31. 액면분할과 액면병합의 트릭 ... 220
32. 우리사주와 스톡옵션의 명암 ... 225
33. 투자자를 주주로 모신다 - 뮤추얼펀드와 리츠 ... 232
34. 치고 빠지는 바람잡이 - 헤지펀드 ... 236
35. 부실기업 처리하기 - 벌처펀드·CRC·CRV ... 241
36. 투기채권 소화하기 - 하이일드펀드·CBO펀드·자산유동화증권 ... 247
37. 변신이 자유롭다 - 엄브렐러펀드와 랩어카운트 ... 255
38. 증시를 뒤흔드는 복병 - 프로그램 매매 ... 260
39. 증시폭락 정지신호 - 서킷 브레이커와 사이드 카 ... 264
40. 순간의 먹고 사는 데이 트레이딩 ... 268

4부 한국경제 흐름타기
41. 나라를 뒤흔드는 국가신용도 ... 279
42. 외채 공포 ... 287
43. 외환보유액, 얼마나 쌓아야 하나 ... 291
44. 아들·딸에게 물리는 빚 - 국가채무와 재정적자 ... 299
45. 경상수지 흑자를 위하여 ... 305
46. 국민소득 희비 ... 311
47. 지표경기와 체감경기가 다른 이유 - GDP와 GNI ... 316
48. 잠재성장률 논란 ... 321
49. 유동성 함정, 밑빠진 독에 돈붓기 ... 325
50. 뉴라운드, 자본주의 세계화의 무대 ... 330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 이 책의 내용 및 특징 《경제는 흐름이다》 "50가지 핵심이슈와 300개 경제용어의 절묘한 만남 용어로 읽고 흐름으로 파악하는 이야기 경제 흐름을 타기 시작하면‘경제기사’더이상 어렵지 않다" ① 스타도, 현장도 없는 경제기사 쉽고 ...

[출판사서평 더 보기]

이 책의 내용 및 특징

《경제는 흐름이다》
"50가지 핵심이슈와 300개 경제용어의 절묘한 만남
용어로 읽고 흐름으로 파악하는 이야기 경제
흐름을 타기 시작하면‘경제기사’더이상 어렵지 않다"

① 스타도, 현장도 없는 경제기사 쉽고 재밌게 읽힌다.
대학교 4학년생 김모씨, 취업재수생 박모양, 경제학과 논술을 준비중인 서모군, 경제 얘기만 나오면 주눅드는 이과장…. 찬바람이 불기 시작하면 경제공부 한번 해보겠다는 욕심에 경제사전, 시사잡지 한 권씩 옆에 끼고 도서관, 지하철에서 우아하게 펼쳐보이는 사람들이 많다. 그렇지만 한 면도 읽지 못하고 포기하는 사람들이 더 많다. 기껏해야 환율, 주식, 경매 등의 단어 정도에 익숙한 독자들에게 경제는 필요성은 느끼지만 내것으로 만들기엔 역부족이다. 그만큼 경제기사는 어렵다. 독자들이 읽기에만 어려운 게 아니다. 경제부 기자를 14년이나 지낸 저자 역시 경제기사는 쓰는 것도 읽어내는 것도 어렵다고 고백한다.

왜 그럴까? 경제기사에는 대부분 현장이 없다. 경제기사는 사건·사고처럼 사람을 다룬 내용이 아니기 때문이다. 스타도 희한한 일도 없다. 대신 찬찬히 들여다 보지 않으면 알 수 없는 복잡한 개념들이 더 많다. 그러니까 독자들에게 경제기사는 항상 어렵고 재미없는 것이다.‘원­엔 환율이 1% 떨어졌다’는 기사를 ‘한국이 일본과 축구경기에서 1대 0으로 이겼다’는 기사처럼 쉽게 쓸 수는 없는 노롯이다.

② '경제학 박사'가 모두 '경제박사'는 아니다
경제를 알기 쉽게 풀어놓은 책은 많다. 그러나 무언가 중요한 게 빠졌다. 경제지식을 요령껏 기술한 책이나 경제상식을 열거해 놓은'경제용어 사전'같은 책에는 흐름이 없다. 용어에 대한 정의를 달달 외운다고 해서 경제에 해박해지는 것은 아니다. 중요한 면접자리에서 "경제활동인구와 실업률은 어떤 관계냐"라는 질문을 받았을 때 쉽게 대답할 수 있을까? 실업률이 뭔지는 알겠는데 다른 것과 연결시켜 설명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왜 그런 용어가 나왔는지 앞뒤 맥락을 이해하게 될 때 경제용어는 비로소 자신의 것이 된다.

경제이론도 마찬가지다. 경제가 어떻게 움직이고 경제변수들이 어떤 상관관계를 갖고 있는지 이론적으로 공부한 사람도 현실경제에 어두울 때가 많다. '경제학 박사'가 모두 '경제박사'는 아니다. 때문에 이 책은 경제이슈와 용어를 많이 다루었지만 흐름이 있다는 점에서 용어사전과 다르고, 경제이론을 전문적으로 다룬 경제학 교과서와도 다르다.

③ 외우려 들지마라. 경제는 흐름이다
경제는 흐름이다. 경제를 알려면 그 흐름을 읽을 수 있어야 한다. 경제적 성공을 원한다면 남보다 먼저 흐름을 읽고 그 흐름을 타야 한다. 경제기사도 흐름을 이해하면 본질을 쉽게 파악할 수 있다. 흐름을 읽지 못하는 사람들에게는 경제는 물론 경제기사 또한 어렵게만 느껴질 것이다.

④ 150여 개가 넘는 경제지표로 경제상식을 업그레이드 시키자!
본문을 술술 읽어가며 참고해 보는 경제지표. 여러가지 내용이 농축되어 있는 신문의 표들이 한눈에 쏘옥!

⑤ 꼭 처음부터 봐야 하나요? 궁금했던 것부터 찾아보자!­250개의 경제용어 설명
무작정 처음부터 읽어내려갈 수도 있다. 그러나 궁금했던 용어로 찾아 읽어도 좋다. 용어를 찾아가면 그 용어에 담긴 경제의 뒷 배경이 서술되어 궁금증이 싸~악!

⑥ 이게 그거였어?­경험 가득한 기자의 눈으로 분석한 우리 경제
하루가 다르게 변하는 경제시장에서 14년 동안 기자의 눈에 비친 우리 경제는 어떤 모습이었을까? 그동안 주가는 얼마나 심하게 출렁였으며, 금융실명제, 우루과이라운드, OECD 가입, 기아·한보 부도, IMF 사태, 벤처 붐, 대우그룹 해체 등 한국경제의 흐름을 바꿔 놓은 역사적 사건도 적지 않았다.

물론 그는 경제전문가는 아니다. 경제이론은 경제학 교수가, 경제정책은 경제관료들이 더 잘 알고 있다. 하지만 저자가 그들보다 나은 점이 있다면 오랫동안 취재활동을 통해 보고 들은 경제의 흐름을 읽어내는 능력이 있다는 것이다. 이 책에는 이같은 현장경험과 뒷이야기가 시사경제의 흐름과 함께 엮여 있다. 과거 8년여 동안 우리의 뇌리에 박혀 있는 커다란 경제이슈들의 연관성을 찾는 것도 또 하나의 재미다.

《이 책이 추천하는 경제기사를 제대로 읽으려면》

① 자기가 원하는 경제정보부터 찾아 읽어라!
수출업자라면 항상 해외 바이어 동향과 환율 움직임에 관심이 많을 것이다. 주식투자자라면 당연히 어떤종목이 유망한지 탐색한다. 빚이 많은 사람은 금리의 변동을, 자녀에게 매달 유학비를 보내는 학부모들은 원화 환율이 얼마나 중요한지 실감하고 그 동향에 관심을 보이는 것이 당연하다. 자기가 원하는 정보, 자기 이익과 직결되는 정보를 찾아 읽으면 경제기사가 쉽게 다가온다.

② 눈길이 가는 기사를 찾았으면 그 흐름을 해석해 보자
경제는 흐름이다. 경제기사에는 사건이 없는 대신 흐름이 있다. 사건에는 파격이 있지만 흐름에는 파격이 별로 없다. 그런데도 나중에 보면 어느 순간이 ‘바닥’이었고, 또 어느 순간이 ‘상투(정점)’였다. 경제기사에서 독자들이 가장 절실하게 찾는 것도 바닥과 상투에 관한 것이다. 그러나 어디가 바닥이고, 어디가 상투인지 확실하게 찍어낼 수 있는 공식은 없다. 경제기사에도 확실한 답은 없다. 하지만 경제가 어디로 흐르고 있는지 판단할 수 있는 다양한 정보들이 있다. 독자들은 경제기사에서 경제의 흐름을 읽고 유익하게 활용하는 법을 익힐 수 있다.

③ 숫자와 친해지자
경제기사에는 통계가 많다. 그래서 기사가 더 딱딱해 보인다. 숫자에 약하면 경제기사는 지루해진다. 하지만 경제지표들은 경제의 온도를 재는 체온계 같은 것이다. 체온계를 읽을 수 있어야 체온의 변화를 정확히 알 수 있다. 경제통계는 발표 주기가 있다. 따라서 숫자를 다룬 통계기사도 일정 주기로 반복된다. 이른바 리듬이 있는 것이다. 경제지표는 딱딱해 보이지만 한번 익숙해지면 숫자가 변하는 흐름과 함께 주기적인 리듬을 탈 수 있다.

④ 관심영역을 넓혀라
관심있는 기사를 찾아 읽으면서 그 흐름을 느끼기 시작했다면 경제기사는 더이상 어렵지 않다. 그 다음부터는 관심의 영역을 넓히고, 깊이를 더하는 기사들을 차근차근 챙겨보면 된다. 몇줄의 짧은 기사에 만족할 수 없다면 해설기사를 찾아보고, 그래도 섭섭하다면 경제사설이나 칼럼으로 경제를 보는 눈을 넓히자.



저자 소개
저자 김영권
이 책을 쓴 김영권 기자는 정책부서(재정경제부, 산업자원부, 공정거래위원회 등) 담당으로 4년, 증권 4년, 은행보험 등 금융(한국은행, 금융계) 3년, 재계(전경련 주요기업 등) 3년씩 경제계를 골고루 취재한 경제전문기자이다. 한국외국어대학교 행정학과와 서울대 행정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시라큐스대 언론대학원 경제전문기자 과정을 수료했다. 세계일보 경제부 기자, 파이낸셜뉴스 금융팀장·정경부장·경제전문기자 등을 거쳐 현재 머니투데이 경제부장으로 있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 도서관에서 접하게 된 책.   출판된지 꽤 오래된 책이라 2002년 까지의 상황을 바탕으로 경제에 대해 말하고 있...

    도서관에서 접하게 된 책.

     

    출판된지 꽤 오래된 책이라 2002년 까지의 상황을 바탕으로 경제에 대해 말하고 있다.

     

    비교적 오래전 사건을 바탕으로 해서 그런지 좀 이해가 잘 되는 면이 있는 것 같고 책 구성도 잘되어 있

     

    어서 읽으면서 이해가 쉬웠다.

     

     

    다른 책들처럼 출자총액제한제란? 이런 식으로 설명을 하는게 아니라서 흥미있었고

     

    벌어지는 사건을 설명하면서 경제용어가 쉽게 설명되니까 마치 예문을 읽으면서 영단어를 외우는 듯한

     

    느낌이다.

     

    2002년도 까지 나오니까 이 정책을 지금 어떻게 되었을까 하고 찾아보는 재미도 쏠쏠~~

     

    뭐 지금 사라고 추천은 못하겠지만 도서관에서 빌려서 읽어볼만한 책.

  • 독후감 | pk**mp | 2004.09.19 | | 추천:0
    경제 기사를 제대로 읽으려면 적어도 다음 4가지는 실천하라고 충고한다. 첫째, 자기가 원하는 경제정보부터 찾아 읽어라. ...
    경제 기사를 제대로 읽으려면 적어도 다음 4가지는 실천하라고 충고한다. 첫째, 자기가 원하는 경제정보부터 찾아 읽어라. 수출업자라면 해외 바이어의 동향과 환율이, 주식투자자라면 유망 종목이, 빚이 많은 사람이라면 금리 변동이 현실적으로 매우 중요한 정보이기에 당연히 그 동향에 관심을 갖게 마련. 해서 딱딱한 경제기사를 관심 있는 분야의 원하는 정보부터 찾아 읽으면 훨씬 생생하게 와닿기 때문이다. 둘째, 눈길이 가는 기사를 찾았으면 그 흐름을 해석해 보라. 경제기사에 확실한 답은 없다. 다만 경제기사에는 경제가 어디로 흐르고 있는지 판단할 수 있는 다양한 정보들이 많이 있으므로 이를 활용해 흐름을 파악해 보라고. 셋째, 숫자와 친해지자. 경제기사는 대부분 숫자들로 이루어져 있다. 각종 경제지표들은 경제의 온도를 재는 체온계와 같은 것. 따라서 체온계를 제대로 읽어야 체온 변화를 정확히 알 수 있듯 지루해 보이는 숫자 나열 같은 통계기사에도 반복되는 주기와 리듬이 있다. 해서 한번 익숙해지면 리듬과 흐름을 탈 수 있다. 넷째, 관심 영역을 넓혀라. 관심 있는 기사를 찾아 읽으면서 그 흐름을 느끼기 시작했다면 점차 관심 영역을 넓히고, 깊이를 더하는 기사들을 차근차근 챙겨보길 권한다. 몇줄의 짧은 기사에 만족할 수 없다면 해설기사를, 그래도 부족하다고 느끼면 경제사설이나 칼럼으로 경제를 보는 눈을 넓히라고 충고한다. --- 서평전문 웹진 부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펜북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2%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