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sam 그리고 책 배송왔습니다.
삼성갤럭시 이용자 무료
  • 낭만서점 독서클럽 5기 회원 모집
  • 교보아트스페이스
고대중국 철학사상(유교문화연구총서 17)(양장본 HardCover)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412쪽 | 규격外
ISBN-10 : 1155500881
ISBN-13 : 9791155500880
고대중국 철학사상(유교문화연구총서 17)(양장본 HardCover) [양장] 중고
저자 송영배 | 출판사 성균관대학교동아시아학술원
정가
25,000원
판매가
22,250원 [11%↓, 2,750원 할인]
배송비
2,5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3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더보기
2014년 10월 31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이 상품 최저가
22,250원 다른가격더보기
  • 22,250원 교보할인점 특급셀러 상태 최상 외형 최상 내형 최상
새 상품
25,000원 [0%↓, 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주문다음날로부터1~3일이내발송) 단순변심으로 인한 구매취소 및 환불에 대한 배송비는 구매자 부담 입니다. 제주 산간지역은 추가배송비가 부과됩니다. ★10권이상주문시 택배비용이 추가됩니다.★ 소량기준의 택배비2.500원입니다. 택배사에서 무거우면 2.500원에 안가져가십니다. 그래서 부득이하게 택배비를 추가로받는경우가 생깁니다. 군부대/사서함 발송불가합니다. 설 물량증가로 21일 화요일 택배 조기마감되며 17일 금요일이후 주문부터는 연휴지나고 발송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34 잘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pent*** 2020.01.15
33 새책이나 다름없네요. 빠른 배송에 감사드립니다. 5점 만점에 5점 there*** 2020.01.13
32 Thanks for your prompt delivery. 5점 만점에 5점 y1114*** 2020.01.03
31 깨끗한 책 잘 받았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yojo*** 2019.12.29
30 good book thank you 5점 만점에 5점 pengui*** 2019.12.24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고대중국 철학사상』은 저자가 30여 년 간 발표했던 논문을 엮은 것으로, 선진시기의 철학 사상, 한漢나라 초기의 동중서董仲舒의 철학사상 등이 수록되어 있다. 크게 9장으로 나뉘어 있으며 공자의 '인사상과 사회윤리론', '묵가학파의 진보주의적 철학', '양주학파의 개인주의적 철학' 등을 수록하고 있다.

저자소개

저자 : 송영배
저자 송영배는 서울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 철학과에서 석사학위를 취득하였고, 이어서 타이완(臺灣) 대학교 철학과(대학원)에 유학하여 석사학위를 재취득하였다. 그 뒤 벨기에의 루벵 가톨릭대학교와 독일 튀빙겐 대학교의 철학과에서 수학하였으며, 독일 프랑크푸르트 대학교 철학과에서 박사학위를 획득하였다. 1982년에 귀국하여 한신대학교 철학과에 재직하였다. 1988년부터 서울대학교 철학과 교수로 재직하였다. 2009년 2월에 퇴임하여 현재 서울대학교 명예교수이다. 저서로는 『중국사회사상사』(증보판), 『제자백가의 사상』, 『동서철학의 충돌과 융합』 등이 있다. 역서로 이마두利瑪竇 저 『천주실의天主實義』, 『교우론交友論·이십오언二十五言·기인십편 畸人十編』 등이 있으며, 그 밖에 다수 논문이 있다.

목차

ㆍ서문

제1장 공자의 ‘인仁’ 사상과 사회윤리론
1. 문제 제기
2. ‘인’사상의 개념적 분석
3. 당대 사회경제적 변화 속의 ‘인仁’ 사상
4. 인본주의 사상과 유가적 존재론의 발단
5. 맺음말

제2장 묵가墨家학파의 진보주의적 철학
1. 머리말
2. 묵가의 출발점: ‘겸상애兼相愛와 교상리交相利’
3. ‘겸이역별兼以易別’의 이상론
4. 묵가집단의 공공이익[公利] 중시와 침략전쟁 반대[非攻]론
5. 강한 주체적 실천과 운명 반대[非命]론
6. 공공 이익 중시의[公利的] 종교관과 현자賢者 독재론
7. 맺음말

제3장 양주학파의 개인주의적 철학
1. 머리말
2. 문제 제기
3. 위아爲我론과 불간섭주의
4. 경물중생의 논리
5. 감성적 인간 존재의 절욕론
6. 맺음말

제4장 상앙商?학파의 법치주의 철학
1. 문제 제기
2. 상앙 사상의 출발점: 절대국가권력의 창출
3. 진보적 역사관과 개혁의 논리
4. 법치이론의 진보성과 반동성
5. 중형경상重刑輕賞론과 반反문화적 군국주의
6. 맺음말: 유가와 법가의 대결

제5장 『노자』철학의 이중성: 개인주의적 철학과 황로黃老사상
1. 문제 제기
2. 『노자』 텍스트들의 비교연구와 현행본 『노자』의 성립
3. 손무孫武의 ‘이무제유以無制有’ 병법兵法원리
4. 『노자』의 형이상학적 담론과 ‘이무치유以無治有’의 패러다임
5. 결론: ‘이무치유’의 도술에서 황로학의 탄생

제6장 장자莊子의 개인주의적 철학과 관념적 자유정신
1. 머리말
2. 사회적 위기의식과 개인의 자유의식
3. 유묵儒墨의 ‘의지적 천天’ 관념의 부정과장자의 ‘자연적 천天’ 관념
4. 장자의 상대주의적 인식이론: 이념적 명분론의 부정
5. 장자의 자유의식
6. 맺음말

제7장 제자백가의 다양한 전쟁론과 철학적 문제의식
1. 문제 제기 : 기원전 4-3세기 전국戰國시대 전쟁의 사회적 역할
2. 법가와 병가의 주전론主戰論과 국가 공리주의
3. 유가儒家의 의전義戰론과 왕도王道정치의 이상
4. 묵가의 ‘만민박애’[兼愛]의 이상과 ‘침략전쟁 반대’[非攻]론
5. 도가학파의 ‘전쟁부정’론과 내면적 자유의 추구
6. 결론

제8장 ‘상관적 사유’와 유기체적 생명의 이해 ―장자와 한의학의 유기체적 생명원리를 중심으로
1. 문제 제기
2. 장자의 ‘탈인간중심주의’와 유기체적 생명철학
3. 한의학의 ‘음양오행의 상관적 사유’와 ‘유기체적’생명 이해
4. 상관적 사유의 의미 함축: 장자에서 유위有爲를 넘어서는 무위無爲의 지평과 자유정신
5. 맺는 말: 21세기 최첨단 과학기술시대에 동양의 ‘상관적 사유’와 유기체적 생명관은 무슨 의미를 가지는가?

제9장 『장자莊子』에서 대화對話의 의미
1. 머리말
2. 언어의 한계와 인식의 상대성
3. 우화寓話 속의 대화對話
4. 맺음말

제10장 동중서董仲舒의 역사철학 ―동씨董氏 춘추학春秋學의 역사철학적 의의와 한계
1. 문제 제기
2. 추연鄒衍의 오덕종시설과 동씨 춘추학의 출발점: 개제改制
3. 동중서 개제改制의 역사이론: 삼통三統설과 사법四法설
4. 왕도王道론과 인본주의 역사관
5. 맺는 말

부록: 세계화 시대 유교적 윤리관의 의미
1. 들어가는 말
2. ‘아시아적 가치’와 ‘유교식 자본주의’ 담론의 허와 실
3. ‘근대’ 과학주의의 팽창과 ‘도구적’ 이성의 비극
4. ‘도구적’ 이성 비판의 목소리와 유교적 ‘덕’론의 만남
5. 유교의 ‘유기체적’ 도덕 형이상학에 대한 재평가
6. 맺는 말: 유교적 윤리관은 ‘세계화’ 시대에 의미 있는대안이 될 수 있는가?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저자가 30여 년 동안 연구한 선진시대의 철학사상이 오롯이 수록되어 있는 저서 책 발간 의의 이 책에는 저자가 30여 년 간 여러 경로를 통해 발표한 논문들이 수록되어 있다. 처음 아홉 편의 글은 선진시기의 철학 사상이고, 뒷부분에 한漢...

[출판사서평 더 보기]

저자가 30여 년 동안 연구한 선진시대의 철학사상이 오롯이 수록되어 있는 저서

책 발간 의의
이 책에는 저자가 30여 년 간 여러 경로를 통해 발표한 논문들이 수록되어 있다. 처음 아홉 편의 글은 선진시기의 철학 사상이고, 뒷부분에 한漢나라 초기의 동중서董仲舒의 철학사상이 실려 있다.
저자는 한국에서 동양철학 공부는 전반적으로 시간과 역사 흐름에 관계없이, 유불도의 불변하는 진리를 고리타분하게 연구하는 연구 분위기가 지배적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당시 사회적 혼란과 변화와 직면해, 지식인들의 다양한 생각과 철학을 이 땅에서 철학을 배우는 학생들에게 가르쳐야 한다고 생각했고, 결과적으로 다양한 선진先秦시대 철학자들을 연구한 성과물이 이 책에 실려 있다. 책의 내용을 들여다보면 다음과 같다.
제1장에서는 공자의 ‘인仁’ 사상을 첫째로 ‘인仁’ 자字의 어원 분석에서 시작해, 주로 『논어』에 나타나는 ‘인’ 개념을 종합적으로 정리하고, 둘째로 그 정리된 ‘인’ 개념을 당대의 사회?경제적 변화?발전과 연관해 그 실천적 내용을 좀 더 구체적 ‘인간관계’ 속에서 밝히고, 그 의의와 한계를 명확히 하려고 했다.
제2장에서는 묵가사상의 본질에 대한평면적이고 상식적인 해석보다는, 당대인 전국시기의 격렬하고도 본질적인 사회 경제적 변화와 연관해 다른 제자백가, 특히 대종을 이루는 유가와 근본적으로 구별되는 묵가사상을 좀 더 유기적이고 본질적인 사상체계로서 생생하게 기술했다.
제3장에서는 양주학파의 ‘위아’론은 노자의 ‘무아’ 및 장자의 ‘상아喪我’, ‘망아忘我’론으로, 절욕론은 노장의 ‘무욕’론으로, ‘불리천하不利天下’의 불간섭주의는 ‘무위’의 정치론으로, 개별 인간의 생명 보존의 추구는 만유의 보편적 원칙인 도의 무한한 변화?발전을 터득함으로써 얻는 해방된 자아의 무한한 자유[逍遙游]의 추구로 각기 발전해 갔다고 봤다.
제4장에서는 상앙학파의 법치이론이 안고 있는 혁신적 진보성과 전제주의적 보수성이라는 양면성을 명백히 하고자 했다.
제5장에서는 군주 ‘무위’론은 당대의 역사적 흐름과 반대되는 ‘소규모 자족적인 이상사회’의 꿈으로 나타났으며, 그것은 개인주의와 자연주의의 절묘한 조화를 말하는 장자학파의 사상으로 발전했고, 『노자』의 ‘이무치유’의 정치 패러다임은 기원전 4세기 제나라 직하학궁에서 황로학으로 발전해 갔다고 봤다.
제6장에서는 당시 ‘유묵’의 인위적인 사회이념, 즉 서주 이래 귀족들의 행위 규범이었던 예악禮樂을 교양적 바탕으로 하여 당시 새롭게 등장한 지식인[士, 엘리트]들의 도덕적 결단[仁義]을 요구하던 유가적 이데올로기뿐만 아니라, 엘리트 중심의 이념을 거부하고 생산자 자신들의 철저한 공동연대와 사랑을 호소하는 묵가적 이념까지도 전면 부정했던 장자의 비판이론을 ‘이념적 명분논리의 부정’과 ‘지식인의 자유 추구’라는 관점에서 조명했다.
제7장에서는 ‘춘추전국’시대 전쟁을 통한 중국 고대사회의 근원적인 변혁과정 속에서, 제자백가들이 서로 상이한 철학적 입장에서 제기할 수밖에 없었던 서로 대립되는 다양한 전쟁론을 검토해 봄으로써, 우선 그들의 상이한 철학적 문제의식을 더욱 분명하게 조명했고, 이들의 상이한 철학적 세계관과 결부된 전쟁론의 의미와 한계를 치열한 전쟁의 발전을 통한 전쟁의 지양과 새로운 천하통일의 완성이라는 점과 함께 고려하면서 비판적인 평가를 시도했다.
제8장에서는 동양 문화에 뿌리를 박고 있는 ‘상관적 사유’와 유기체적 생명관이 21세기 최첨단 기술시대에 가질 수 있는 ‘심층 생태학적’인 철학적 의미를 조심스럽게 진단해 보고자 했다.
제9장에서는 대화를 통해 장자가 궁극적으로 추구하고 있는 것이 유묵儒墨의 이념적 명분론의 독단성을 깨뜨림으로써 인위적 규범의 구속과 지배 이데올로기의 폭력에서 인간을 해방시키고 동시에 개인의 무한한 정신적 자유를 찾는 것이었음을 밝혀 보고자 했다.
제10장에서는 개제改制의 역사이론으로서 동중서의 춘추학을 다뤘으며, 볼테르와 헤겔의 역사철학에 비추어서 춘추학의 역사철학적 의의와 한계를 밝혀 보고자 했다.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교보할인점
판매등급
특급셀러
판매자구분
사업자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2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24%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