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2020책점운세보기
선착순 e캐시
[VORA]카카오프렌즈편
  • 낭만서점 독서클럽 5기 회원 모집
  • 교보아트스페이스
쓸쓸한 밤길(문지 푸른 문학)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244쪽 | A5
ISBN-10 : 893201812X
ISBN-13 : 9788932018126
쓸쓸한 밤길(문지 푸른 문학) 중고
저자 최시한 | 출판사 문학과지성사
정가
9,500원
판매가
1,000원 [89%↓, 8,50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50,000원 이상 결제 시 무료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더보기
2007년 9월 17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상급
이 상품 최저가
700원 다른가격더보기
  • 700원 문지기 새싹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900원 헌책 이야기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1,000원 토리북스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1,000원 신고서점 si...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상급
  • 1,000원 구스북스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1,000원 hana525...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1,000원 신고서점 si... 특급셀러 상태 중급 외형 중급 내형 중급
  • 1,000원 남문서점 전문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 1,400원 지식4989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 1,500원 modem20 특급셀러 상태 상급 외형 상급 내형 상급
새 상품
8,550원 [10%↓, 95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씽크빅 책읽기 프로그램 회원용 비매도서.
책 하단을 두른 띠지 없음.

판매자 배송 정책

  • 평일 오후 4시 30분까지 주문시 당일 출고되며 영업일 기준 1-2일 후 도착됨(공휴일은 배송되지 않음) 토요일은 오전 11시까지 주문시 당일 출고됨. 배송 7일 이내에 한해 반품 가능하며 변심에 의한 반송은 배송비 구매자 부담. 제주, 산간지역에는 추가 배송비(3,000원)이 부과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250 빠른배송,책품질 모두 만족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mindc*** 2020.01.24
249 좋아요공부 열심히 할게요 5점 만점에 4점 worky*** 2020.01.22
248 첫 페이지에서 4면까지 필기 기록과 문제 풀이를 한 기록이 있지만 그러나 공부하는 데는 문제 없어보입니다. 포장을 4중으로 좀 과도하게 꼼꼼하게 포장하여 보내셨네요! 5점 만점에 4점 inami0*** 2020.01.18
247 포장, 납기 양호 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bsac*** 2020.01.13
246 배송빠르고 상태 만족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elys*** 2020.01.10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한국 청소년소설의 재발견!

1920년대와 30년대의 청소년소설 33편을 수록한 [한국 근대 청소년소설 선집] 시리즈. 근대 청소년소설이 형성되고 전개된 1920년대와 30년대는 일제의 수탈과 민족 말살 정책이 극심하여 한국인은 매우 짓눌리고 궁핍한 처지에 놓여 있었다.

이번 시리즈는 가장 어려웠던 시대에 씌어진 희망의 이야기들을 수록해 청소년들에게 나라 잃은 설움과 가난을 딛고 꿈을 키워주었던 33편의 작품을 두 권으로 나누어 수록한 것이다. 국문과 교수이자 청소년을 위한 책들을 집필해온 엮은이 최시한은 한국 근대 청소년소설 형성을 연구한 숙명여대 국문학 연구자 최배은과 함께 시리즈에 수록된 작품의 절반가량을 새로 발굴해 담았다.

이태준, 이효석, 김유정, 박태원, 김동리 등 대표적인 청소년소설 작가들의 작품 중 당시 사회와 청소년들의 삶을 잘 그려낸 작품을 우선 뽑고, 그 작품이 처음 발표된 지면을 일일이 찾아 현재의 어법에 맞게 고치고 낱말 뜻풀이를 달아 이해를 돕고 있다. <제1권>

1권 작품 자세히 들여다보기!
제1권은 1920년대를 대표하는 청소년소설 15편이 수록되어 있다. <행랑자식>, <언밥>, <쓸쓸한 밤길> 등이 가난의 설움을 진하게 표현하고 있는데, 가진 자들의 횡포에 대한 분노가 바탕에 깔려 있다. <야구빵 장수>, <동무를 위하여>, <경희의 빈 도시락>, <만년사쓰> 등은 어려움에 처한 친구나 이웃을 돕는 이야기이다. 특히, 방정환의 <만년샤쓰>는 흥미로운 사건 전개와 생동감 있는 묘사로 1920년대 청소년소설의 걸작으로 평가된다.

저자소개

작가 소개

1. 나도향(羅稻香)(1902~1927)
소설가. 본명은 경손(慶孫), ‘도향’은 필명. 또다른 필명은 빈(彬). 서울에서 태어나 배재고보를 졸업하고, 경성의전에 입학했으나 중퇴한 후 문학 활동에 매진했다. 단편 20여 편과 장편 2편, 수필 몇 편을 남기고 폐병으로 일찍 사망했다. 대표작으로「물레방아」 「뽕」「벙어리 삼룡」 「지형근」 등이 손꼽힌다. 청소년소설로「행랑자식」이 있다.

2. 권환(權煥)(1903~1954)
시인, 평론가, 소설가. 본명은 경완(景完), 경남 창원 출생. 일본 교토제국대학 독문학과를 졸업했다. 귀국 후, 카프 중앙집행위원으로 활동하며 사회주의 계열의 시, 평론 등을 썼다. 대표작으로 『자화상』 『윤리』 등의 시집과 「무산예술운동의 별고와 장래의 전개책」 「시평과 시론」 등의 평론이 있다. 1925년부터 사회주의 계열의 소년잡지 『신소년』에 「세상구경」 「아버지」 「언밥」 「마지막 웃음」 등의 청소년소설을 발표했다.

3. 문인암(文仁岩)
이력을 알 수 없다. 1926년 12월 『어린이』에 청소년소설 「야구빵 장수」를 발표했다.

4. 방정환(方定煥)(1899~1931)
아동문화운동가, 구연동화가, 동요?동화작가, 소설가. 호는 소파(小波). 서울 출생. 일본 도요(東洋) 대학 철학과에서 아동문학과 아동심리학을 공부했다. 소년입지회, 청년구락부, 천도교 청년회, 천도교 소년회, 색동회, 소년운동협의회, 소년연합회 등을 조직하여 어린이, 청소년 운동을 전개하였다. 1923년 『어린이』를 비롯하여, 『신청년』 『녹성』 『별건곤』 『학생』 『혜성』 등의 잡지를 발간하였으며, ‘어린이날’을 제정하고, 세계 아동예술 전람회를 개최하는 등 민족계몽과 아동문화 운동에 선구적 업적을 남겼다. 대표작으로 「형제별」, 「귀뚜라미」 등의 동요와, 「만년 샤쓰」, 『동생을 찾으러』 『칠칠단의 비밀』 등의 청소년소설, 번안동화집 『사랑의 선물』 등이 있다.

5. 연성흠(延星欽)(1902~1945)
아동문화 운동가, 청소년소설가. 명진소년회와 아동문학연구 단체인 별탑회를 만들어 소년운동에 힘을 쏟았다. 해방이 되자마자, 최병화와 아동예술연구 단체 ‘호동원(好童園)’을 만들어 활동하는 등 평생을 아동 문화운동에 바쳤으며, 『어린이』에 「눈물의 은메달」 「창수의 지각」 「희망에 빛나는 소년」 「희망의 꽃」 「용길이의 기공」 등의 청소년소설을 발표했다.

6. 송영(宋影)(1903~?)
아동문학가, 극작가, 평론가. 본명은 무현(武鉉, 茂鉉). 서울 출생. 1919년 배재고보를 중퇴했고, 해방 후 월북하였다. 1925년 카프 창건에 참가하는 한편, 아동 ? 청소년잡지 『별나라』등의 편집을 담당했다. 대표작으로 「교체 시간」 「노인부」 「야학 교사」등의 소설과 희곡 「방랑시인 김립」이 있으며, 「어떤 나무꾼 아이의 일생」 「쫓겨 가신 선생님」 「옷자락은 깃발같이」 「고래」등 다수의 청소년소설을 썼다.

7. 최경화(崔京化)
『어린이』의 독자로 글을 발표하다가 1928년 이 잡지사에 입사했다. 『어린이』에 ‘소녀애화’라는 이름으로 청소년소설 「동무와 잡지와 떡」을 발표했다.

8. 백시라
이력을 알 수 없다. 1928년 『어린이』에 ‘소녀소설’이라는 이름으로 청소년소설 「곡마단의 두 소녀」를 발표했다.

9. 이정호(李定鎬)(1906~1938)
아동문화 운동가, 동화 작가. 호는 미소(微笑). 천도교 소년회 회원으로 일찍부터 아동문화운동에 참가하였다. 개벽사에 입사한 이후, 『어린이』 『신여성』 등의 잡지 편집을 도왔으며, 최병화, 연성흠 등과 함께 아동문학연구 단체인 ‘별탑회’를 조직하여 아동문화운동을 전개했다. 주로 외국작품 번역과 동화 구연 활동에 치중하여, 데아미치스의 『사랑의 학교』를 소개하였고 『세계일주동화집』을 펴냈다. 대표작으로 「이상한 연적」 「아가씨와 요술할멈」 등의 동화, 「귀여운 희생」 「군밤 장수」 등의 청소년소설이 있다.

10. 이태준(李泰俊)(1904~?)
소설가. 호는 상허(尙虛), 상허당 주인(尙虛堂主人). 강원도 철원군 출생. 휘문고보 및 도쿄 조치(上智) 대학 중퇴. 1929년 『개벽』에 입사하여 『학생』 『신생』 등의 편집에 관여하며 「몰라쟁이 엄마」 「슬퍼하는 나무」 등의 동화와 「어린 수문장」 「쓸쓸한 밤길」 「눈물의 입학」 등의 청소년소설을 발표하였다. 구인회 동인으로 활동했고, 1939년부터 『문장』을 주관하였다. 해방 이후 월북했으며, 1956년 숙청당했다. 『달밤』 『까마귀』 등의 단편집 7권과 『구원의 여상』 『청춘무성』 등의 장편 13권 및 수필집 『무서록』 『소련기행』등을 발간하였다.

11. 최병화(崔秉和)(1905~1951)
청소년소설가. 호는 고접(孤蝶). 서울 출생. 연희전문학교를 졸업하고 교사, 편집기자 등의 활동을 하였다. 아동 ? 청소년잡지 『별나라』의 편집동인이며, 해방 후 김영일, 연성흠 등과 함께 아동예술연구 단체 ‘호동원(好童園)’을 창립하고, 아동극단 ‘호동(好童)’을 조직, 활약하였다. 1920년대 후반부터 『어린이』 『별나라』 『아이생활』 등의 잡지에 작품을 발표하였으며, 해방 후에도 『소학생』 『새동무』 『소년』 등에 계속 기고했다. 대표작으로 「옥수수 익을 때」 「누님의 얼굴」 「참된 우정」 등의 청소년소설이 있고, 『희망의 꽃다발』 『꽃피는 고향』 『즐거운 자장가』 『낙화암에 피는 꽃』 등의 청소년소설집이 있다.

엮은이 소개

최시한
충남 보령에서 태어났다. 서강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과 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숙명여자대학교 국어국문학전공 교수로 재직 중이다. 지은 책으로 소설연구서 『가정소설 연구』『현대소설의 이야기학』『소설의 해석과 교육』 등과 소설집 『낙타의 겨울』 『모두 아름다운 아이들』이 있다.

최배은
배움터 글쓰기 교실 강사로 어린이 글쓰기 지도를 시작했으며, 인문교육 연구공동체 ‘토박이’를 설립하여 어린이와 청소년의 글쓰기 · 독서 및 생태 · 역사 · 문학 체험 학습 활동을 지도하고 있다. 「한국 근대 청소년소설의 형성 연구」로 숙명여대 국어국문학과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으며 현재 같은 과 대학원 박사 과정에 재학 중이다.

그림 : 김창희
전남 신안의 작은 섬에서 태어났다. 한국일러스트레이션학교를 수료하였고 서울시립대학교 대학원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전공하였다. 현재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목차

행랑자식 / 나도향
언 밥 / 권환
야구빵 장사 / 문인암
동무를 위하여 / 방정환
만년 샤쓰 / 방정환
1+1=? / 방정환
눈물의 은메달 / 연성흠
용길이의 기공 / 연성흠
쫓겨 가신 선생님 / 송영
동무와 잡지와 떡 / 최경화
곡마단의 두 소녀 / 백시라
정의의 승리 / 이정호
쓸쓸한 밤길 / 이태준
참된 우정 / 최병화
경희의 빈 도시락 / 최병화

해설_궁핍한 환경에서 자란 청소년소설
작가 소개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신고서점 singo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1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5%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