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1만원 캐시백
책들고여행
2020다이어리
  • 교보아트스페이스
  • 북모닝책강
한국 미술사
* 중고장터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우측의 제품상태와 하단의 상품상세를 꼭 확인하신 후 구입해주시기 바랍니다.
224쪽 | A5
ISBN-10 : 8955751672
ISBN-13 : 9788955751673
한국 미술사 중고
저자 박우찬 | 출판사 재원
정가
15,000원
판매가
4,000원 [73%↓, 11,000원 할인]
배송비
2,600원 (판매자 직접배송)
지금 주문하시면 2일 이내 출고 가능합니다.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2013년 1월 28일 출간
제품상태
상태 상급 외형 중급 내형 상급
이 상품 최저가
4,000원 다른가격더보기
새 상품
13,500원 [10%↓, 1,500원 할인] 새상품 바로가기
수량추가 수량빼기
안내 :

중고장터에 등록된 판매 상품과 제품의 상태는 개별 오픈마켓 판매자들이 등록, 판매하는 것으로 중개 시스템만을 제공하는
인터넷 교보문고에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교보문고 결제시스템을 이용하지 않은 직거래로 인한 피해 발생시, 교보문고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중고책 추천 (판매자 다른 상품)

더보기

판매자 상품 소개

※ 해당 상품은 교보문고에서 제공하는 정보를 활용하여 안내하는 상품으로제품 상태를 반드시 확인하신 후 구입하여주시기 바랍니다.

판매자 배송 정책

  • 토/일, 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배송이 진행됩니다.

더보기

구매후기 목록
NO 구매후기 구매만족도 ID 등록일
4 좋은책, 고맙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inta*** 2017.06.07
3 배송도 양호 했고 상품도 좋습니다 5점 만점에 5점 wjddnql*** 2017.03.31
2 감사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gggb*** 2017.03.09
1 상품 배송 모두 만족합니다 5점 만점에 5점 rnjst*** 2017.03.03

이 책의 시리즈

책 소개

상품구성 목록
상품구성 목록

한 권으로 읽는 『한국 미술사』. 한국미술사의 이해와 이 땅에서 살다간 조상들이 남겨준 우리의 미술문화를 이해하는 눈을 기르는데 중점을 둔 이 책은 작품에 대한 설명과 각 미술이 만들어진 시대정신과 정치, 경제, 사회, 문화적 배경의 이해를 정리하여 담고 있다. 한국 미술의 이해와 조상들이 남겨준 자랑스러운 우리의 미술문화를 이해하는데 도움을 준다.

저자소개

저자 : 박우찬
저자 박우찬은 서울대학교 서양화과, 중앙대학교대학원 문화예술학과 졸업. 현재, 경기창작센터 학예연구사, 한국미술평론가협회 회원, 한국큐레이터협회 회원.저서로 미술은 이렇게 세상을 본다. 서양미술사 속에는 서양미술이 있다, 고흐와 돈 그리고 비즈니스, 화가의 눈을 알면 그림이 보인다, 전시 이렇게 만든다, 전시연출 이렇게 한다, 머리로 보는 그림 가슴으로 느끼는 그림, 한국미술사 속에는 한국미술이 있다. 한권으로 읽는 청소년 서양미술사, 재미있게 읽는 어린이 서양미술사, 달리와 이상한 미술, 피카소의 세계로, 서양미술의 장르, 사과하나로 세상을 놀라게 해주겠다. 반 고흐 밤을 탐하다, 미술관ㆍ전시관 이렇게 짓는다, 미술시간에 영어공부하기, 미술 과학을 탐하다, 비주얼 세계무용사 등이 있음. 주요기획 전시로 열정의화가 김흥수, 칸딘스키와 러시아 아방가르드, 교과서 미술전, 밤의 풍경, 마이크로 월드, 헤르만 헤세, 노벨문학 101년과 영화, 거장의 숨결, 미래동물대탐험, 이미지반전, 한국 모던아트의 정착과 확장 등이 있음.

목차

들어가면서 4

1. 원시 미술 (구석기-청동기)
암각화(岩刻畵) 13
반구대암각화 13
천전리 암각화 16
안심리 암각화 18
고인돌 19
농경문 청동기 20

2. 고대 미술 (기원전 1세기-7세기)
무속(巫俗)과 음양(陰陽)사상 24
고분벽화(古墳壁畵) 26
고구려고분벽화 28
제1기 고분 30
제2기 고분 33
제3기 고분 36
토우와 상형토기(象形土器) 39
공예 43
불교(佛敎) 47
불상(佛像) 52

3. 통일 신라 미술 (668-935)
지상에 건국한 불국토(佛國土) 59
이상화(理想化)된 부처 60
불교 미술의 전성기 65
불교 미술의 쇠퇴 70

4. 고려 미술 (918-1392)
호족(豪族)과 선종(禪宗) 73
철불(鐵佛) 75
대형화한 불상 79
묘탑(廟塔)과 부도(孚屠) 82
불화(佛畵) 83
청자(靑磁)와 나전칠기 89
고려의 회화 94
고려의 쇠퇴 98

5. 조선 미술 (1392-1910)
성리학(性理學)과 민본주의(民本主義) 99
조선 전기의 미술 102
사실주의 103
산수화(山水畵) 105
안견(安堅) 108
문인화(文人畵) 110 ·
강희안(姜希顔) 112
의궤(儀軌)와 계회도(契會圖) 114
분청사기(粉靑沙器)와 백자(白磁) 116
조선 중기의 미술 119
혼란(混亂)과 은거(隱居) 119
남종화(南宗畵) 121
사군자(四君子) 124
다양한 소재, 다양한 그림 127
조선 후기의 미술 132
민중, 조선 후기의 문화의 주도자 132
성리학의 반성과 예학(禮學)의 구축 133
조선중화주의(朝鮮中華主義) 135
진경산수(眞景山水) 137
풍속화(風俗畵) 151
초상화(肖像畵) 169
민화(民畵) 174
지옥도와 불교 미술 180
장승과 민속 예술 183
조선 말기의 미술 185
신문인화(新文人畵) 185
신조형(新造形) 미술 189
전통의 단절과 절충주의 198

6. 근· 현대 미술 (1910- )
서양 미술의 유입 201
모더니즘의 미술의 도입과 전개 206
해방공간의 미술 210
아카데미즘의 파괴와 앙포르멜 211
새로운 조형 실험의 추구와 탐색 214
현실과 발언 216
표현의 다원화와 탈 장르 217

참고 서적 220

책 속으로

출판사 서평

한국미술은 한국의 사회적, 문화적, 역사적 산물이다. 『한 권으로 읽는 한국미술사』라는 이 책은 한국미술사의 이해와 이 땅에서 살다간 조상들이 남겨준 우리의 미술문화를 이해하는‘눈?을 기르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한국미술을 보는 눈은 서양미술을 보는...

[출판사서평 더 보기]

한국미술은 한국의 사회적, 문화적, 역사적 산물이다.
『한 권으로 읽는 한국미술사』라는 이 책은 한국미술사의 이해와 이 땅에서 살다간 조상들이 남겨준 우리의 미술문화를 이해하는‘눈?을 기르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한국미술을 보는 눈은 서양미술을 보는 눈과는 다르다. 미술은 그 사회의 역사적 산물이기 때문이다. 한 나라의 미술은 제작 목적, 사회 경제적 배경, 추진 과정 등 많은 면에서 다르다. 한국미술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그 미술이 만들어진 시대적, 사회 문화적 배경, 그리고 그것을 만든 사람들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다. 한국미술을 보는 눈을 키우기 위해 이 책은 작품에 대한 설명 이외에 각 미술이 만들어진 시대정신과 정치, 경제, 사회, 문화적 배경의 이해에도 지면을 할애하였다.
『한 권으로 읽는 한국미술사』라는 이 책이 한국 미술의 이해와 조상들이 남겨준 자랑스러운 우리의 미술문화를 이해하는 데 조금이라도 도움을 주었으면 한다.

우리 민족 같이 문화 예술을 좋아하는 민족이 또 있었을까? 아마 많지 않을 것이다. 과거 우리의 미술은 왕에서부터 사대부, 화공, 승려, 기녀, 아녀자, 심지어 민중들까지 모두가 예술 창작의 주체였다. 자연 미술의 수준은 높았고 그림의 소재는 다양하였다. 과거의 한국미술은 지금 같이 작가라는 전문 직업인들만의 전유물이 아니었다. 국민 모두가 문화 예술의 창조자였다. 조선 후기의 민중은 자신들이 필요로 하는 문화 예술을 스스로 만들어내었다. 그들은 마을의 안녕과 마을 주민의 행복을 기원하는 마음에서 장승과 솟대를 만들었다. 이런 것들이 과거 한국의 미술문화를 풍성하고 다양화게 만들어온 저력이었다.

한때 미술에서 중요한 것은 작가의 개인적 능력이라고 생각한 적이 있었다. 작가의 천재적인 역량이 미술을 만들어내는 가장 중요한 요소라고... 그러나 시간이 지나면서 미술은 작가 개개인의 천재적 능력이 아니라 사회의 시스템이 만들어내는 사회적, 문화적, 역사적 산물이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미술은 어느 천재가 만들어내는 개인적인 산물이 아니라 시대의 요구에 의해 만들어지는 사회적, 문화적 산물인 것이다. 천재가 새로운 미술을 만들어내는데 있어 필요조건인 것은 맞지만 충분조건은 아니다. 미술은 그 시대를 살아가던 사람들이 필요와 열망이 시각화된 것이다. 시대와 사회가 미술을 만든다? 그렇다. 그러니까 이제 제발 어느 비엔날레에서 몇 등상 받았다는 이야기는 그만 하는 것이 좋겠다. 별 의미가 없으니까.... 미술은 경기에서 몇 등하는 것을 겨루는 게임이 아니다. 그림 그리는 기능으로만 보자면 현재 우리나라의 작가들은 세계에서 몇 째 가라며 서러울 정도로 잘 그린다. 그러나 지금 우리나라에서 렘브란트보다 더 그림을 잘 그린다 해도 큰 의미는 없다. 렘브란트의 그림은 17세기 바로크 사회에서나 의미가 있었던 그림이니까....

- 작가 서문 중에서

[출판사서평 더 보기 닫기]

책 속 한 문장

회원리뷰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들

이 책이 속한 분야 베스트

교환/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안내
반품/교환방법

[판매자 페이지>취소/반품관리>반품요청] 접수
또는 [1:1상담>반품/교환/환불], 고객센터 (1544-1900)

※ 중고도서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의 경우 상품에 대한 책임은 판매자에게 있으며 교환/반품 접수 전에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중고도서의 경우 판매자와 사전의 협의하여주신 후 교환/반품 접수가 가능합니다.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2) 중고도서 : 반품/교환접수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접수되어 상품 확인이 어려운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판매자
글로리맘
판매등급
새싹셀러
판매자구분
일반
구매만족도
5점 만점에 5점
평균 출고일 안내
1일 이내
품절 통보율 안내
1%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