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고정]e캐시 더드림 이벤트
숨겨진독립자금을찾아서2
[기프트]2021다이어리
  • 교보손글쓰기대회 전시
  • 손글씨스타
  • 세이브더칠드런
  • 북모닝 책강
  • 교보인문학석강
  • 북모닝 이벤트
한권으로 듣는 클래식(양장본 HardCover)
144쪽 | 규격外
ISBN-10 : 1161658149
ISBN-13 : 9791161658148
한권으로 듣는 클래식(양장본 HardCover) [양장] 중고
저자 샘 잭슨 | 역자 김경희 | 출판사 큐리어스(Qrious)
정가
15,000원 신간
판매가
12,740원 [15%↓, 2,26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제주도 추가배송비 : 3,000원
도서산간지역 추가배송비 : 4,300원
배송일정
지금 주문하면 2일 이내 출고 예정
2020년 2월 10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12,740원 다른가격더보기
  • 12,740원 책책북북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새 상품
13,500원 [10%↓, 1,5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시스템만을 제공하는 교보문고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상단 제품상태와 하단 상품 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교보문고 결제 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 시 교보문고는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92 잘 받았습니다.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sss12*** 2020.10.28
91 도서 상태도 좋고 총알 배송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ymyoo*** 2020.10.24
90 좋은 품질의 책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modori*** 2020.10.19
89 배송빠르고 상품 좋아요 5점 만점에 5점 forever*** 2020.10.06
88 배송도 깔끔하고 잘 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pega1*** 2020.10.06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한권으로 듣는 클래식』은 전 세계에서 가장 크고 영향력 있는 클래식 음악 라디오 방송, ‘클래식 FM’(Classic FM)의 편집장과 진행자가 클알못을 위해 만든 클래식 입문서다. 세계에서 가장 많이 연주되는 음악과 작곡가들에 대해 흥미진진하게 다루고 있다. 작곡가별로 2쪽에 걸쳐 다루고 대표곡을 선정하여 이야기를 들려준다.

저자소개

저자 : 샘 잭슨
샘 잭슨 (Sam Jackson)은 ‘클래식 FM’(Classic FM)과 ‘스무스 라디오’(Smooth Radio)의 편집장입니다. 그는 클래식 FM의 여러 대표적인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있습니다. 샘 잭슨은 지금까지 여러 세대의 진행자들과 많은 작업을 해 왔습니다.

저자 : 팀 리홀리우
팀 리홀리우(Tim Lihoreau)는 ‘클래식 FM’(Classic FM)의 아침 방송 진행자입니다. 그는 놀라운 능력의 소유자로 여러 차례 상을 받은 라디오 작가이자 제작자입니다. 또한 이미 11권의 책을 낸 저자입니다. 리즈 대학(University of Leeds)에서 음악을 전공한 팀 리홀리우는 라디오 프로그램에 입문하기 전, 전문 피아니스트였습니다. 요즘 그는 아내와 함께 케임브리지에 있는 고향 마을에서 아마추어 합창단을 운영하고 정기적으로 지역 교회에서 오르간을 연주하고 있습니다.

역자 : 김경희
어린 시절 피아노 선생님과 처음 가보았던 오케스트라 공연의 감동을 마음에 품고 살고 있습니다. 바흐가 주는 숭고함과 모차르트의 사랑스러움에 흥겨워합니다. 쇼팽의 에너지와 볼콤의 자유로움에 열광합니다. 이렇듯 음악을 좋아하고 음악에 힘을 얻고 하루하루 살아가고 있습니다. 좋아하는 클래식 음악회에 가서 힘든 일상을 털어내 버리고 박수 치고 눈물을 흘립니다. 이렇게 음악은 자연스럽게 저의 가장 소중한 순간을 만들어주었습니다.
현재 청소년들에게 국어와 영어를 가르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문현 초등학교, 광지원 초등학교에서 우쿨렐레 수업을 진행하며 음악을 즐기고 있습니다.

목차

르네상스 RENAISSANCE 1400- 1599
토머스 탤리스(Thomas Tallis)
토머스 탤리스 : 주님밖에 희망이 없네(Spem in Alium)
윌리엄 버드(William Byrd)
윌리엄 버드 : 거룩한 성체(Ave Verum Corpus)
클라우디오 몬테베르디(Claudio Monteverdi)
오케스트라 : 현악기(Strings)

바로크 BAROQUE 1600- 1749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Johann Sebastian Bach)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 : G선상의 아리아(Air on the G String)
게오르크 프리드리히 헨델(George Frideric Handel)
게오르크 프리드리히 헨델 : 수상음악(Water Music)
안토니오 비발디(Antonio Vivaldi)
안토니오 비발디 : 사계(The Four Seasons)
도메니코 스카를라티(Domenico Scarlatti)

고전주의 CLASSICAL 1750- 1829
루트비히 판 베토벤(Ludwig van Beethoven)
루트비히 판 베토벤 : 운명 교향곡(Symphony No.5)
루트비히 판 베토벤 : 엘리제를 위하여(F?r Elise)
주요 악기 : 피아노(Piano)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Wolfgang Amadeus Mozart)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 마술피리(The Magic Flute)
주요 악기 : 플루트(Flute)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 세레나데 13번(아이네 클라이네 나흐트무지크 Eine kleine Nachtmusik)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 피가로의 결혼(The Marriage of Figaro)
조아치노 로시니(Gioachino Rossini)
조아치노 로시니 : 윌리엄 텔 서곡(William Tell Overture)
프란츠 요제프 하이든(Franz Joseph Haydn)
프란츠 요제프 하이든 : 트럼펫 협주곡(Trumpet Concerto)
주요 악기 : 트럼펫(Trumpet)
안토니오 살리에리(Antonio Salieri)
오케스트라 : 목관악기(Woodwind)
낭만주의 ROMANTIC 1830- 1899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Sergei Rachmaninov)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 : 피아노 협주곡 2번(Piano Concerto No. 2)
표트르 일리치 차이콥스키(Pyotr Ilyich Tchaikovsky)
표트르 일리치 차이콥스키 : 백조의 호수(Swan Lake)
표트르 일리치 차이콥스키 : 호두까기 인형(The Nutcracker)
주세페 베르디(Guiseppe Verdi)
주세페 베르디 : 여자의 마음(La Donna e Mobile)
요하네스 브람스(Johannes Brahms)
요하네스 브람스 : 헝가리 무곡(Hungarian Dance No. 5)
프란츠 폰 리스트(Franz von Liszt)
슈트라우스 가족(The Strauss Family)
슈트라우스 가족 : 라데츠키 행진곡(Radetzky March)
슈트라우스 가족 : 아름답고 푸른 도나우강(By the Beautiful Blue Danube)
구스타프 말러(Gustav Mahler)
프레데리크 쇼팽(Frederic Chopin)
리하르트 바그너(Richard Wagner)
조르주 비제(Georges Bizet)
조르주 비제 : 카르멘(Carmen)
새뮤얼 콜리지-테일러(Samuel Coleridge-Taylor)
오케스트라 : 금관악기(Brass)

20세기 TWENTIETH CENTURY 1900- 1999
존 윌리엄스(John Williams)
존 윌리엄스 : 쥬라기 공원(Jurassic Park)
조지 거슈윈(George Gershwin)
에드워드 엘가(Edward Elgar)
에드워드 엘가 : 수수께끼 변주 : 창작 주제에 의한 변주(Enigma Variations: Variations on an Original Theme)
에드워드 엘가 : 위풍당당 행진곡(Pomp and Circumstance March No. 1)
세르게이 프로코피예프(Sergei Prokofiev)
세르게이 프로코피예프 : 피터와 늑대(Peter and the Wolf)
드미트리 쇼스타코비치(Dmitri Shostakovich)
하워드 쇼어(Howard Shore)
벤저민 브리튼(Benjamin Britten)
에설 스미스(Ethel Smyth)
오케스트라 : 타악기(Percussion)

책 속으로

누구나 아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40-41쪽)을 예로 들어보겠습니다. 그는 역사상 가장 유명한 음악을 작곡했습니다. 그러나 베토벤은 정말로 화를 잘 내는 사람이었어요. 매일 아침 그는 자신의 출판사 사장이 있는 사무실 문을 머리로 들이받았다는 믿지...

[책 속으로 더 보기]

누구나 아는 ‘루트비히 판 베토벤’(40-41쪽)을 예로 들어보겠습니다. 그는 역사상 가장 유명한 음악을 작곡했습니다. 그러나 베토벤은 정말로 화를 잘 내는 사람이었어요. 매일 아침 그는 자신의 출판사 사장이 있는 사무실 문을 머리로 들이받았다는 믿지 못할 이야기(!)가 있습니다. 사무실에 들어갈 때마다 그는 이렇게 소리 질렀어요. “안녕하신가, 멍청이!”(Hello, Stupid!)
또 러시아의 작곡가 ‘세르게이 라흐마니노프’(72-73쪽)는 어떤가요? 그는 음악 작업을 위해 항상 최면에 걸려 있어야 했습니다. 그는 교향곡 1번을 처음 공연할 때 사람들로부터 엄청난 혹평을 받았어요. 그래서 그는 자신이 앞으로 그 어떤 곡도 작곡하지 못하게 될까 봐 지나치게 걱정했다고 해요.
우리가 좋아하는 또 다른 작곡가로 이탈리아의 ‘조아치노 로시니’(56-57쪽)가 있습니다. 그는 음식을 무척이나 좋아한 나머지 모든 재산을 탕진했어요. 심지어 그의 이름을 딴 유명한 스테이크 요리도 있답니다.
_6쪽

이 곡은 정말 흥미로울 거예요. 바로 ‘G선상의 아리아’(Air on the G String)라고 알려진 곡이에요. 그러나 바흐는 단 한 번도 그런 제목의 곡을 쓴 적이 없답니다.
아마도 바흐가 라이프치히(Leipzig)에 살던 시기에 관현악 협주곡 중 한 부분인 이 작은 앙상블을 작곡했을 거예요. 관현악 모음곡 제3번 D장조(Orchestral Suite No.3)로 말이지요. 바흐가 쾨텐(K?then)에서 레오폴트 왕자를 위해서 이 곡을 작곡했다고 알려졌는데, 역사학자들은 이에 대하여 동의하지 않습니다. 역사학자들은 이 협주곡이 원래 5부분으로 구성되어 있었고 그중 하나가 ‘아리아’(노래의 옛 명칭)로 불렸다는 것과 본래 이 곡이 D장조였다는 것을 알아냈어요.
_「요한 제바스티안 바흐 : G선상의 아리아(Air on the G String)」 26쪽 중에서

헨델의 뛰어난 재능에도 불구하고 헨델의 아버지는 아들이 음악가가 되는 것을 탐탁해 하지 않았어요. 그래서 어린 게오르크 프리드리히 헨델은 몰래 연습을 해야 했어요. 때로는 클라비코드(clavichord, 옛 피아노의 종류)를 다락에 숨겨놓고 아주 조심스레 연습을 했다고 합니다.
_「게오르크 프리드리히 헨델(George Frideric Handel)」 28쪽 중에서

목관악기는 무엇으로 만들어졌을까요? 나무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꼭 그렇지만은 않답니다. 바람이 지나가는 관이 큰 역할을 하는 목관악기는 금속이 주된 재료랍니다.
시간이 지나면서 목관악기 분야에 기술적 진보가 급속도로 이루어졌습니다. 만약 로시니(56-57쪽)가 목관악기가 진화된 후에 작곡을 했다면 완전히 다른 음악이 탄생했을 것입니다. 로시니는 피콜로 연주곡도 썼는데, 피콜로는 플루트보다 크기가 작으며 더 높은 음역대를 담당합니다. 반대로 아주 낮은 음역대의 금관악기도 사용했다고 합니다. 로시니는 클라리넷과 바순뿐 아니라, 더 낮은 음역대의 콘트라바순도 적극적으로 사용했습니다.
_「오케스트라 : 목관악기(Woodwind)」 68쪽 중에서

‘수수께끼 변주곡’은 엘가의 상상에서 시작된 작품입니다. 이 작품은 친한 친구 14명이 함께 같은 곡을 연주하게 된다면 어떻게 될까 하는 생각에서 시작되었습니다. 그런데 이 작품 안에 숨겨놓은 진짜 미스터리는 무엇일까요?
_「수수께끼 변주곡: 창작 주제에 의한 변주」 123쪽 중에서

[책 속으로 더 보기 닫기]

출판사 서평

왜 온 가족이 함께 볼 클래식 입문서는 없을까? 당신의 교양을 위한 단 한 권의 뮤직 컬렉션 보고 듣는 신개념 클래식 입문서 르네상스부터 20세기까지 온 가족이 함께 듣고 보고 이야기할 수 있는 단 한 권의 클래식 교양 “어디서 많이 ...

[출판사서평 더 보기]

왜 온 가족이 함께 볼 클래식 입문서는 없을까?
당신의 교양을 위한 단 한 권의 뮤직 컬렉션

보고 듣는 신개념 클래식 입문서
르네상스부터 20세기까지
온 가족이 함께 듣고 보고 이야기할 수 있는 단 한 권의 클래식 교양

“어디서 많이 들어봤는데?”
“이 곡 제목이 뭐더라?”
“누가 작곡했더라?”

바흐, 헨델, 비발디, 베토벤, 모차르트, 차이콥스키, 베르디, 슈트라우스…
이름만 들어도 가슴 뛰는 위대한 음악가 31인을 환상적인 일러스트로 만나다!

르네상스부터 바로크, 고전주의, 낭만주의 그리고 20세기까지
시대별 위대한 작곡가와 대표곡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너무나 유명해서 익숙하지만, 막상 곡명과 작곡가가 떠오르지 않을 때가 있다. 이 책은 그러한 갈증을 해소해줄 뿐만 아니라, 작곡가의 성격, 자라온 환경 등 특별한 배경을 소개해 재미를 더했다.

글을 읽고 나면 저절로 작곡가와 곡명이 연상되는 일러스트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색감의 일러스트를 적재적소에 배치해 책을 덮고 나서도 내용이 연상된다.
이 책에 그려진 일러스트는 책을 읽는 또 하나의 재미를 선사한다.

베스트 레코딩 버전을 들을 수 있는 QR 코드 삽입
25년 간 전 세계 수백만 명에게 클래식을 소개한 저자들이 베스트 연주곡을 뽑아 추천 레코딩 정보를 실었다.
QR 표기가 있는 곡은 서문에 있는 QR 코드를 통해 퀄리티 높은 추천 레코딩으로 연주를 즐길 수 있다.

클래식 음악의 요소들
바이올린, 플루트, 타악기 등 각 악기의 특징과 기원 그리고 오케스트라에서 어떤 역할을 하는지를 재미있는 그림과 함께 읽다 보면 클래식 음악을 들을 때 각 악기의 소리를 금방 찾아낼 수 있을 것이다.

■ 보도자료

당신의 교양을 위한 단 하나의 뮤직 컬렉션
르네상스부터 20세기까지 최소한의 클래식을 쉽고 재밌게!

한 권이면 충분한 ‘한 권 클래식’
영국의 배캠, 세계적인 클래식 라디오 ‘Classic FM’이 만든
클래식 대화를 위한 최소한의 클래식 교양, 클래식 아트북

클래식 정말 알고 싶지만 어렵고 방대해서 접근조차 힘들다면, ‘한 권 클래식’으로 시작하라!
단 하루면 충분하다! 하루에 한 작곡가씩! 다 읽고 나면 클래식의 세계에 빠져들게 될 것!
내가 먼저 보고 가족이 함께 읽는
어린이부터 클래식을 알지 못하는 어른들까지 함께 즐기는 ‘한 권 클래식’

“클래식 음악을 처음 접하더라도 상관없습니다.
오랫동안 클래식이 아닌 다른 음악 장르의 팬이었더라도 아니, 일반 청취자라고 해도 상관없어요.
우리는 당신이 이 책을 읽어가면서
당신만의 음악 이야기를 찾아내어 즐기게 되기를 간절히 바란답니다.”

◆ 이 책의 특징
- 르네상스부터 20세기까지 대표되는 작곡가와 음악을 다루고 있어요.
- 아름다운 일러스트로 가득해서 자연스럽게 내용이 연상돼요.
- QR코드를 찍어 소개하고 있는 음악을 가장 좋은 연주로 들을 수 있어요.
- 작곡가와 클래식 음악의 숨겨진 이야기를 알 수 있어요.
- 인덱스를 넣어 알고 싶은 작곡가 혹은 음악과 악기에 대해 바로 찾아볼 수 있어요.

클래식 명곡 무료제공 QR 수록!
당신이 좋아하는 음악가에 대한 아름다운 일러스트와 환상적인 이야기가 가득합니다. 르네상스 시대부터 20세기까지 꼭 알아야 할 음악가와 반드시 들어야 할 음악을 시대별로 정리했습니다. 책 속 QR코드를 통해 비발디의 ‘사계’, 베토벤의 ‘엘리제를 위하여’, 로시니의 ‘윌리엄 텔 서곡’, 차이콥스키의 ‘백조의 호수’ 등의 명곡을 추천 레코딩으로 들어볼 수 있습니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 내 교양은 이걸로 끝! | ma**o0505 | 2020.01.30 | 5점 만점에 3점 | 추천:0
    ϻϻ‘교양’ 그리고 ‘상식’하면 빼놓을 수 없는 클래식. 요즘에는 시들해졌지만 한때 클래식을 들으러 예술...

    ϻϻ‘교양’ 그리고 ‘상식’하면 빼놓을 수 없는 클래식. 요즘에는 시들해졌지만 한때 클래식을 들으러 예술의 전당과 잠실을 자주 방문하곤 했다. 악기를 연주하는데다 계속 오케스트라에 소속되어 있다 보니 지속적으로 클래식에 노출이 되어 있었지만 여전히 클래식과의 거리는 멀었다. 뭔가 이론상 존재하는 것만 같은, 그런 사이. 정기연주회를 위해서 연습하고 또 그런 공연장에서만 접할 수 있어서 그랬던 건지, 나도 모르는 사이에 클래식에 점점 벽을 쌓고 있었다. 가깝지만 생각보다 먼 거리에 있던 클래식과 친숙해지고자 비장의 무기를 꺼냈다. 바로 <한 권으로 듣는 클래식>. 


    르네상스, 바로크를 거쳐 고전주의, 낭만주의를 지나 20세기에 이르기까지, 가장 유명하고 잘 알려진 음악가들과 그들의 작품을 시대의 흐름에 따라 만날 수 있었다는 게 아주 만족스러웠다. 무엇보다 책 두께가 얇아서 처음부터 그리 겁을 먹지 않고 시작할 수 있었다는 점이 좋았다. <한 권으로 듣는 클래식>은 귀로 듣고 눈으로 보면서 감상할 수 있게 되어 있었는데, 독특한 일러스트로 음악가와 그의 작품을 한데 묶어 기억하기 쉽도록 한 작은 배려가 기억에 남는다. 


    뭐든 그렇듯 한 권으로 모든 것을 완벽하게 마스터하리라곤 기대하지 않았지만, 클래식과 가까워지고 ‘상식’ 그리고 ‘교양’에 한 발짝 다가서는 데는 성공하도록 일조한 듯한 <한 권으로 듣는 클래식>. 제공된 QR 코드를 찍어 감상하고, 또 작품마다 추천해준 레코딩을 따라 들으면서 음악 교과서 속 음악가들이 아닌, 생각보다 우리 삶 속 가까이에 있는 그들의 음악을 있는 그대로 즐기는 시간 보내시길. 

  • 클래식은 우리가 쉽게 접할 수 있는 장르지만 직접 찾아듣는 사람은 많지 않다. 클래식은 고급스러운 이미지가 강하고, ...

    클래식은 우리가 쉽게 접할 수 있는 장르지만 직접 찾아듣는 사람은 많지 않다. 클래식은 고급스러운 이미지가 강하고, 뭔가.. 어려운 장르라는 생각이 들어 쉽게 찾아듣지는 못하지만 평소 클래식에 관심이 많았고, 음악가라는 직업을 동경하는 편이기 때문에 이 책에 관심이 많았다. 화가는 그림을 통해 삶을 엿볼 수 있고, 작가는 글을 통해 자신의 이야기를 보여주듯이 작곡가는 음악을 통해 마음을 전하기도 한다. 대표적으로는 우리가 잘 알고 있는 "베토벤"이 있다. 베토벤은 "엘리제"를 추억하기 위해 만든 곡이다. 이와 같이 우리가 잘 알고, 자주 접하게 되는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이 책을 통해 볼 수 있지 않을까?

    클래식은 매력적인 장르지만 어렵게 느껴지기 때문에 더 어려운 장르가 되버린 듯하다. 내가 그랬다.

    그래서 이 책으로 클래식과 조금 더 친해보자! 라는 마음으로 책을 펼쳤다. 책속에는 31명의 작곡가가 등장한다.

    생소한 인물이여도 대표곡을 들으면 아! 라고 알만큼 익숙할 것이다. 인물의 삶, 대표곡의 비하인드까지 이 한권에 모두 담았다. 또, 일러스트와 함께하니 재미는 더 배가 된다. 클래식에 대한 지식이 없어도 거부감 없이 읽을 수 있을 것이다. 요즘 느끼는 것은 작품을 볼때, 마냥 멋있다, 예쁘다 라고 생각했지만 이 작품 속에 담겨 있는 이야기는 결코 아름답다고 이야기할 수 없구나. 라고 자책하는 경우가 있어 여러 작품에 대한 이야기에 관심이 많다.

    이 책은 시대별로 볼 수 있게 정리가 되어 있기 때문에 그런 나의 궁금증을 조금씩 해소시켜주는 것같았다.

    앞페이지에 있는 QR코드를 통해 책 속에 등장하는 인물의 곡들을 들을 수 있어 음악을 들으면서 해당 인물에 대한 이야기를 보는 것이 재밌었던 이 책은 내가 느꼈던 매력이 많았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책책북북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3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36%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